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책에 못넣는 짤들...

2018.04.05 18:56

Bigcat 조회 수:1763

Colonna di Traiano, Columna Traiani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트라야누스 원주의 부분도.



트라야누스 원주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아래를 참고하세요.


https://ko.wikipedia.org/wiki/%ED%8A%B8%EB%9D%BC%EC%95%BC%EB%88%84%EC%8A%A4_%EC%9B%90%EC%A3%BC



...트라야누스 원주는 로마 황제 트라야누스를 기념하기 위해 원로원의 명령으로 다마스쿠스의 아폴로도로스가 건설했다. 이 원주는 퀴리날레 언덕 근처, 포룸 로마눔 북쪽의 트라야누스 포룸에 위치해 있다. 113년에 완성된 이 원주는 다키아 전쟁에서의 트라야누스 승리를 기념하는 부조로 유명하다. 이 원주는 높이 30m이고, 받침을 포함하면 38m이며, 지름은 4m이다. 기둥 주변의 190m의 프리즈는 기둥을 23번 회전하며, 내부에는 꼭대기의 전망대로 가는 나선형의 185개의 계단이 있다....









ê´ë ¨ ì´ë¯¸ì§

황제 트라야누스가 누군가 하면....



트라이아누스(Traianus)는 로마 제국의 제13대 황제(53년 9월 18일 - 117년 8월 7일)이다. 오현제 중 한 사람이며, 속주 출신자로서는 처음으로 로마 황제에 올랐다.(속주 히스파니아 출신 - 오늘날의 스페인) 로마 제국의 영토를 최대 판도로 넓힌 황제이다.(그의 후계자인 하드리아누스 황제는 제국을 안정화 시키는 쪽으로 군사 정책의 방향을 전환)




한 마디로 로마제국 최대 전성기를 이뤄낸 황제들 중의 한 명이고 가장 뛰어난 군인이기도 합니다.









ê´ë ¨ ì´ë¯¸ì§

그리스도 그렇지만 로마인들의 조각들도 당시에는 모두 채색이 되어 있었다고 하지요. 채색 복원도입니다.











ê´ë ¨ ì´ë¯¸ì§

잔혹하긴 하지만....이 시절의 전쟁이란 건 이렇게 적의 수급을 베어......










ê´ë ¨ ì´ë¯¸ì§









ê´ë ¨ ì´ë¯¸ì§

당시 로마군의 무기와 갑주들 그리고 전투 장비 등등 각종 군사체계에 대해 많은 정보를 전해주고 있습니다. 그림으로 된 책자라고나 할까요.







ê´ë ¨ ì´ë¯¸ì§

울 집 고양이도 이런 마음으로 제게 참새를 물고 왔을까요?













ê´ë ¨ ì´ë¯¸ì§

군용 의자에 앉은 트라야누스 황제








Colonna di Traiano prisoner]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다키아 인들에게 포로로 잡힌 로마군들. 딱하게도 옷이 모두 벗겨진채 다키아 여인들(!)에게 횃불로 모진 고문을 당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와중에도 굳이 이렇게....다 벗겨진 나신이 무슨 헬스 클럽 포스터에나 나올 법한....그리스 인들에게 배운 것이죠. 강인한 남성의 나신으로 '강군 로마인'의 이미지를 표현한다.(.....그래도 참.....-_-;;)













ê´ë ¨ ì´ë¯¸ì§

부조들은 트라야누스의 성공적인 2차례 다키아 원정을 나타냅니다. 아래쪽 반은 1차 원정, 위쪽 반은 2차 원정의 묘사입니다.











Colonna di Traiano prisoner]ì ëí ì´ë¯¸ì§ ê²ìê²°ê³¼

시점이 정말 자기 맘대로...원근법 소실점 죄다 무시...(물론 이 시절에는 수리적 원근법 같은건 없었지만 그래도 원경 근경 중경으로 거리감을 표현하거나 깊이감을 표현할 수 있는 기술이 있었는데, 여기서는 전투 장면의 다양함을 보여줘야 하기 때문에 죄다 무시하기로 함....







