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올라프 단편... 이미 여러 험악한 평이 나와 있으니 길게 말을 더하지 않겠습니다. 이 촌스럽고 성의없고 지루한 단편은 왜때문에 기획된 걸까. 음모론이 필요한 순간. 무능한 낙하산이 시나리오 총책임자로 내려온 걸까? 아니면 서비스 단편이라면 어디까지 구려져도 참고 봐줄 수 있는지, 그 최저 한계를 파악하기 위해 팬들을 테스트하는 용도인가? 


코코는 영화에서 비중이 매우 적은 인물입니다. 제목부터 제작진의 패기가 느껴진다고나 할까요. 결과적으로 매우 성공적이고요!

 

코코를 보면서 어쩔 수 없이 우리 나라 제사 문화가 오버랩되었어요. 뭐. 발상은 비슷하잖아요. 또 이래저래 머리를 굴려봤어요. 제사도 이렇게 유쾌하고 에너지 넘치는 영화로 만들 수 있을까? 아아... 안 될 거야.. 아무리 생각을 해봐도 제사로 영화를 만든다면 며느라기처럼 구질구질한 가사노동과 성별분업, 허례허식을 중심에 놓지 않을 수 없겠더군요. 아예 여자 조상들이 나타나서 제사상을 다 뒤집어엎는 전복적인 내용이 되면.. 아님 사후세계에서 심판을 받아서 남들에게 끼니 얻어먹은 만큼 곱하기 천 배 해서 무한 가사노동을 해야 한다는 것을 남자들이 알게 되어 부산스럽게 제사를 없앤다거나... 아아.. 뭘 해도 흥행이 안 될 거야.


아무튼 분명 멕시코에서도 여성들이 가사노동을 거의 전담할 테고, 죽은 자들의 날 준비도 분명 불편부당하게 이루어지긴 할 테고, 영화에서 나오지 않는 불편한 지점들이 있을 테지만.. 그래도 1년에 한 번으로 끝이잖아요!! 차례와 제사들을 전부 합쳐서 1년에 한 번으로 줄이면 대략 환영합니다. 


영화에서 가족주의가 너무 강해서 거부감이 들기도 했지만, 다른 장점들로 잘 무마하고 넘어갑니다. 죽음과 기억에 대한 성찰의 계기도 던져줍니다. 중간중간 세월호가 떠오르면서 울컥하기도 했고요.


영어와 스페인어를 모두 아는 관객이 보면 최고일 듯. 


p.s 사진술 나오기 전의 조상들은 어케 되는 거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063
108617 뮤직뱅크 칠레 공연 [3] 가끔영화 2018.03.25 811
108616 미투 운동의 미투는 항상 진실일까. [6] 하하하 2018.03.25 1894
108615 퍼시픽 림 : 업라이징(스포) [2] skelington 2018.03.25 669
108614 진중권 빠릿지수 거의 회복 중.. [27] toast 2018.03.25 2968
108613 92년생 김미영 [7] 사팍 2018.03.25 1641
108612 "절대 이분들을 놀라게 하면 안돼." - 아이린에 분노하는 한국 남성들 [22] fingernails 2018.03.25 2785
108611 특선다큐 <스티븐 호킹의 새로운 지구를 찾아서> [7] underground 2018.03.24 1265
108610 퍼시픽 림:업라이징 재밌네요. [4] 자두맛사탕 2018.03.24 708
108609 메이네 한라봉 판매 개시합니다~ 사진도 올렸습니다. 못난이 소량 남았습니다. [4] May 2018.03.24 860
108608 KBS 스페셜 <중국 초미세먼지와의 전쟁> 중국의 실태 보셨나요.. [6] 프레데맄 2018.03.24 1921
108607 모딜리아니 영화 실물과 같네요 [3] 가끔영화 2018.03.24 833
108606 <레디 플레이어 원> 슈퍼특가 판매하네요 [17] underground 2018.03.24 1093
108605 지금은 사라진 두사람 대선 싸움 [4] 가끔영화 2018.03.24 1432
108604 (마감)메이네 농장 한라봉 판매 개시 이벤트! 선착순 10명, 5kg 한라봉 무료 투척! [29] May 2018.03.23 1118
108603 보헤미안 아가씨 [6] 샌드맨 2018.03.23 587
108602 뒤늦게 윈드리버를 봤는데 참 좋더군요. 스포랑 상관없는 질문하나. [11] dora 2018.03.23 911
108601 더 미드와이프 감상 (스포x) 티미리 2018.03.23 441
108600 예전의 이미지가 비교적 그대로인 배우는 손예진인 듯 [1] 가끔영화 2018.03.23 893
108599 BBC 드라마 Collateral [8] McGuffin 2018.03.23 1486
108598 [바낭] 듀게 포인트 현재.. [9] 異人 2018.03.23 92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