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 가지...

2010.08.04 20:27

DJUNA 조회 수:5908

0.

오늘의 외부 움짤.


1.

실수로 회원 글 하나를 통째로 지워버릴 뻔했습니다. 


2.

매우 의욕 없는 상황에서 저보다 훨씬 의욕이 넘치는 사람과 함께 있었습니다. 고맙게도 그 의욕 넘치는 사람은 제가 의욕 따윈 없다는 걸 압니다. 그런 게 있을 리가 있습니까.


3.

지하철에서 메이 사튼의 꿈을 깊게 심고를 읽었습니다. 중년에 처음으로 자기 집을 사고 정원을 꾸미고 이웃집 사람들과 사귀고 그러면서 사는 시인/소설가 이야기. 소설이 아니라 에세이입니다. 잘 사는 것처럼 보이지만 책이 끝날 무렵엔 고등교육을 받은 리버럴한 동성애자 페미니스트로서 끝끝내 이웃들과 완전한 동화를 이루지 못했다고 고백하더군요.


4.

앞의 공지에도 밝혔지만 오늘까지 등업신청하신 분들은 일단 몽땅 등업시켜드립니다. 그 뒤부터 다시 옛날 스타일로 돌아갑니다.


5.

잃어버린 세계와 안개의 땅이 도착했습니다. 둘 다 굳이 다시 살 필요는 없지...하고 묵혀두다가 잃어버린 세계의 할인 소식을 듣고 후다닥. 


6.

새 단편은 막 시작했는데, 벌써 계약서가 날아들고... 아마 다른 사람들은 이미 다 썼을 겁니다. 저만 제목도 없이 첫 문장을 고치고 있지요. 열흘 안에 끝내야 합니다. 


7.

오늘 저번 주 구미호를 다 보고 내일 이번 주 구미호를 다 볼 계획. 


8. 

악마를 보았다의 시사회가 연기되었습니다. 사정은 아실 거라 믿습니다. 폭풍 가위질이 예상됩니다. 연기된 시사회엔 갈 수 있으려나. 모르겠습니다. 


9.

오늘의 자작 움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3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510
112020 애플이 똥을 줬네요 [13] mii 2012.10.24 5914
112019 새벽의 식단공개 [35] 벚꽃동산 2012.08.27 5914
112018 넥스트 이효리는.. 강지영이 됐으면 좋겠어요. [21] catgotmy 2010.08.09 5914
112017 [공지]듀나의 영화낙서판 2차 보완계획을 가동합니다. [14] 룽게 2014.08.02 5913
112016 원래 명품가방에 그닥 끌리는 편은 아니었는데, 이제는 피해갈 수 없네요. [25] 스위트블랙 2012.01.17 5912
112015 나는 꼼수다 후드티 발매 + 착용 사진 [8] 라곱순 2011.10.25 5912
112014 나는가수다 5人가수 전원 사퇴 발표 [9] 명불허전 2011.04.01 5912
112013 강수지와 김완선 [22] fan 2010.06.09 5912
112012 캡틴아메리카-윈터 솔져는 쿠키가 두개 있습니다.(스포는 댓글에) [6] 빠삐용 2014.03.26 5911
112011 '마조 앤 새디' 캐릭터 제품, 표절 의혹. [18] chobo 2013.11.04 5911
112010 김용민 교수님 당뇨병이라네요 [13] 라곱순 2011.12.25 5911
112009 이동진이 뽑은 2000년대 베스트 앨범 [14] Ostermeier 2011.09.16 5911
112008 검사 정말 상상외로 대단한 자리더군요.. [16] 도야지 2013.02.04 5910
112007 경제학적 관점에서 본 '나는 가수다' [40] hubris 2011.03.24 5910
112006 SEXY를 한국말로 어ㄸㅎ게 ♥ 말해요? [31] fan 2010.09.27 5910
112005 일본 동경입니다 [25] 스웨터 2011.03.12 5910
112004 어머님이 세 준 분의 집을 치우고 왔는데요.. [30] mana 2012.11.08 5909
112003 오늘 미친듯이 웃었네요 ㅋㅋㅋㅋㅋㅋ [7] 유은실 2012.08.18 5909
112002 보고 또 보고에서 금주 은주 누구 좋아하셨어요? [19] 소소가가 2011.07.11 5909
112001 모완님은 오늘도 코너에 몰렸습니다. [20] TESCO 2014.02.28 590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