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립이 아니라 실제 상황입니다.


https://hypebeast.kr/2019/8/marvel-studios-kevin-feige-spider-man-films



"<버즈피드>, <데드라인> 등의 외신은 스파이더맨 관련 영화 제작을 두고 디즈니와 소니픽처스 간의 협상이 결렬됐다고 보도했다. 마블의 수장인 케빈 파이기는 “이는 더이상 <어벤져스>와 같은 마블의 영화에서 스파이더맨을 볼 수 없는 것을 의미한다”며 스파이더맨이 마블 시네마틱 유니버스에서 등장하지 않을 것을 직접적으로 언급했다."



아니 이게 무슨... ㅋㅋㅋㅋ


디즈니측에서 수익 배분을 너무 크게 요구한 걸 수도 있겠지만 뭐... 그래도 현재 스파이더맨의 인기는 어디까지나 인기 절정 MCU 버프가 없었음 불가능했을 건데요. 베놈과 뉴 유니버스의 성공 때문에 소니의 자신감이 과충전된 것 같기도 하고.


그래도 어떻게든 재협상을 해서 계속 출연시키지 않을까 싶긴 한데.

잘못 꼬여 버리면 마블 입장에선 스파이더맨을 대체할 주인공급 히어로를 새로 준비해서 출동시켜야 하니 고민이 커지겠네요.


뭐...

걍 수익 배분 좀 덜 받기로 하고 스파이더맨 출연 시키겠죠? ㅋㅋ



 * 추가


 이에 대해 소니도 해명인지 반박인지를 한 상태네요.

 https://www.ign.com/articles/2019/08/21/spider-man-sony-marvel-kevin-feige-mcu-producer


 간단히 말하면 이 결정은 디즈니가 맘대로 내린 것이고 우리 잘못이 아니다. 아마도 케빈 파이기가 할 일이 너무 많아서 스파이더맨은 걍 내려놓기로 했나 보다... 대충 이런 이야기인데 뭐... 어느 쪽이 사실인지는 제가 알 길이 없구요.

 어쨌든 스파이더맨이 정말로 mcu를 떠날 상황인 건 맞는 것 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3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466
110525 검사의 장난질 [9] 사팍 2019.09.24 895
110524 2019.09. 롯데월드 [8] 샌드맨 2019.09.24 517
110523 조국 지지하는 분들이 다 조국이 100프로 깨끗하다고 보진 않죠. [8] 얃옹이 2019.09.24 1082
110522 가로세로 연구소에서 조국 딸이 포르쉐 타고 다닌다고 떠들었을때 [11] 존재론 2019.09.24 1332
110521 스몰빌의 클락과 로이스 [4] mindystclaire 2019.09.24 504
110520 요즘 제가 왜 이럴까요. [11] 샤넬 2019.09.24 860
110519 오늘의 잡지 화보 [1]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24 270
110518 9급 공무원 지방직 저소득전형 질문 [9] 풀빛 2019.09.24 1465
110517 Sid Haig 1939-2019 R.I.P. [1] 조성용 2019.09.24 154
110516 아들의 연대 입학서류 '조국당해' 휴먼명조 2019.09.24 630
110515 짜장은 싫어요, 간짜장이 좋아요 [2] 휴먼명조 2019.09.24 658
110514 [바낭] '살인자의 기억법'을 볼까말까 망설이다 기어코 보았습니다. [4] 로이배티 2019.09.24 709
110513 2019.08. 대만여행 [10] 샌드맨 2019.09.23 480
110512 걸그룹 전문가님들 곡 좀 찾아주세요 [3] 뿡뿡이 2019.09.23 375
110511 겨울왕국2 공식 예고편이 나왔네요 [8] 부기우기 2019.09.23 485
110510 조국 법무부 장관 자택 압수수색 [52] 칼리토 2019.09.23 1734
110509 <벌새> - 가족에 대해서 [1] Sonny 2019.09.23 506
110508 풍요로운 시대는 언제 지나갈까요? [3] 존재론 2019.09.23 552
110507 트와이스 신곡, Feel Special MV 메피스토 2019.09.23 257
110506 [아침을 열며]송 동지는 어느 대학 출신이오? [1] 타락씨 2019.09.23 64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