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이 검찰을 강력하게 개혁한다고 하니까 지지하는 거죠. (조국이 실제로 뭘 할수 있는 가와는 별개로)


그래서 그런 분들한테 조국이 얼마나 더러운지, 


조국이 사모펀드로 부정한 이득을 취하였는지,


혹은 딸이 부정한 방법으로 의전원에 입학을 하였는지 아무리 강조해봤자 그게 먹히겠습니까.




조국이 그정도의 도덕성을 가진 것은 조국이 특별히 더러워서가 아니고, 한국 사회의 도덕성의 정규분포가 그냥 그정도니까 겠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9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83
110664 악어와의 사투 영화를 보니 일본에 닥칠 태풍이 생각나네요 [3] 가끔영화 2019.10.12 382
110663 [한국영화100년 더클래식] 하녀 [17] underground 2019.10.11 787
110662 KBS사내게시판에 올라온 글 (전문) - 사회부장의 입장에 반대한다 [2] 사막여우 2019.10.11 1006
110661 <지구를 지켜라!> 2003년 당시 관람 인증 이벤트.twitter [4] eltee 2019.10.11 506
110660 봉준호 감독 벌쳐 인터뷰 - 오스카 언급 [4] Toro 2019.10.11 1392
110659 기승전조까질 하다가 돌아버린 조까 [6] ssoboo 2019.10.11 1395
110658 [펌] 한겨레신문의 자극적인 헤드라인 낚시질에 관한 논평 [3] 사막여우 2019.10.11 735
110657 후각관계증후군 가을+방학 2019.10.11 423
110656 검찰의 압수수색은 협박회유거래를 위한 것인가? [6] 왜냐하면 2019.10.11 457
110655 오늘의 편지지 (스압)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0.11 150
110654 넷플릭스 드라마 죽음의 타임캡슐 [6] 딸기와플 2019.10.11 836
110653 검찰이 나서야 합니다. [20] 칼리토 2019.10.11 1005
110652 검찰 뻘짓, 검찰 개혁 [11] 양자고양이 2019.10.11 723
110651 김경록 인터뷰 - KBS 전문, 유시민 전문 [5] 도야지 2019.10.10 1272
110650 Crisis on Infinite Earths [7] mindystclaire 2019.10.10 393
110649 [속보]검찰, "'김경록 녹취록' 변호인이 복수 언론사에 유출 확인" 도야지 2019.10.10 750
110648 검찰과 언론이 그린 그림 [8] ssoboo 2019.10.10 1277
110647 지미 글리터 이야기가 나와서 브라이언 싱어 mindystclaire 2019.10.10 284
110646 스마트 워치 잡담.. [4] 으랏차 2019.10.10 344
110645 플레이스테이션5,2020년말 발매예정 [5] 룽게 2019.10.10 46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