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제목부터 참 난감했던 '국민대축제'.

이제 좀 쉬어야할 선수들 붙들어 모아 놓고 좌락 좌락 비 쏟아지는 날씨에



이런 추억 강제로 만들어 주시구요.

가끔 선수들 인터뷰할 땐 엠씨들이 적절히(?) 툭툭 끊어주시고.


출연자는 두셋 정도를 제외하곤 전부 아이돌로 깔아서 그 지긋지긋한 '케이팝 한류 콘서트' 분위기로 만들어놓았는데 뭐 그냥 즐기는 선수들도 많았지만 '지쳤어...' 라는 표정을 하고 있는 선수들이 많이 보여서 참 애잔해지더군요. 이게 선수들을 위하는 건지 아이돌 팬들을 위하는 건지 원. 객석을 보니 거의 다가 아이돌 팬들이더라구요. 하긴 뭐 애초에 비가 그렇게 쏟아지는데 앉아서 이런 행사 보고 있을 일반인(?)들이 많았을 것 같진 않긴 합니다만. -_-;


그리고 그나마 그 아이돌 가수들도



이유는 모르겠으나 울고 있구요;


중반 넘어가선 비가 너무 많이 와서



바닥이 빗물로 코팅이 되니 계속 미끄러져서 춤도 제대로 못 추고. 넘어지고.

무대 위를 종종 거리며 걸어갈 때 걱정스러워하는 선수 모습을 클로즈업해주는데 참... -_-;

다행히도 이 꼴을 보고 금새 무대 위에 뭘 쳤는지 아님 그냥 비가 잦아들었는지 이후론 이런 목욕 무대는 없었습니다만.

바로 그렇다는 이유로 인피닛 덕후들은 더욱 성질을 내고 있습니...;

(명수군의 바뀐 머리 모양은 콘서트 때 눈을 조금 다쳐서일 거라는군요.)


그리고 좀 신기했던 무대가.



드라마 촬영 관계로 빛났다 사라져버린(...) 민호군의 사정으로 민호 파트는 다른 멤버들이 립씽크로 때우고 댄서 한 분이 자리를 채우고 있는데.

안무를 조금 수정한 것 같고 몇 군데 어색한 티가 나긴 하지만 그래도 이 어려운 안무를 그럴싸하게 하네요. 역시 프로는 프로인가 봅니다. 다만 비주얼은 어쩔 수가


또 보면 멋을 부리고 싶어서 관객들 위로 커다란 공 몇 개를 굴려 놓았는데.

이 놈이 굴러다니다가 카메라를 건드렸던 것 같아요. 중간에 화면이 이상한 장면이 몇 번 있었는데. 이 사람들은 작년 mbc 전설의 공피엠 무대를 못 봤던 것인지.





게다가 객석의 덕후들은 시야를 가리니 또 얼마나 짜증이 났겠습니까. 

아마 자기 앞으로 공이 굴러오면 정말 사력을 다 해 옆으로 굴렸을 듯(...)


암튼 뭐 기타 등등 난감하다 못 해 민망해지는 괴악한 프로그램이었습니다만.






감사한 구하라 짤 몇 개를 남겼고(...)


(자이언트 베이비 vs 자이언트)


이렇게 맘에 드는 투 샷도 남겼으니 그냥 맘에 드는 것들만 하드에 기억시켜 놓고 용서해주도록 하겠습니다. (쿨럭;)

그러니까 이제 좀 그만해요 이런 거. -_-


그래서(?) 마무리는



규리는 넘어지고 하라도 삐끗하고 난국이었지만 짤 많이 남기고 새삼스레 포털 실시간 검색어 순위도 올라 봤으니 새 앨범 홍보 잘 했다고 치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41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803
110676 (반항)남들이 뭐라해도 내눈엔 도저히 미인으로 보이지 않는 사람 [48] 귀찮카카포 2012.07.11 5890
110675 SEXY를 한국말로 어ㄸㅎ게 ♥ 말해요? [31] fan 2010.09.27 5890
110674 어머님이 세 준 분의 집을 치우고 왔는데요.. [30] mana 2012.11.08 5889
110673 그나저나 안마방이 단속 안 되는 이유는 뭘까요 [11] 선인장3 2013.06.26 5888
110672 산낙지 질식사 보험금 사건..... 아시나요 [16] gomorrah 2011.07.24 5888
110671 아이돌 '신화'가 유지할 수 있었던 이유 중 하나. [28] 자본주의의돼지 2011.01.19 5888
110670 신민아 [13] 가끔영화 2010.08.12 5888
110669 성재기 부인 돌아왔군요 [8] 가끔영화 2013.07.20 5887
110668 LG 휘는 핸드폰 진짜 휘네요... [28] 유상유념 2013.11.05 5887
110667 원래 명품가방에 그닥 끌리는 편은 아니었는데, 이제는 피해갈 수 없네요. [25] 스위트블랙 2012.01.17 5887
110666 남녀는 친구가 될 수 있는가에 대해서 조금 특이한 생각 [34] 루아™ 2012.04.24 5887
110665 성매매와 원나잇은 얼마나 가까이 있을까 [13] 마이리사 2010.10.05 5887
110664 순수한 게 뭘까요. 화가 나서. [33] 화양적 2011.07.15 5886
110663 우리나라 국가 대표팀의 기도 세리머니는 문제가 있지요. [21] drlinus 2010.06.23 5886
110662 우리집에서 사용하는 나름 특이한 표현 몇가지 [61] 삼각김밥 2012.07.01 5885
110661 (기사) 사학재벌의 딸 나경원에게도 이런 아픔이 [21] chobo 2011.10.04 5885
110660 요즘 아이들...기본이 없어요. [33] 수지니야 2010.12.20 5885
110659 [듀나인] 여자분들이 남자를 쳐다보는 이유 [19] 새벽하늘 2015.12.02 5884
110658 당신은 주입식 교육의 피해자이다. [34] eltee 2010.06.26 5884
110657 [바낭] 억대연봉의 허상(긴 글입니다.) [48] 떼인돈받아드림 2014.04.30 588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