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무릎팍 도사에서 김현중이 고생하다가 성공해서 부모님께 차 사주고 뭐 그런 얘길 하고 있는데.

가만히 듣고 있으니 와.. 대단하네. 장하다. 이런 생각보다 뭔가 불편한 감정이 듭니다.

이게 단순한 열등감이면 차라리 맘 편하겠는데 변명이 아니라 그런 것 때문만은 아니거든요.

김현중이 86년 생이니 우리나이로 스물 여섯인데...

아무 생각없이 부모 돈 갖다 쓰는 애들도 있으니 김현중처럼 어려운 시기를 지나 번듯하게 성공한 후

부모님께 효도하는 모습을 보면 칭찬할 일이긴 합니다.

 

하지만 김현중과 같은 아이돌의 성공 스토리가 인간 극장 식으로 공중파 방송에 나오는 것을

마냥 키득거리면서 보기엔 우리네 20대 들의 삶이 너무 팍팍하죠.

 

굳이 88만원 세대, 20~30대 사망원인 자살 1위, 이런 얘기까지 할 필요 없이.

 

그런데 오늘은 유난히 김현중의 성공 스토리에 이야기가 집중되는 경향이 있네요.

성공 여부와 관계없이 아직 저런 얘길 하기엔 어린 나이인 것 같은데 말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02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113
111581 인형녀라는 다코다 로즈라는 애가 내한했네요 [14] 사과식초 2012.08.24 5871
111580 정가은 같은 타입이 제일 무서워요.. [10] art 2011.06.03 5870
111579 박근혜의 사과에 맨붕한 갑제옹. [15] stardust 2012.09.24 5869
111578 내 성 정체성을 모르겠어! [60] 보이즈런 2010.08.21 5869
111577 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상황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사진 한 장. [11] 잔인한오후 2014.04.17 5868
111576 임재범이 부른 티벳 고승들의 창법이라는게... [6] 발없는말 2011.05.09 5868
111575 요즘 아이들...기본이 없어요. [33] 수지니야 2010.12.20 5868
111574 미국, 어쨌든 외국에서 살면서 진짜 친구 사귀기 [15] 시추문예 2013.07.22 5867
111573 (dp펌) [쇼킹보장] 신혼 첫날밤 도망친 사연... [14] 구경남 2013.02.04 5867
111572 SEXY를 한국말로 어ㄸㅎ게 ♥ 말해요? [31] fan 2010.09.27 5866
111571 보신 영화중에 가장 잔인했던 영화는 무엇인가요? [25] 윤보현 2010.08.11 5866
111570 넥스트 이효리는.. 강지영이 됐으면 좋겠어요. [21] catgotmy 2010.08.09 5866
111569 잘 몰랐던 애프터스쿨의 nana [4] catgotmy 2010.07.03 5866
111568 로펌 변호사들 결혼 패턴에 대한 단상 [3] 겨울매화 2014.05.27 5865
111567 홍석천 식당 마이씨리즈 맛있어요? [18] 해마 2013.01.22 5865
111566 편하지만 예쁜 신발 찾기. [25] heartstring 2010.07.29 5865
111565 노르웨이 브라운 치즈를 아시나요? [21] 말하는작은개 2017.10.17 5864
111564 미군의 센스. [17] 마르세리안 2011.03.19 5864
111563 [아이돌] 여러가지 의미로 전설이 될 오늘 KBS 국민대축제 [24] 로이배티 2012.08.15 5863
111562 (기사) 사학재벌의 딸 나경원에게도 이런 아픔이 [21] chobo 2011.10.04 586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