원래 tv를 많이 안보는 편인데,
우연히 봤던

1. 유학소녀
노르웨이에서 이집트까지 전세계
K팝에 미친 십대소녀들이 한국에 모여 합숙하며 케이팝 뮤비찍고 음원 내는 과정을 그리는데, 적당히 어서와한국은 느낌처럼 한국음식 여행 등도 나오고 재밌어요. 예쁘고 개성있는 분들도 많았고, 편집도 훌륭해서 전혀 지루하지도 않았고 함께 웃고울다 했어요. 너무 재밌어서 연달아 3편 본적도

2. 서울메이트
외국인이 한국 와서 연예인 집에 머무르며 여행하는 컨셉. 사실 시즌1만 재밌긴 했는데, 시즌2는 김준호 씨가 (별 문제도 아닌) 논란후 출연으로 왠지 개그 눈치만 보며 재미가 반감되기 시작

3. 반반한 로맨스
짝이랑 비슷한 느낌인데 한국혼혈 외국 남성들이 한국와서 한국여성들과 합숙와서 짝이 되는 과정인데, 양다리에 간보기에 소소히 재밌었고, 남성분들이 다 미남이었어요

4. 지구반대편 낯선 여행가
유치한 제목으로 번역된 이 넷플릭스 스페인 프로는 스페인 남자(코미디언 라울)와 한국 남자(박재민)가 각각 한국 스페인에서 만나 익스트림 스포츠와 노래 댄스 등 다양한 분야로 겨루기를 하고 각국의 문화도 배우는 로드무비식 예능예요.

5. 내방 안내서

너무 짧게 하다 끝나서 아쉬운데, 한국 연예인과 외국 연예인이 서로 집을 바꿔서 생활해보는 건데,

특히 박나래의 LA 라이프도 너무 재밌었고. 왜 끝났는지 노이해


외국인, 여행류를 좋아하다보니 다 그런 쪽이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3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515
112566 [게임바낭] 스토리 중심 뱀파이어 rpg 'VAMPYR' 엔딩을 봤습니다 [4] 로이배티 2020.04.01 569
112565 좀비들은 왜 이렇게 입이 짧죠 [11] 정해 2020.04.01 1277
112564 검찰-채널A의 유시민 청부살인미수? 사건 [21] ssoboo 2020.03.31 1847
112563 [직격토론] 긴급재난지원 & 통합당 김종인 영입(시사자키 정관용) 왜냐하면 2020.03.31 378
112562 [킹덤] 넷플릭스 인스타그램 재밌네요 [2] 예정수 2020.03.31 689
112561 날씨의 아이를 보고(스포있음) [5] 예정수 2020.03.31 353
112560 [넷플릭스] 코어 재밌는데요?! (+ 서던리치 잡답 조금) [16] 노리 2020.03.31 579
112559 [회사바낭] 선이 끊어질 것 같네요. [17] 가라 2020.03.31 1281
112558 내용없음 내일 만우절은 생략하기로 [3] 가끔영화 2020.03.31 374
112557 [총선 천기누설 3탄] 정의당의 두가지 패착 & 있지 릴레이댄스 [1] 왜냐하면 2020.03.31 536
112556 안철수, 400km 국토종주로 국민속으로 들어가겠다. [15] 가라 2020.03.31 1008
112555 [기자수첩] 정의당과 류호정 후보에게 없는 것 [4] 도야지 2020.03.31 656
112554 락다운 일기...(선택, 십시일반) [2] 안유미 2020.03.31 435
112553 [코로나19] 일본의 미스터리가 거의 풀렸습니다 - 절망적이네요 [5] ssoboo 2020.03.30 1767
112552 [짜증&한탄성바낭] 학교 휴업과 개학 시기 논의에 대한 잡담 [17] 로이배티 2020.03.30 1023
112551 총선 여론조사 관련 정보 사이트 추천 [1] MELM 2020.03.30 284
112550 아역배우 서우진 사팍 2020.03.30 459
112549 안철수 새 제언, i'm not in love [15] 키드 2020.03.30 908
112548 도비는 자유에요 [6] 메피스토 2020.03.30 771
112547 오덕식 판사 교체되었군요. [11] 가을+방학 2020.03.30 10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