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사람은 원래 좀 대단

2019.06.29 17:28

가끔영화 조회 수:621

세발짝만 넘으면 차타던 사람이 걷기 선수로 나선다니까

남편은 아내가 저렇게 놀게 될줄 모르고 코웃음 치고 친구들은 말리고 그런 사람인데.

이런 사람은 원래 부터 좀 대단한 사람이었던거 같죠.

쉰을 넘어 내가 나와 만나는 길이라는데 난 안가도 맨날 만나서 부럽지는 않네요 만나는게 내흉내 내는 못된 것 같기도 한데.


https://news.joins.com/article/23510617



faccc9ef-e389-4898-8bc5-cab6cded7ebb.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59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701
111019 급속약속예찬 [1] Sonny 2019.09.04 375
111018 어떻게든... [21] 사팍 2019.09.04 888
111017 홍콩시민들의 승리 그리고 중국공산당은 왜 홍콩에서 실패하고 있는가 [1] ssoboo 2019.09.04 799
111016 진실 혹은 취재의 불완전성 [1] skelington 2019.09.04 464
111015 조 후보자의 딸 영어 내신 성적 논란? … 외고 수준 전혀 모르는 한심한 소리! [12] 왜냐하면 2019.09.04 1272
111014 홍콩 송환법 철회.. [6] madhatter 2019.09.04 659
111013 오늘의 스누피 엽서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04 201
111012 세월에 얼굴을 정통으로 맞아 [1] 가끔영화 2019.09.04 529
111011 조국 딸의 생기부 유출 및 유포 사건 - 광기의 결과 [47] ssoboo 2019.09.04 1626
111010 연극리뷰 모임 안내입니다 :) 젤리야 2019.09.04 186
111009 [링크] 경향신문 이범준 기자 칼럼 [3] Metro마인드 2019.09.04 682
111008 유일한 참언론인 김어준 [8] 도야지 2019.09.04 797
111007 검찰, 언론이 참 믿음직스러우신가 봐요 [4] 도야지 2019.09.04 580
111006 대한민국은 검찰공화국이다 [16] 도야지 2019.09.04 805
111005 일드 메꽃-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들 [4] 보들이 2019.09.04 457
111004 조국 씨 기자간담회 단상 [3] Joseph 2019.09.03 1016
111003 조국으로 조국을 보다 [1] 아리아 스타크 2019.09.03 604
111002 조국의 자녀 이슈는 지긋지긋함이 키워드 [96] Domingo 2019.09.03 2282
111001 이안 감독의 자서전? 중 영어로 번역된 것이 있을까요? Joseph 2019.09.03 203
111000 이런저런 일기...(조국, 편집권, 냉라멘) [3] 안유미 2019.09.03 69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