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redpill.kr/index.php?document_srl=1603&mid=column


며칠 전 임미리 교수의 경향신문 기고글 “민주당만 빼고”를 읽고 나서 나는 거기에 자유한국당을 얹어 “‘민자’ 빼고”를 4월 총선 구호로 하자고 트윗에 올렸는데, 오늘부터 다시 “민주당만 빼고”로  원 위치시킨다. 임미리 교수와 경향신문을 검찰에 고발했다가 취하하는 해프닝을 벌인 민주당에 대한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의 정치적 응수다. 

-----------------

최근에 나는 문재인 정권에 대해 비판적인 견해를 피력했다가 SNS 상에서 “물대포” 비난의 표적이 되었는데, 이번 임미리 씨 고발 해프닝을 보면서 떠오른 일이 있다. “이명박근혜 때 뭣도 한 게 없는 자가 민주주의 위기를 말하냐”는 힐문에 대한 답변의 일부도 되겠다. 나는 박근혜 정권 당시 한겨레 지면에 “박근혜 정권과 어떻게 싸울 것인가”라는 제목의 칼럼을 기고했다. 그것도 한 번이 아니라 세 차례 연속으로 기고했다. 4-16 세월호 참사 직전이어서 아직 박근혜 정권의 기반이 흔들리지 않았던 때였다. 그 칼럼을 작성할 당시 내 뇌리에는 박근혜 정권한테서 ‘고발당할 수도 있겠구나’와 같은 걱정은 티끌만치도 없었다. 칼럼 내용이 변변치 못한 탓도 있겠지만, “민주당만 빼고” 정도가 아니라 “박근혜 정권에 맞서 싸우자”고 썼던 나에게, 그리고 한겨레에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내가 한겨레 칼럼을 쓰면서 자기검열을 하고 있는 자신을 발견하는 것은 요즘의 일이다. 

-------------------------------

‘문재인 씨’라는 발언을 문제 삼아 떼거리로 아우성칠 때 점잖게 나무랄 줄 아는 민주주의자도 없다. 선거를 앞둔 시점임을 강조하면서 임미리 씨를 고발했던 민주당인데, 그 민주당 안에 ‘청와대 선거 개입 의혹’ 사건과 관련하여 문재인 대통령에게 해명이든 석명이든 자신의 입장을 밝힐 의무가 있다고 발언할 줄 아는 용감한 민주주의자가 단 한 사람도 없다. 스스로 지지자들뿐만이 아닌 모든 국민의 대통령이 되겠다고 천명했다면, 국민의 ‘일반의지’를 이처럼 모르쇠로 일관할 수 없는 일이다. 

-------------------

정치 검찰과 기레기 언론의 말을 믿느냐고? 공소장을 찬찬히 읽어봐라. 한국어 독해력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증빙이 없다면 꾸며낼 수 없는 범죄혐의점들을 쉽게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실로 “적반하장도 유분수”인 시절을 살고 있다.

 

자유한국당 세력이 오랜 동안 ‘자유’라는 말을 능멸해왔다면, 민주당은 ‘민주’라는 말을 능멸하고 있다. 그런데 전자는 ‘지는 해’다. 그래서 다시 말한다. “민주당만 빼고!”라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19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5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91
112517 3/30, BR-CLASSIC FESTIVAL 비디오 스트림: 00:30부터~ [3] 보들이 2020.03.29 191
112516 개 벅과 해리슨포드 나오는 영화 개봉 안하려나 보네요 [4] 가끔영화 2020.03.29 995
112515 이런저런 잡담...(지붕과 임대업) [2] 안유미 2020.03.29 514
112514 [코로나19] 결국 이 전쟁을 끝낼수 있는 것은? -부제: 언제까지 이 꼴을 봐야 하는가? [4] ssoboo 2020.03.29 1084
112513 태양의 서커스Cirque du Soleil, 1시간 짜리 스페셜 영상 서비스 [4] 보들이 2020.03.29 447
112512 [스타트렉] 다시 보는 TNG.. 1-14 11001001 [1] 노리 2020.03.29 193
112511 디씨 카연갤 만화 하나 추천합니다. [4] 로즈헤어 2020.03.29 655
112510 [펌] 조주빈이 공익근무요원과 살해모의를 한 여아의 엄마입니다. [25] 사막여우 2020.03.28 2088
112509 기업의 물리적 거리두기 로고들 [4] 예정수 2020.03.28 565
112508 3/28, 22시- 조성진x괴르네 온라인 공연(유료)/ 23시 도이치 그라모폰 온라인 피아노 콘서트(무료, 3일간 다시보기 가능) [6] 보들이 2020.03.28 513
112507 [코로나19] 아슬아슬한 느낌은 저 뿐인가요? [9] ssoboo 2020.03.28 1807
112506 국민의당 김근태 논란... [7] 왜냐하면 2020.03.28 957
112505 라쓰미히 다쓰에쓰노흐 디 벨트 깁트 [6] 어디로갈까 2020.03.28 550
112504 손석희- “삼성 미전실이 내 뒷조사를 했었다” [14] ssoboo 2020.03.28 1782
112503 유명인들이 깼을 때 [23] mindystclaire 2020.03.28 1405
112502 [바낭] 무료 폰게임이나 깔아두시고 심심하실 때... [3] 로이배티 2020.03.28 519
112501 이런저런 산책 일기...(스트릿과 몰) [1] 안유미 2020.03.28 367
112500 [스타트렉] 스타트렉: 피카드 시즌1 (노스포) [6] 노리 2020.03.27 421
112499 [넷플릭스] 인터스텔라를 다시 보고(스포) [1] 예정수 2020.03.27 485
112498 0.999....=1 이해하신 분? [5] 예정수 2020.03.27 88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