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가 시작되면 아마도 10분, 길어야 15분에서 20분이면 모든 등장 인물들의 운명과 결말까지 모두 예측이 가능한 영화입니다.


특히나 예고편을 보면 더 해요.


다행히도 전 2월 즈음에 이 영화 예고편과 듀나님 리뷰를 보고 지난 5개월 동안 깔끔하게 까 먹어 버려서 괜찮았습니다만.

혹시 이 글 읽고 영화 한 번 볼까... 라는 생각이 드시는 분들은 예고편은 보지 마시길.


뭐 근데 위에도 적었듯이 시작부터 모든 게 불 보듯 뻔한 영화인지라 별 의미는(...)


하지만 중요한 건, 그렇게 뻔함에도 불구하고 긴장되고 재밌는 영화라는 겁니다.

그러고 보면 샤말란의 저번 영화인 더 비지트도 그랬어요.

이야기를 말로 설명해 놓으면 정말 뻔하고 식상한데 막상 영화는 재밌게 잘 뽑혔단 말이죠.

근데 사실 이게 바로 능력이잖아요. 그동안 뭔 짓을 해서 어떻게 해냈는지는 모르겠지만 샤말란이 완전히 감을 되찾은 듯 합니다.


제임스 맥어보이의 1인 다역 연기가 좋기도 했지만 각본의 힘이 더 크지 않았나 싶기도 합니다.

여러 인격을 표현하다 보면 좀 오버할 만도 한데 애초에 각본이 '누가 누군지는 확실히 구분되지만 오바는 자제염' 이라는 분위기라 더 잘 해 보였던 것 같구요.


참으로 샤말란스럽다 싶었던 장면이 두 번 있었는데 첫 째는 물론 본인 출연 장면. ㅋㅋㅋ

그리고 악당의 약점의 유래가 밝혀지는 장면이었습니다. 사실 무서울 일이 별로 없는 이 영화에서 가장 호러다운 장면이었네요. 감탄했어요.



주인공 배우가 참 예쁘고 매력적이길래 찾아봤더니 역시나 젊은 뉴페이스 미녀 헌터(...) Djuna님께서 이미 예쁘다고 칭찬해 놓은 게 검색에 걸리... (쿨럭;)

보니깐 '로건'으로 끝장내버린 줄 알았던 엑스맨 새 프랜차이즈에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한 상태더군요. 헐.


제목에 저렇게 적어 놓았으니 사소한 스포일러라도 피하는 게 좋을 것 같아 문제, 혹은 화제의 마지막 장면 언급은 스킵하구요.



암튼 참으로 뻔하면서도 재밌는 영화였습니다.

마음에 들었으니 내후년에 개봉할 예정이라는 '글래스'도 걱정 없이 봐 주는 걸로...


음...


내후년이라...;

걍 내년쯤 나오면 딱 좋겠는데 말이죠. 보니깐 샤말란은 이 영화 이후로 다른 플랜도 없는데 뭐 3년 씩이나... 쿨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0638
106759 이상문학상수상집 [5] 나비잠 2017.08.26 670
106758 이유야 그냥 갖다대면 그만이라는 생각 [1] 바다같이 2017.08.26 561
106757 식당에서 손님을 거부할 수 있나? [6] 겨자 2017.08.26 1348
106756 오늘 졸지에 감방으로 들어간 가끔영화 2017.08.26 561
106755 "아이와 눈을 맞추고 같은 눈높이에서 얘기하세요" 노키즈존 하니 생각나는 TV쇼 [7] 머루다래 2017.08.26 980
106754 요즘 나왔다면 욕 먹을지도 모를 영화들 [4] 모르나가 2017.08.25 1111
106753 인어들의 사생활 [10] Bigcat 2017.08.25 1275
106752 오늘 들은 불면증 팁 [5] ..... 2017.08.25 1054
106751 그나저나 걱정거리를 안겨주는 인사 하나 [12] Journey 2017.08.25 1122
106750 페미니즘 교사 관련 기사에서 재미난 점 [8] 부기우기 2017.08.25 1077
106749 [퇴사일기]_열여섯번째 이야기_뭐가 달라졌을까 [3] 초마짬뽕 2017.08.25 453
106748 노 키즈 존 관련 읽어 보면 좋은 칼럼 [21] 어떤달 2017.08.25 1430
106747 노키즈존의 수혜자와 피해자는 누구일까요 [4] 풍기문란 2017.08.25 658
106746 노 한남존 만들고 싶어요 [16] amenic 2017.08.25 1522
106745 게임에선 '노키즈 클랜'이 거의 대세 [5] soboo 2017.08.25 674
106744 이런저런 잡담...(지뢰밭) [1] 여은성 2017.08.25 351
106743 샌더스님이 보고 계셔.mp4 [2] Journey 2017.08.25 377
106742 노키즈존 같은 소리 하고 있네. [36] 김지킴 2017.08.25 1695
106741 노키즈존이란 이름이 문제인 것도 맞아요. [12] 일희일비 2017.08.25 743
106740 법원 "이재용, 승계작업서 박근혜 도움 기대하고 뇌물 제공"(속보) [16] 프라하 2017.08.25 114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