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사분담을 요구하는 건 더 이상 낯선 요구가 아니에요.

일부 남자들이 이래저래 저항하고는 있죠.

하지만 가사분담이 필요하다는 대전제에는 누구나 동의하는 사회가 되었어요.


하지만 소득분담을 (여자에게) 요구하는 경우는 드물어요.

결혼상대로 맞벌이를 선호하는 사람은 상당하죠.


하지만 여자에게는 교사같이 칼퇴근이 쉬워서 육아나 가사를 같이 하기에 좋은 직업이 좋다고 말하죠.

남자에게는? 칼퇴근보다는 소득이 높은 직업을 선호하죠. 칼퇴근해도 가사를 돕지 않는 것이 현실이고.


진정한 양성평등이 이뤄진 사회라면 가사분담을 남자에게 요구하듯이

소득분담을 여자에게 당연스럽게 요구하는 사회라고 봐요.


하지만 현실은 남성과 여성의 임금격차가 또렷하고

동일노동에도 남자라는 이유로 더 높은 임금을 받는 경우도 있고

진급이나 취직에서도 여성이라는 건 장벽이죠.


그렇기 때문에 남자들도 보통 여자에게 소득분담을 요구하지 않죠.

그런 걸 요구하는 건 2013년 대한민국에선 어처구니 없다는 걸 잘 알고 있는 거예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669
107400 노출, 성범죄, 알고있지만 안하는 이야기 [22] loving_rabbit 2013.03.22 5152
107399 괜히 설레게 하는 원순님 [46] 발광머리 2012.12.07 5152
107398 카라의 복구 불가능한 이미지... [14] 새우눈 2011.09.22 5152
107397 류시원 김희선 대놓고 까는데요... [1] 도야지 2011.07.13 5152
107396 오늘 슈퍼스타k 장재인양 확 떴네요 [7] 밀크 2010.08.14 5152
107395 11년 전 이창동 장관 취임사 [7] 해물손칼국수 2014.04.27 5151
107394 여자와 마찬가지로 남자의 외모도 중요합니다 [35] 책들의 풍경 2014.03.12 5151
107393 [바낭] 이 주의 아이돌 잡담 [25] 로이배티 2013.10.13 5151
107392 한류를 왜 과장할까요? [51] Margay 2013.07.17 5151
107391 SM신인 'EXO' 12멤버의 특수능력. [30] 자본주의의돼지 2012.04.09 5151
107390 초등학교 여교사가 팬티차림으로 학생 훈계 [23] 메피스토 2011.07.07 5151
107389 ‘아브라카다브라’ 프로듀서 오재원, 심장마비로 사망 [20] DJUNA 2010.10.11 5151
107388 CL 인터뷰로 외국여성한테 욕을 먹고있네요 [19] 사과식초 2015.09.03 5150
107387 눈 앞에서 짜증 내는 사람 대처법 [24] Reid 2013.01.23 5150
107386 (바낭) 원작에서 외모 서열을 정해줬으면 그걸 지켰음 좋겠어요 [25] 초록 2013.07.25 5149
107385 전 청와대 대변인 윤창중씨의 맨탈 수준. [12] stardust 2013.05.14 5149
107384 우리나라 광고쟁이들은 창피함을 모르는 것인가... [8] 자본주의의돼지 2012.04.29 5149
107383 제가 비정상인 겁니까 사람들이 미친 겁니까?? [18] 도야지 2012.01.17 5149
107382 [퍼옴] 요즘 청소년들이 고백할때 쓰는 말 [19] bap 2010.07.30 5149
107381 지금 문성근 씨가 왜 검색어 1위인가요? [15] herbart 2012.12.08 514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