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가방 중에서도 국민템으로 불리우는 것들이 싫었죠. 루이비통 스피디나 네버풀 같은거, 

프라다 고프레가 국민템이더군요. 구찌라든가... 그것들이 그렇게 이뻐 보이지도 않았구요.

아마 눈에 너무 흔하게 치여서 그런지도 모르겠어요. 

눈길을 끈 가방 중 하나가-> http://blog.naver.com/hwson1987?Redirect=Log&logNo=100121878481

이거 였는데 흔하지도 않고, 이 정도면 우아한 디자인이라고 생각했어요. 내 가방 취향은 확실히 명품

쪽은 아닌가봐 그랬었어요. ;;; 

그리고 한달 전, 계속 가방 하나가 네이버 메인화면에 왔다갔다 하더라구요. 그 가방만 뜨면 눈이

그 쪽으로 가더군요. 삼만오천원 밖에 안하는 싸구려였어요. 그래서 그냥 질렀죠. 

->http://fionaking.egloos.com/3794547 그런데... 사고 나서 다른 사람의 구매후기를 읽어봤더니

프라다 사피아노 비슷한 짝퉁 이었어요. 하하하하~ 

언제부턴가 눈에 밟히고 맘에 드는 가방들을 보면 다 어떤 명품의 짝퉁이거나 비스무르꾸리하게 

베낀거더군요. 짝퉁같은건 사고 싶지 않았는데, 명품을 좋아해 본 적도 없었는데, 피해갈 수 없게 

되었네요. 이제는 인정해야 돼요. 명품은 그냥 허세덩어리가 아녜요... 휴우... 제가 산 짝퉁은...

뭐 어떻게 하나요. 이왕 산거 잘 들고 다녀야죠.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71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6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49
112908 듀게 문화 중 마음에 안 드는 것 하나. + 듀나님의 복귀 잡상. [80] namu 2013.07.26 5939
112907 자우림의 인형 옷 콜렉션 [8] 쥬디 2011.09.24 5939
112906 김대중 대통령의 영어 정복기 [22] clutter 2010.10.26 5939
112905 대한민국 vs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12] soboo 2010.07.25 5939
112904 똥 팔아서 1억 번 여자... (기사링크) [31] Ricercar 2013.06.12 5938
112903 요즘 유행패션.jpg [21] 자본주의의돼지 2011.12.14 5938
112902 [인셉션 곧 500만 돌파 기념] 킬리언 머피 [10] 빛나는 2010.08.18 5938
112901 보험사기로 점점 좁혀지고 있는 세월호 참사 [23] Quando 2014.05.31 5937
112900 우는 움짤,사진도 있어요. [3] 가끔영화 2010.06.26 5937
112899 검사 정말 상상외로 대단한 자리더군요.. [16] 도야지 2013.02.04 5936
112898 남격 박칼린 티쳐 완전 박카리스마네요, 진짜 멋있어요ㅠ.ㅠ [13] Paul_ 2010.08.29 5936
112897 '마조 앤 새디' 캐릭터 제품, 표절 의혹. [18] chobo 2013.11.04 5935
112896 박원순의 구두 [34] 푸른새벽 2011.09.08 5935
112895 이본과 김예분 [18] 감자쥬스 2015.02.18 5934
112894 [바낭] 억대연봉의 허상(긴 글입니다.) [48] 떼인돈받아드림 2014.04.30 5934
112893 지금 목동구장에서는 말도 안되는 광경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11] 달빛처럼 2013.07.30 5934
112892 LG 휘는 핸드폰 진짜 휘네요... [28] 유상유념 2013.11.05 5934
112891 네가 날 더 좋아했고 난 너 다 잊었어 (연애바낭) [24] 잠시익명할게요 2012.07.16 5934
112890 방배동 카페거리라는 곳의 분위기는 어떤가요? [19] Rcmdr 2011.07.05 5934
112889 강수지와 김완선 [22] fan 2010.06.09 593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