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tin

 

제인 오스틴의 오만과 편견 소설 이야기입니다.

몇일 읽었지만 주인공집안의 등장인물때문에 긴가민가 뒤숭숭하게 읽고 있습니다만,

인물이 속사포처럼 등장하고 대사도 비슷비슷해서 감이 잘 오질 않습니다.

한 100페이쯤 읽어가니 서서히 윤곽이 나타나면서 이야기 재미가 조금씩 보이는듯 합니다.

뒷조사를 해보니 작가인 제인오스틴 참 불행하게 죽었더군요. 연애도 못해보고 노처녀로 죽었습니다.

제인에어 브론테 자매도 그렇고 현실 세계에 적응을 못하지만(?) 그꿈은 창대했던거죠.

머리속으로만 연애를 했는지 소설이 상상이상의 힘을 발휘하는것 같습니다.

내용이야 히히덕거리는 그런 내용입니다.(일상화속에 위대함?) 시트콤같은 분위기랄까요. 하이틴로맨스같기도 하고.

이 소설이 나온 시대가 1812년쯤 프랑스 나폴레옹이 러시아 침공을 할때이고 우리나라는 홍경래 란이 일어났던 때입니다.(소설 전쟁과 평화와 같은 시대라고 보시면됨) 

이때 영국에서는 이런 작가에 이런 작품이 나왔다는게 혀를 내두를만 합니다.

딴나라는 다들 죽내사내하는데 말입니다. 역시 영국이라는 나라는 속속들이 파보면 놀랠일이 한두가지가 아닙니다.

 

하이티 로맨스를 어떻게 아느냐?  그거슨 예전에 여동생이 미스터블랙 만화책보고 하던시절, 여동생의 문고판 로맨스를 한권 본적이 있습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2834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89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57051
101768 로열패밀리 마지막이네요. 지훈이, 조니.. 잡담 [3] 어린물고기 2011.04.29 2504
101767 프리스트 3D 트레일러, 기타잡담 [1] 메피스토 2011.04.29 1404
101766 로열 패밀리... [1] 이사무 2011.04.29 2051
101765 어장관리녀는 왜? [20] 아이리스 2011.04.29 5609
101764 On Stage. [3] niner 2011.04.29 1514
101763 우연히 라디오를 듣고 글을 씁니다. [2] Perfect day 2011.04.29 1795
101762 거을방학 좋아하시는 분 계신가요? [8] Ahin 2011.04.29 2224
101761 담뱃값 인상... [1] 2011.04.29 1573
101760 이재오 “젊은이들 한나라 그냥 싫어하니… 이유 찾기도 쉽지 않아” [19] 라곱순 2011.04.29 4446
101759 소녀시대 mr. taxi pv 풀버전 [8] @이선 2011.04.29 2410
» 나폴레옹 러시아침공때 영국의 시트콤 [3] 무비스타 2011.04.29 2091
101757 우리나라 사람들은 왜 매운 음식을 많이 먹을까요? (바낭) [8] 루비 2011.04.29 2726
101756 트랜스포머3 본예고편 [4] 감동 2011.04.29 1439
101755 테라의 첫번째 대규모 업데이트 파멸의 야수 동영상 잠익3 2011.04.29 1151
101754 회사에 이런 분 안 계신가요? [11] amenic 2011.04.29 2736
101753 고양이 [3] 가끔영화 2011.04.29 1722
101752 바낭] 회사에 티나는 거짓말 [10] august 2011.04.29 2897
101751 헐리우드 스타 [4] 가끔영화 2011.04.29 1917
101750 트론 마우스~ 도야지 2011.04.29 1040
101749 [육아] 오늘의 그루폰 딜 하이베베 매장이네요. 유모차, 카시트 사실분들 참고~ [4] 레옴 2011.04.29 169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