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보다 선전한 여성의당

2020.04.16 22:30

분홍돼지 조회 수:859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이 우세할 것이라고 예상은 하였습니다. 다만 어느 정도로 이길 것이냐갸 문제였지요. 그 결과 생각보다 큰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축하할 일입니다만, 과거 열린우리당처럼 지리멸렬하게 자기들끼리 싸우다가 붕괴되는 일이 없었으면 하네요. 덕분에 이 자리까지 오는데, 10년의 세월이 걸렸습니다. 만약 여기서 무너진다면 두번째 기회는 없을 수도 있습니다.


제가 보는 이번 선거에서 가장 예상 외의 결과는 여성의 당입니다.


여성의당 비례 지지가 0.7%가 나왔습니다. 사람 수로 따지면 20만표입니다. 물론 의석은 한 석도 가져가지 못하는 지지율입니다만, 찬찬히 따져보면 그야말로 예상 외의 선전이 아닐까 싶습니다.

여성의당은 레디컬 페미니즘을 추구하며, 극여성주의를 표방하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때문에 공약들은 여성중심적이며, 지향하는 바도 분명합니다. 그래서 호불호가 갈릴 수밖에 없죠.


그런데 이러한 여성의당이 얻은 0.7%라는 득표율을 박근혜 지킴이 우리공화당과 맞먹는 숫자이고, 민중당의 1%보다 0.3%뒤지는 숫자입니다. (혁명배당금당은 인간적으로 논하지 맙시다).

게다가 기독교정당을 표방한 기독자유통일당이 1.8%이 나왔습니다. 이곳에는 무려 전광훈과 김문수가 있어요. 그래서 겨우 얻은 숫자가 1.8%인데, 그에 반해서 인지도도 낮고, 더 호불호가 갈리는 여성의 당이 0.7%입니다.

그리고 비교적 역사가 오래된 녹색당 조차 0.3%에 불과한데, 이정도면 가히 선전했다고 봐도 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것은 선거에서 소수정당은 분명한 메시지로 특정 계층을 타겟으로 집중 공략을 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는 반증이기도 합니다.


여성의당이 어떻게 전략적으로 당을 키워나가느냐에 따라서 다음 선거때는 1% 이상의 득표율을 노릴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물론 그것은 쉽지 않을 것입니다.

당의 성격 상 그 전략이라는 것은 상당히 공격적일 것이며, 요소요소에서 갈등을 불러 일으키겠지요.

하지만 정치라는 것이 눈앞에서 아예 보이지 않는 것보다 악플이라도 관심을 받는 것이 낫다는 것을 생각을 해보면, 고민을 해봄직한 부분이기도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3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0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069
113060 [초절정 바낭] 5월초 종로 풍경 [10] ssoboo 2020.05.30 991
113059 [천기누설] 5화 - 검찰개혁 제2전선 - 제보자들 왜냐하면 2020.05.30 205
113058 보이스 코리아, 뭐 저런 바보같은 편집을.. [4] 풀빛 2020.05.30 819
113057 시장 한담..대체적으로 팔고 나왔습니다. [4] 무도 2020.05.30 834
113056 마이클 만 [3] mindystclaire 2020.05.30 475
113055 영화게시판에 맞게 잡담을3 [5] mindystclaire 2020.05.29 577
113054 평화의 소녀상 저작권 문제 [3] eltee 2020.05.29 782
113053 Richard Herd 1932-2020 R.I.P. 조성용 2020.05.29 184
113052 Anthony James 1942-2020 R.I.P. [1] 조성용 2020.05.29 176
113051 이런저런 일기...(망고빙수, 농사) [1] 안유미 2020.05.29 433
113050 '극장에서 다시, 봄' 영화 지원 사업- 6천원 티켓 (6/1부터) [1] 보들이 2020.05.29 456
113049 밀리터리 미드 추천받습니다 + 더 라스트 쉽 [4] 노리 2020.05.29 712
113048 이장 선거 결과 [9] 칼리토 2020.05.28 841
113047 진영 논리에 자유로운 인간 [6] 사팍 2020.05.28 1032
113046 Bigger than life + 질문 [7] mindystclaire 2020.05.28 377
113045 안녕하세요, 가입 인사 드립니다. [9] 76.19kg 2020.05.28 493
113044 [넷플릭스바낭] 본격 지쟈스(...) 재림 스릴러 '메시아'를 봤습니다 [20] 로이배티 2020.05.28 945
113043 정의연 사태를 보고 느끼는 분노 [14] 메피스토 2020.05.28 1589
113042 듀나님의 새 책이 나왔네요. [7] 둥가둥가 2020.05.28 830
113041 이런저런 일기...(던파, 고기, 망고빙수, 아이랜드, 장기판) [1] 안유미 2020.05.28 34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