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극복 긴급제언 오늘 세시 반

2020.02.27 02:48

키드 조회 수:1109

1.홍보네요.그리고 낚시인가요?
"안철수의 코로나19 극복 긴급제언"
전 질병관리본부장과 함께 오늘 세시 반에 생중계로 한다고 하네요.
http://www.youtube.com/user/jinsimcamp 
관심 있는 분 가보세요.
그 전에는
17일에 아동/청소년을 위한 실천방안
19일에 여성안전을 위한 실천방안을 발표 했습니다.11분,16분 짜리 영상입니다.

2.예전에 아카데미 외국어 영화상을 받은 판타스틱 우먼을 뒤늦게 봤습니다.
제작국가에 벨기에가 먼저 뜨긴 하는데
스페인 영화로 봐도 되나요? 요새 스페인 영화 왜이리 재밌는게 많은지. 실제 트랜스젠더 배우가 연기하는 트랜스젠더의 삶도 숨 죽이고 보게 되고 무엇보다 전개가 깔끔하네요.. 그리고 호기심을 유지하게 하고요.코로나극복 긴급제언 오후 세시반 유툽에서.
+음악의 비중이 크진 않지만 돋보이는 선곡들이 있어요.알란파슨스 프로젝트의 타임(이 곡 틀어놓고 브루스 추면 뿅가겠), 제목을 모르고 가사 중 "유 멕미 필 내츄럴 우먼"이 나오는 유명한 노래, 그리고 마지막 장면에서 주인공이 직접 부르는 교회성가 같은 곡.바흐인가?싶은데 암튼; 들으면 익숙하실 겁니다.

드랙퀸 군무 같은 장면과 더불어 영화의 갬성 스펙트럼이 넓어서 좋네요.마무리는 특히 정화되는 기분(인데 상상씬의 드랙퀸 요소랑 주인공의 애매한 노래실력은 과연 영화에 기여를 한걸까 의문 조금...그래도 이 영화 추천. 날카로우면서도 흉하지 않고 이쁜 느낌)


3.영어책 한권 외워봤니?의 저자 김민식 피디의 신간이 나왔나봐요(엠본부 유명 청춘 시트콤 만드심)
'나는 질 때마다 이기는 법을 배웠다'
어느 다큐에서
이명박 정권 치하 방송국 파업 시절의 그를 보고 '저 사람 되게 웃기네(명랑하고 독특하다)' 하고 생각했던 분인데
위에 써논 영어학습 에세이(실천만 한다면 영어실력 쑥 올릴 듯)를 재미나게 보고 더 기억에 남았습니다.코로나19 긴급제언 오후 세시반 유투브.
이번엔 파업과 관련한 방송국 에피소드를 풀어놓으셨나봐요.표지부터 꽤 웃깁니다..ㅋ 꼭 읽어봐야 겄어요


(1에 치중하느라 소홀히 쓴 1,2 수정 좀 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19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5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91
112657 안스러운 안철수 [34] 가라 2020.04.13 1428
112656 [코로나19] 최근들어 퍼지고 있는 가짜뉴스 [18] ssoboo 2020.04.13 1190
112655 1917이 박스오피스 1위를 달성했군요 [1] 예정수 2020.04.13 378
112654 왜 주말 오후만 되면 졸린가...? [11] 가라 2020.04.13 566
112653 코로나 이후의 일상 [4] 칼리토 2020.04.13 720
112652 열린민주당 재밌네요. [9] 해삼너구리 2020.04.13 1248
112651 이런저런 일기...(외로움과 비용) [2] 안유미 2020.04.13 347
112650 추천 독일영화 통행증2018 [3] 가끔영화 2020.04.13 308
112649 지식의 칼-배민이 뭘 잘못했냐 [23] 키드 2020.04.12 1817
112648 자아분열, 너의 새는 노래할 수 있어 [1] 예정수 2020.04.12 330
112647 스티브 잡스 [9] mindystclaire 2020.04.12 715
112646 어제 영화보러 갔다가 상영 시작전 나온 영상에 반해서 무한 반복중이에요 [26] 하워드휴즈 2020.04.12 1564
112645 코로나가 상상이상이군요 [3] 메피스토 2020.04.12 1823
112644 스타트렉 TNG 마스터피스 에피소드만 뽑아드립니다. [4] 노리 2020.04.12 328
112643 [네이버 영화] 로지(Rosie, 2018) [EBS1 영화] 제8요일 [7] underground 2020.04.11 434
112642 선거 공보물 리뷰 [9] 노리 2020.04.11 827
112641 [바낭] 투표하고 왔어요 [18] 로이배티 2020.04.11 877
112640 [총선 천기누설 5탄] 웃픈 그 이름 '샤이보수' 왜냐하면 2020.04.11 1211
112639 (맥락 없는 바낭) 반려동물, 더 좋은 세상을 위해 할 수 있는 일 [9] 그냥저냥 2020.04.11 526
112638 [4.15 총선] 사전투표 마지막날 투표율 [10] 왜냐하면 2020.04.11 93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