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가 강남에 원룸을 하나 구입하셔서 어떤 여성분께 세를 주셨는데요.

 

방을 빼야하는 날짜가 다가오고 그 여자분은 집에 잘 들어오지도 않고

 

부동산에서는 도저히 집이 안 나간다고 하길래

 

어머니랑 대체 집을 어떻게 해놓고 살길래 안 나가나 싶어서 가봤는데

 

헐........

 

 

집 문 앞에는 단수, 단전 경고문이 붙어 있고 문을 여는 순간 헬게이트가 열리는 줄 알았습니다.

 

온통 쓰레기가 수북하게 쌓여있거나 뒹굴고 있고 개집도 나뒹구러져 있고..

 

아 이런 표현은 너무 클리셰네요.

 

 

대체 청소기나 티비, 그리고 가스렌지 위에 속옷, 슬리퍼가 왜 뒹굴고 있는 것이며

 

검은색 화석으로 변한 바나나 껍데기와 돌이 된 빵쪼가리는 왜 모셔 놓고 있는 것이고

 

다 먹고 고춧가루가 덕지덕지 붙은 배달 용기 그릇과 보온병이 왜 화장실과 욕조에 있는 것이며

 

여기저기 빠진 머리카락들은 가발 하나를 만들어도 되겠더군요..............

 

가구들은 온통 개가 물어뜯어놓고 치우다가 구석에 여권이 뒹굴고 있길래 펼쳐보니까

 

생긴건 정말 청순하고 도도한, 스튜어디스 같은 그런 여성분이시더군요.

 

 

여기 안 사나 싶었는데 화장품을 모아둔 자리만 가지런하고 깨끗하더군요 ㅡㅡ

 

입는 옷도 옷장에 걸려있고...........

 

 

전화해서 저희가 치워도 되겠냐고 물어보니까 알아서 하시라고 ㅡㅡ;;

 

집은 내 놔야 하니까 어머니랑 같이 그 집을 치우면서 난 누군가 또 여긴 어딘가..

 

 

저번주인가. 박보영 나왔던 안녕하세요의 쓰레기방 여성분 실사판을 체험하고 오니..

 

http://reviewstar.hankooki.com/Article/ArticleView.php?WEB_GSNO=10072006 <- 참고...;;;

 

정말 특이한 케이스가 아니라 생각보다 그런 분들이 꽤 많을지도 모르겠다 싶어요.

 

하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02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113
111579 인형녀라는 다코다 로즈라는 애가 내한했네요 [14] 사과식초 2012.08.24 5871
111578 정가은 같은 타입이 제일 무서워요.. [10] art 2011.06.03 5870
111577 박근혜의 사과에 맨붕한 갑제옹. [15] stardust 2012.09.24 5869
111576 내 성 정체성을 모르겠어! [60] 보이즈런 2010.08.21 5869
111575 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상황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사진 한 장. [11] 잔인한오후 2014.04.17 5868
111574 임재범이 부른 티벳 고승들의 창법이라는게... [6] 발없는말 2011.05.09 5868
111573 요즘 아이들...기본이 없어요. [33] 수지니야 2010.12.20 5868
111572 미국, 어쨌든 외국에서 살면서 진짜 친구 사귀기 [15] 시추문예 2013.07.22 5867
111571 (dp펌) [쇼킹보장] 신혼 첫날밤 도망친 사연... [14] 구경남 2013.02.04 5867
111570 SEXY를 한국말로 어ㄸㅎ게 ♥ 말해요? [31] fan 2010.09.27 5866
111569 보신 영화중에 가장 잔인했던 영화는 무엇인가요? [25] 윤보현 2010.08.11 5866
111568 넥스트 이효리는.. 강지영이 됐으면 좋겠어요. [21] catgotmy 2010.08.09 5866
111567 잘 몰랐던 애프터스쿨의 nana [4] catgotmy 2010.07.03 5866
111566 로펌 변호사들 결혼 패턴에 대한 단상 [3] 겨울매화 2014.05.27 5865
111565 홍석천 식당 마이씨리즈 맛있어요? [18] 해마 2013.01.22 5865
111564 편하지만 예쁜 신발 찾기. [25] heartstring 2010.07.29 5865
111563 미군의 센스. [17] 마르세리안 2011.03.19 5864
111562 노르웨이 브라운 치즈를 아시나요? [21] 말하는작은개 2017.10.17 5863
111561 [아이돌] 여러가지 의미로 전설이 될 오늘 KBS 국민대축제 [24] 로이배티 2012.08.15 5863
111560 (기사) 사학재벌의 딸 나경원에게도 이런 아픔이 [21] chobo 2011.10.04 586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