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소동이 끝나는건가요

2018.01.22 00:16

메피스토 조회 수:1708

* 아무런 가치도, 미래도 없는, 심지어 실물이 존재하지도 않는 가상의 대상을 상대로 한 일련의 소동이 요며칠 세상을 흔들었네요.

미래 기술이니 혁신이니 온갖 고색창연한 수사들이 떠돌아다녔지만 다 허상이지요. 설혹 갑자기 그것이 반등해서 또 요동친다해도 사실자체가 바뀌지는 않을겁니다.


중앙은행, 혹은 국가에 의해 조정되지 않는 화폐란건 문자그대로 불가능하지요. 국가의 기능이 유지되는 이상 말입니다.

현대자본주의 사회에서 화폐란건 사람 몸속에 흐르는 혈액과 같은거에요. 찍어내는 곳이 정해져있고 관리하는 곳도 정해져 있습니다. 이게 현실입니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고 있다, 전망이 밝은 기술이다, 몇몇 은행이나 국가에서 인정해줬다...같은얘기들은 별 의미가 없지요. 

요즘보면 여기저기 음모론까지 퍼지고 있더군요. 자본으로 권력을 유지하던 무리들이 권력을 유지하지 못하니까 비트코인을 탄압하는거래나 뭐래나. 어휴.


어떤 매체에선 20~30대에게 미래와 희망이 없는 것이 비트코인 열풍의 이유중 하나이네 어쩌네 하지만 그냥 핑계라고 생각합니다. 

20대건 30대건 40대건 희망이 보이지 않는다고 슬롯머신을 땡기러 가지 않습니다. 대출을 해서 도박을 하지도 않죠.

절대다수의 평범한 사람들은 희망이니 미래이니 이런것이 보이지 않는다해도 자기 자리에서 자기가 해야할 평범한 일을 합니다.

그것이 직장생활이건 취업준비이건 공부건. 사실 그게 가장 현실적이고 합리적인 판단이지요.

빚을 끌어들여서까지 도박을 하는 사람들은 동정의 대상이 아닙니다. 치료의 대상이지. 


상식적인 사람이라면 부모재산이나 복권당첨같은 부류의 일이 아닌 이상 정직하게 일해서 돈버는 것만이 보통사람이 할 수 있는 유일한 자산증식 수단이라는걸 알아요.

기술이니 미래이니 이런 것과는 무관해요. 비트코인의 손익은 각각 그걸로 이익을 증명한 사람의 운빨과 손해를 본 사람의 합리성의 결여를 구체적으로 보여주는 수치일 뿐입니다.


그러고보니 모뉴엘 사태가 떠오르기도 하는군요. 말이 비트코인이지 리플, 이더리움, 비트코인 캐시...도대체 종류가 몇개입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293
108239 빙상연맹 관련 기사 연대순 정리 (2010-2018) [4] 겨자 2018.02.20 839
108238 듀게 오픈카톡방 [2] 물휴지 2018.02.20 478
108237 리얼은 스토리가 너무 어려워 망작이 됐나요 [4] 가끔영화 2018.02.20 1007
108236 팀추월... [28] 사팍 2018.02.20 2770
108235 이윤택의 작품중에 [26] 프레키 2018.02.19 3477
108234 숲속의 부부를 보고..(유스포) 라인하르트012 2018.02.19 1364
108233 골든슬럼버(2018)을 보고(스포유) 라인하르트012 2018.02.19 940
108232 패딩턴2 [14] 칼리토 2018.02.19 1233
108231 2018 BAFTA Award Winners [1] 조성용 2018.02.19 494
108230 미드 타임레스를 볼까 하네요 [1] 가끔영화 2018.02.19 436
108229 <리턴> 1~4화 간단 관람평 프레데맄 2018.02.19 933
108228 공항 가는 길(공항 가는 시간 얼마나 걸리시나요?) [12] 마르타. 2018.02.18 1256
108227 하얀 황금의 여인들 [8] Bigcat 2018.02.18 1546
108226 로버트 켈리 딸 가끔영화 2018.02.18 949
108225 이런저런 잡담...(닭튀김, 레드, 인식) [3] 여은성 2018.02.18 912
108224 재미있게 본 단편 애니메이션들 [5] underground 2018.02.18 678
108223 이런저런 걸그룹잡담 [2] 메피스토 2018.02.17 1103
108222 엌 남자 쇼트 1000 결승 [1] 회사원A 2018.02.17 1463
108221 명절, 범아시아, 조슈아 쿠퍼 라모 [9] 양자고양이 2018.02.17 880
108220 [듀나in] 영화나 미드, 영드 원작 소설 추천해주세요 [21] 쏘맥 2018.02.17 110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