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람들은 메갈과 워마드 같은 사람들때문에 페미니즘이 망가진다고 얘기하지만.


사실 한국에서 페미니즘은 예전부터 비난받아왔어요. 죠리퐁얘기, 여성부 얘기, 군가산점 문제까지.  

급진적이고 과격한 꼴페미들의 그릇된 페미니즘이란 맥락은 굉장히 흔한 것이었지요.

그 꼴페미가 메갈이 되고 워마드가 되었을 뿐입니다.


듀게에서도 예전에 자주 볼 수 있었지요? 

뻔한 얘기 하다가 회원들한테 지적받으면 듀게는 꼴페미 집합소라 내가 부당한 대우를 받는다...뭐 이런 레파토리.  너무너무너무 흔했잖아요?


흔히 볼 수 있는 얘기지만 일베의 등장으로 한국 남성들에겐 여혐의 혐의를 벗을 수 있는 피난처가 생겼지요.

나는 일베 안한다와 나는 진보적이고 객관적이다가 이상한 형태로 결합되어 있는게 양성평등문제에서 볼 수 있는 흔한 모습이거든요.


모사이트들의 여혐현상을 보면 이것이 극명하게 드러나요.

수구정치인이 아닌자의 지지세력에 속한다는 것만으로도 그것이 그럴싸한 포장지인줄 아는겁니다.

나는 박근혜를 혐오하고 수구기득권세력을 혐오하는만큼 정의로운 사람이다, 나는 정의로운 사람인만큼 여혐종자도 아니다...뭐 이런식?

저 '정의'에 자리에는 '진보'가 들어갈수도 있고 '상식'이들어갈수도 있죠. 근데 하는 말들은 일베랑 구분이 안가.ㅋㅋ


 

* 일종에 겉멋인거죠. 이런 것이야말로 정말이지 진정한 의미에서 '패션진보'고요.


"나는 페미니스트다"이런 얘길한다고 진짜 페미니스트가 될리가 없고, 나는 양성평등을 지지한다라고 얘기한다고 그 사람의 얘기가 양성평등으로 귀결될리가요. 

일베애들도 이런 얘긴 해요. "나는 사실 정치적으로 진보적이고 합리적인 사람이다. 다만 빨갱이들이 정권잡는걸 눈뜨고 볼 수 없을 뿐이다."


어차피 이런 애들이 얘기하는 페미니즘이란 뻔해요. 여자들도 물통꼽아 양성평등 앞장서야한다 수준의 애기들.



* 진짜 악은 메갈이나 워마드같은게 아니라 우리 일상속에 이미 결합되어 있지요. 메갈 워마드? 아이쿠.

일베를 비롯하여 너무나도 감시하시는 인간들이 많고, 대한민국 여성...사실 별거 아니거든요. 물리력은 둘째치고 소득도 형편없고 지위도 형편없지요.

소득도 형편없고 지위도 형편없는 사람들이 뭘 할 수 있겠습니까. 어떤 영향력을 가진다고요.


전 그보다 아주 오래되었고 실제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남성우월주의가 적폐급 현상이라고 봅니다만

이 게시판을 비롯해 메갈 어쩌고 하는 사람들중에 이 주제로 얘기하는 사람은 드물더군요.


그토록 양성평등에 관심이 있었다면, 그토록 한쪽성이 다른 성을 비하하거나 격하하는 것이 부당한 일이라고 생각했다면.

이미 진작부터 훨씬 거대하고 강력하며 오래된 덩어리가 존재했었는데 말이지요. 그럼에도 갑자기 메갈과 워마드 문제에 핏대를 세운다는건 굉장히 여러가지 의미를 가지고 있는 것이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734
108946 하늘을 친구처럼 가끔영화 2010.07.13 1751
108945 금연과 실패 [7] 무치 2010.07.13 2144
108944 보면 흐뭇해지는 연예인 [7] 가끔영화 2010.07.13 4193
108943 The Koxx 어떠신가요? [3] 무치 2010.07.13 1987
108942 지금쯤이면... [3] 냠냠뇽 2010.07.13 2063
108941 물고기도 지능이 있고 고통을 느낀다는 것이 입증된 사실인가요? [15] amenic 2010.07.13 4441
108940 청와대 개편 소식 링크 Apfel 2010.07.13 1569
108939 장녀의 무게 : 우리집 남자들은 어린 아이 같아요. 철딱서니 없는.... [3] Assam 2010.07.13 3640
108938 요한 크루이프 대단하네요....;; - "네덜란드, 더러운 안티풋볼" [20] soboo 2010.07.13 3869
108937 Renaissance 콘서트 예매했습니다. [4] amenic 2010.07.13 1815
108936 물건을 팔러 다니는 학생들 [8] 뭐나미 2010.07.13 3328
108935 놀면서 돈벌기 [3] 장외인간 2010.07.13 2489
108934 주부65일차의 요리. [6] 소상비자 2010.07.13 2755
108933 친오빠 결혼에.. 제가 아직 백조면.. 선물은 하고 싶고 [20] 29일 2010.07.13 4765
108932 기자가 직접 체험한 2주간 채식 다이어리 [3] fan 2010.07.13 3248
108931 석간지 이브닝에 제 글이 올라갔었네요. [13] 01410 2010.07.13 3480
108930 [듀나인] 여러 개 이미지에서 한 개만 엑박이고 클릭하면 보이는 이유가 뭘까요? [4] paired 2010.07.13 1901
108929 [질문] 아이크림 추천 바랍니다~ [10] zaru 2010.07.13 3754
108928 헛소동. 체력이 반으로 주는 여름 [2] snowpea 2010.07.13 1442
108927 [듀나in] 일본 도쿄에서 아주 싸게 숙박할수 있는곳 있을까요? 노숙말고;;; [29] 주근깨 2010.07.13 368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