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저런 잡담...(시니컬)

2018.02.13 15:25

여은성 조회 수:544


 1.가끔 사람들을 보면 의외라고들 말해요. '~인줄 알았는데 싹싹해서 놀랐다.'라고들 하죠. '싸가지가 없는 줄 알았는데 착해서 놀랐다.'라거나 '이상한 사람인 줄 알았는데 정상이라서 당신에게 실망했다.'라고들 말이죠.


 그 중 가장 많이 들어 본 말은 '시니컬할 줄 알았는데 싹싹해서 의외다.'예요.

 


 2.시니컬이라...그야 내가 시니컬할 수도 있어요. 스스로는 잘 모르지만 시니컬할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겠죠. 하지만 나는 그가 어떤 사람이든간에, 시니컬한 태도를 남들 앞에서 취하는 건 비열함이라고 생각해요.


 왜냐면 그놈들은 자신이 두려워해야 하는 사람 앞에서는 시니컬조절을 매우 잘하거든요. 자신이 시니컬하게 굴어도 뒷탈이 없어 보이는 사람들 앞에서만 시니컬해지죠. 생각해 보세요. '시니컬하다고 알려진 놈들은' 그래도 되는 상대 앞에서 시니컬하게 굴었기 때문에 그렇게 알려진 거거든요. 


 나는 시니컬하다고 알려진 사람을 많이 만났지만 감히 시니컬하게 굴 수 없는 상대 앞에서 시니컬하게 구는 놈은 본 적이 없어요. 그러니까 시니컬하다고 알려진 놈들은 곧 비열한 놈들인 거예요.



 3.그래서 자신을 만나 주는 사람을 굳이 만나서 재수없게 구는 놈들은 이해가 안 가요.


 시니컬하게 구는 걸 정 참을 수 없다면 룸살롱이나 호빠에 가서 사람 상대로 돈버는 사람들에게 돈을 뿌리면서 하면 되는 거거든요. 딱 돈을 뿌린 만큼만요. 그럴 돈이 없으면 벽에다 대고 하면 되고요. 시니컬한 자신의 모습을 왜 돈도 안 내고 사람들에게 보여 주려는 건지 모르겠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418
108798 우월한 유전자 [2] 김지킴 2018.04.10 1177
108797 인터넷 상의 별점 평가와 순위. [15] S.S.S. 2018.04.10 1330
108796 삼성증권 공매도 사건의 이면? - 셀트리온 vs 삼성 그리고 김기식 [17] soboo 2018.04.10 2142
108795 크레용 색깔들이 삶의 기억에 녹아있다면 가끔영화 2018.04.09 314
108794 채널CGV에서 영화 <브루클린>하네요. [8] underground 2018.04.09 873
108793 트와이스(Twice) What is Love? MV [7] 연등 2018.04.09 1204
108792 처음 보는 순간 숨이 막힐 정도로 아름다웠던 그림 [32] Bigcat 2018.04.09 3125
108791 잡담 - 봄감기, 레디 플레이어 원을 보고(약 스포) [4] 연등 2018.04.09 762
108790 각자의 시선 가끔영화 2018.04.09 4146
108789 MB 츄카츄카해 [1] googs 2018.04.09 1041
108788 헌법 개정안 읽기 모임 (부산) 미래의망령 2018.04.09 435
108787 이런저런 잡담...(항해) [1] 여은성 2018.04.09 570
108786 성전환 남성 임신에 성공 [3] 가끔영화 2018.04.09 1674
108785 아리아드네 [18] Bigcat 2018.04.08 2039
108784 요즘 다시 각광받는 마피아게임 [1] 라인하르트012 2018.04.08 964
108783 요즘 인터넷 전반에서 ~분이라는 표현이 과잉 사용되는 것을 보았습니다. [12] 해삼너구리 2018.04.08 1947
108782 미러리스 구매질문입니다 [3] ikmyeong 2018.04.08 617
108781 콜 미 바이 유어 네임 질문 [25] Mott 2018.04.08 1784
108780 콜미바이유어네임(책,음악) 스포유 [23] 익명12345 2018.04.08 1700
108779 [주간커피, 4월 2주] 커피엑스포 [4] beirut 2018.04.08 75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