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선생님은 페미니스트

2017.08.03 17:12

사팍 조회 수:2181


성역할을 강제하는 교육은 반대한다.

그런데 이 선생은 전제가 틀렸다.

운동장 사용을 하고 싶은지 여학생들에게 먼저 물어보는 것이 먼저라고 생각한다.


댓글을 달았다.

과학적 사고 없는 비판은 독선만 남는다고...


그리고 몇일 지나지 않아 댓글 창은 닫혔다.

댓글을 달 수 없는 영상이 되었다.


참 이상하지?


모든 잣대를 성대결로 보는 것이 가소롭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661
106771 텅 커터스.. 재미있을거 같아요. 같이 봅시다. [5] 칼리토 2017.08.26 568
106770 이제 노트북 놓아 주어야 할 시간일까요? [4] 뻐드렁니 2017.08.26 729
106769 요즘은 류뚱이 다시 살아나서 좋습니다. [6] 달빛처럼 2017.08.26 776
106768 범칙금 5만원 이후 [9] Journey 2017.08.26 1123
106767 이런저런 대화...1(홍대입구) [2] 여은성 2017.08.26 592
106766 근데 한남이라는거 말이죠 [25] 잘살아보세~ 2017.08.26 1801
106765 거의 같은 필체 발견 가끔영화 2017.08.26 310
106764 노 키즈존의 시작 [8] 양자고양이 2017.08.26 996
106763 페미니스트 최선생님이 잘못한게 대체 뭔가요?ㄹ [28] amenic 2017.08.26 1791
106762 계절이 바뀐것을 느껴요, 햇빛에 띄어다녀도 부담이 없구요. [3] 왜냐하면 2017.08.26 457
106761 박근혜 당선후에 그나마 장점이라고 예측해본건데.. [2] 잘살아보세~ 2017.08.26 818
106760 노키즈존, 육아는 노동인가? [21] 타락씨 2017.08.26 1263
106759 이상문학상수상집 [5] 나비잠 2017.08.26 670
106758 이유야 그냥 갖다대면 그만이라는 생각 [1] 바다같이 2017.08.26 561
106757 식당에서 손님을 거부할 수 있나? [6] 겨자 2017.08.26 1348
106756 오늘 졸지에 감방으로 들어간 가끔영화 2017.08.26 561
106755 "아이와 눈을 맞추고 같은 눈높이에서 얘기하세요" 노키즈존 하니 생각나는 TV쇼 [7] 머루다래 2017.08.26 982
106754 요즘 나왔다면 욕 먹을지도 모를 영화들 [4] 모르나가 2017.08.25 1112
106753 인어들의 사생활 [10] Bigcat 2017.08.25 1276
106752 오늘 들은 불면증 팁 [5] ..... 2017.08.25 105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