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집으로 이사한 첫 날

 책장을 정리 중인 자매의 대화.

 

 -언니 책 좀 꽂게 건내줘봐~

  (책을 건낸다)

 -아니아니 그거 말구 빨간색 책부터 다 줘바

 -음? 왜?

 -색깔별로 꽂아놔야 예쁘지~!

 -종류별로 꽂아놔야 편하지 않아?

 -ㅎㅎ 그건 읽는 사람들 얘기구... 보기좋으라고 꽂아놓는 거니까 잔말말고 저 빨갛고 두꺼운거 부터 줘바!

 (민음사 거장과 마르가리타를 가르킴)

  


그리하여 현재 책장의 순서는

호크니의 <다시 그림이다> 옆에 <내 몸에 뚱보균이 산다>가 꽂혀있....ㅠㅠ습니다


1558158196900



동생의 직업 : 인테리어 디자이너 / 스스로 자처하는 sns 허세녀

언니의 직업 : 프리랜서 글쟁이 / sns 무능자


뭔가 이해가 가기도 하는 상황적 상황.

여러분은 어떤 기준으로 책을 꽂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722
109324 서촌 궁중족발 사건 관련 청원과 탄원서 [16] 윤주 2018.06.14 1621
109323 [불판] 6.13 지방선거 [52] 연등 2018.06.13 3306
109322 [소확행] 영화관VIP가 되었습니다 [1] 연등 2018.06.13 695
109321 코미디)트럼프와 로버트 드 니로 [3] 가끔영화 2018.06.13 937
109320 애니 수어사이드 스쿼드 엔딩크레딧을 보면,클래식 제목이 뭐죠 [2] 가끔영화 2018.06.13 665
109319 [벼룩] 문예지 판매하고자 합니다. qnfdksdmltj 2018.06.13 311
109318 믿기 어려운 북미정상회담 결과, 찍기 어려운 지방선거, 보기 어려운 영화 밤쉘 [2] soboo 2018.06.13 1240
109317 [단문 바낭] 무리수 공약 [1] 연등 2018.06.13 472
109316 북미정상회담 (별 내용 없는) 소소한 리뷰 [6] 프레데리크 2018.06.13 1587
109315 이미 다 늦었지만 안철수가 경기도지사에 나갔더라면 [1] 연등 2018.06.13 1444
109314 공지영혐, 혐김부선 살구 2018.06.12 1325
109313 에메랄드 드레스의 아가씨 [2] 샌드맨 2018.06.12 367
109312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3] 조성용 2018.06.12 1263
109311 [바낭] 오늘의 게임계 블랙 코미디성 뉴스 하나 [27] 로이배티 2018.06.12 1772
109310 아무생각 하고 싶지 않을 때, 이곳에 옵니다. [3] zla 2018.06.12 971
109309 회담 사진 한장 가끔영화 2018.06.12 674
109308 안철수와 김문수가 서로 사퇴하라고 하는 이유는..? [7] 가라 2018.06.12 1349
109307 저도 시류에 편승하여 이재명 관련 글~~ [8] 왜냐하면 2018.06.12 1466
109306 이재명 스캔들 [3] 김지킴 2018.06.12 1198
109305 들레 & 어머니 글4 [6] sublime 2018.06.12 46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