ê´ë ¨ ì´ë¯¸ì§

프리즈의 장면들은 연속적이며, 아래에서 볼 때 같은 크기로 보이도록 만들어져 있습니다. 조각에는 원근법이 거의 적용되지 않았기 때문에 한 장면에 여러 시점이 적용되어 더 많은 사실을 나타낼 수 있지요.(벽 뒤에서 일하는 병사를 묘사하기 위한 다른 각도의 적용)












ê´ë ¨ ì´ë¯¸ì§

강의 신이 의인화되어 표현되었습니다.(이 진지한 분위기에서 왠 뜬금없는 판타지스러운...)










ê´ë ¨ ì´ë¯¸ì§







ê´ë ¨ ì´ë¯¸ì§






ê´ë ¨ ì´ë¯¸ì§







ê´ë ¨ ì´ë¯¸ì§












ê´ë ¨ ì´ë¯¸ì§

다키아인들과 전투하고, 요새를 지으며 황제의 연설을 듣는 로마군을 주로 묘사하고 있습니다. 조각은 2,500여개에 달하는 선원들, 병사들, 정치인, 사제의 조각으로 가득 차 있고. 발리스타투석기같은 로마와 만족의 무기와 전쟁 방법에 대한 귀중한 정보를 현대 역사가들에게 제공합니다. (또한 59개의 트라야누스 조각과 강의 신도 찾아 볼 수 있습니다)












ê´ë ¨ ì´ë¯¸ì§

원주의 높이는 30m이고, 받침을 포함하면 38m이며, 지름은 4m입니다. 기둥 주변의 190m의 프리즈는 기둥을 23번 회전하며, 내부에는 꼭대기의 전망대로 가는 나선형의 185개의 계단이 있습니다.













이 원주는 퀴리날레 언덕 근처, 포룸 로마눔 북쪽의 트라야누스 포룸에 위치해 있습니다.


ê´ë ¨ ì´ë¯¸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0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98
110735 우린 장필우의 생존이 아니라 미래차의 생존을 지키는 거야, 우리의 생존을 위해 타락씨 2019.10.17 252
110734 오늘의 마돈나 (스압) [1]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7 192
110733 [바낭] 생강청과 사우어크라우트_요리 뻘글 [10] 칼리토 2019.10.17 358
110732 [바낭] 좀 더 보람찬 잉여 생활을 위해 리어 스피커를 구입했어요 [12] 로이배티 2019.10.16 642
110731 <조커>, 인셀 [20] Sonny 2019.10.16 1391
110730 PC한 척 했던 유시민의 민낯 [5] 휴먼명조 2019.10.16 1226
110729 진단예정증명서 [18] 휴먼명조 2019.10.16 910
110728 요즘엔 폴 해기스의 <크래쉬>가 생각나요. [2] theum 2019.10.16 262
110727 조커가 '인셀'을 자극한다고요?(조커 스포일러 대량 주의) [35] 메피스토 2019.10.16 1305
110726 바낭) 여행+불안감 [5] 그냥저냥 2019.10.16 416
110725 [바낭] 건강 검진 뻘글 [21] 칼리토 2019.10.16 767
110724 이런저런 일기...(젊음과 노력, 쇼핑번개) [1] 안유미 2019.10.16 329
110723 조커 보다가 새로운 경험을 했습니다. [50] McGuffin 2019.10.16 1925
110722 요요현상, 옷을 새로 살 것인가 고민 중 [17] 산호초2010 2019.10.16 684
110721 오늘의 80년대 일본 스크린 잡지 부록-남배우 헤어 카탈로그(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6 336
110720 [바낭] 본격 배달의 민족 잡담 [21] 로이배티 2019.10.16 1047
110719 이해할 수 없는 일들 9 (판단과 평가) [7] 어디로갈까 2019.10.16 706
110718 BIFF 영화 후기- 시너님스, 도이치 이야기 [4] 보들이 2019.10.16 269
110717 조작방송 kbs의 “윤석X 배신” [1] ssoboo 2019.10.16 809
110716 디즈니+ 새 예고편의 위엄 [2] maxpice 2019.10.16 57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