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원도 글코 판사도 글코 아주 잘하고들 있네요



https://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52&aid=0001462195&date=20200708&type=1&rankingSeq=3&rankingSectionId=100


가해자를 걱정하는 발언과 고(故) 최숙현 선수 동료들에게 부적절한 질문을 해 논란이 됐던 임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8일 "이번 사건에 대해 가장 분노했고 울분을 토했으며 어떻게든 해결책을 제시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날 임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어제 현안 보고에서 대한체육회, 경주시체육회, 대한철인3종협회, 감독 등을 그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질책한 것도 바로 그 이유 때문"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전화 녹취록으로 저를 걱정해주시며 심려를 입으신 국민들이 계신다면 송구스럽다"면서 "그러나 결코 언론에 잘 보이기 위한 일만 하지는 않을 것이다. 지켜봐 달라. 고인의 희생이 더 이상 반복되지 않도록 이 사회를 지키겠다"고 말했다.

또 임 의원은 "저는 누구보다 스포츠 현장을 잘 아는 사람으로서 반드시 진실을 규명하고 제2, 제3의 피해자가 나오지 않도록 대책 마련 및 관련법 발의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며 "어제는 국회 문체위 회의를 통해 민주당의 의원들은 관계자들을 모두 출석 시켜 현안 보고를 듣고 다양한 질의를 하며 이 사건에 대한 진실 파악에 나섰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어젯밤에는 대한철인3종협회 스포츠공정위원회에서 감독과 선수들이 영구제명 및 10년 자격정지에 처해졌다"라며 "왜 이제야 내려졌는지 정말 답답하다"고 말했다.

앞서 임 의원은 6일 JTBC가 공개한 녹취록에서 "지금 제일 걱정하는 것은 가해자들이에요. 죄지은 사람들이지만 그래도 살려놓고 봐야죠"라고 발언해 논란이 됐다. 전날 정의당에서도 논평을 내고 "지금 가해자 걱정할 상황인가"라며 임 의원에게 사과를 요구했다.

또 임 의원은 최 선수의 부친에게 전화해 '왜 아이를 방치했느냐'고 말해 논란이 되자 "마음이 아파서 한 말"이라고 해명했다.

YTN PLUS 이은비 기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36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6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03
113680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스포일러 [1] 메피스토 2020.08.10 626
113679 ‘홍수피해’와 ‘4대강 사업’ 이 뭔 상관? [2] ssoboo 2020.08.10 689
113678 요즘은 지지정당에 대한 소식이 영 없는듯. [1] 귀장 2020.08.10 334
113677 2. 우울감 극복을 위한 멜라니 클라인 [25] 크림롤 2020.08.10 910
113676 장콸 작가의 my cup of tea 전시회 다녀왔습니다 Sonny 2020.08.10 380
113675 51년 전 [2] daviddain 2020.08.10 464
113674 국제 커플 유튜버 [7] 사팍 2020.08.10 1082
113673 닌텐도 스위치를 구입했어도, 한남스러움 [2] 예상수 2020.08.10 547
113672 [바낭] 요즘엔 스릴러 취급 받는 80~90년대 '로맨틱'한 장면들 [18] 로이배티 2020.08.10 955
113671 [듀나인]전개 과정에서 시점이 바뀌는 구조의 영화를 찾고 있어요. [10] 정리 2020.08.10 478
113670 오취리한테 사과라도 하고 싶은데 불가능하군요 [15] 산호초2010 2020.08.10 1160
113669 Atypical [7] daviddain 2020.08.09 448
113668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국립고궁박물관 다녀왔습니다. [5] S.S.S. 2020.08.09 489
113667 인터넷 밈은 그냥 밈으로 보면 안될런지요. [32] 분홍돼지 2020.08.09 1451
113666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에서 가장 묘했던 음악 (스포없음) [1] 하워드휴즈 2020.08.09 282
113665 유튜브 뒷광고 사태에 관하여 [12] 하워드휴즈 2020.08.09 766
113664 샘 오취리 건을 보니, 게이가 '동성연애'라는 표현 썼다가 욕먹었었던 게 떠오르네요 [31] tomof 2020.08.09 1113
113663 데이빗 린치의 광란의 사랑 Wild at heart [14] 어디로갈까 2020.08.09 639
113662 민주주의는 어떻게 실패하는가 [9] 타락씨 2020.08.09 819
113661 불쌍한 샘 오취리 [21] 메피스토 2020.08.09 143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