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1 영화] 장고

2020.07.11 21:12

underground 조회 수:357

오늘 밤 10시 40분 EBS 영화는 <장고(Django, 1966)>입니다. 


'장고'라는 이름은 많이 들어봤는데 이 영화를 제대로 본 적은 없는 것 같아요. 


TV에서 방송해 줄 때 일부분은 본 적이 있는 것 같은데 하도 오래돼서 내용은 기억도 안 나네요. 


관을 끌고 다녔다는 건 생각나는데 그 관을 왜 끌고 다녔는지는 다 잊어버렸어요. 


며칠 내로 끝내야 할 일이 있어서 볼까 말까 망설였는데 '장고'라는 캐릭터가 갖고 있는 매력이 뭐길래 


이 이름이 그렇게 유명해졌는지 궁금해서 한 번 보려고 합니다. 


보통 캐릭터 중심의 영화들이 사람 이름을 영화 제목으로 하는 것 같아서 저는 영화 제목이 사람 이름이면 좀 관심이 가는데요. 


'장고'라는 이름은 이 캐릭터 말고는 들어본 적도 없는 거의 유일무이한 이름인 것 같아요. 


영어권 이름은 아닌 것 같은데 멕시코 이름인지... 


프랑코 네로라는 별로 유명하지도 않은 배우가 연기했고 영화 자체가 대단히 높은 평가를 받고 있는 것 같지도 않은데 


왜 '장고'라는 이름은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유명해졌을까요?  


생각해 보니 서부 영화에서 총잡이 이름 중 기억나는 게 없네요. 아 '튜니티'가 있군요. 


튜니티의 본명이 Trinity라고 해서 사람들이 충격에 빠졌던 기억이.... 지저분함의 끝판왕이었던 튜니티 좋았는데... 


이런 저런 기억을 더듬다 보니 '장고'가 엄청 큰 따발총 같은 거 막 쏘아댔던 게 기억나네요. 


제 어린 눈으로 봤을 때는 튜니티만큼 개성이나 매력은 없었던 잔인한 캐릭터였던 것 같은데... 


찾아보니 이 영화 metacritic 평론가 평점이 75점이고 imdb 관객 평점도 7.2점으로 둘 다 괜찮은 편이네요. 


이 영화 궁금하신 분, 같이 봐요. 


<장고> 주제곡은 기억나요. 



Rocky Roberts - Django Theme Son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72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8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40
113768 기안84, 비판인가? 검열인가? [29] 사팍 2020.08.19 1542
113767 You 2시즌을 시작(댓글에 스포 유) [21] daviddain 2020.08.19 303
113766 1. 거짓 자기 테스트 / 참 자기 테스트 [4] 크림롤 2020.08.19 696
113765 두여자를 가진 자는 영혼을 잃고 두집을 가진자는 마음을 잃는다 [2] 가끔영화 2020.08.19 510
113764 Detroit become human을 하고 싶었는데 [6] 산호초2010 2020.08.19 392
113763 Ben Cross 1947-2020 R.I.P. 조성용 2020.08.19 158
113762 표현의 자유와 기안 [17] Sonny 2020.08.19 1398
113761 자격증 컬렉터 [11] 칼리토 2020.08.19 645
113760 ‘100명 규모’ 믿었다 [3] 사팍 2020.08.19 850
113759 미분귀신을 만나서 [5] 어디로갈까 2020.08.19 649
113758 헬보이 리부트, 기대(?)보다는 괜찮았지만 [1] 노리 2020.08.18 299
113757 호텔 행사 또 줄줄이 취소 되네요 신천지 교훈을 잊었는지? [3] 하아 2020.08.18 1017
113756 저는 지금 플라이트 시뮬레이터를 다운로드 중입니다. [3] Lunagazer 2020.08.18 365
113755 오늘의 잡담...(거짓말과 대중의 속성) [2] 안유미 2020.08.18 477
113754 [조국 기사 펌]검찰이 유도하고 조장한 "고대논문 제출" 허위 보도 [48] 집중30분 2020.08.18 1244
113753 남산의 부장들을 넷플릭스에서 보았습니다 [13] Sonny 2020.08.18 968
113752 You 1 시즌 [6] daviddain 2020.08.18 312
113751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2] 조성용 2020.08.18 540
113750 두사람 누구일까요 [7] 가끔영화 2020.08.18 353
113749 (바낭) 전광훈의 꽃놀이패 [8] 가라 2020.08.18 102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