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하니 교과서에 그런 언급이 되어 있더라고요.

사실 교과서에 그러한 언급은 조금 잘못됐다고 생각은 하는데,

 

막상 생각해보면 그런 면도 분명 없지는 않은 것도 같아요. 다만 테러에 대한 이미지가 아랍에서의 그것과 꼭 같은 것으로 이루어지고 있고,

이에 대한 서구권의 관념이 우리에게도 일반화된 것이 아닌가 싶고, 더하여 일본과의 과거사 문제이다보니 독립운동이라는 큰 대업에 적절하지

않은 용어선택이라고 일반적으로 생각을 하고 있는 듯 합니다.

 

 

아무래도 사전적 정의와 사회적 정의가 달라서 생기는 문제라고 생각해요.

 

테러리즘 : 정치적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정부나 대중 또는 개인에게 위해를 가하거나 예측할 수 없는 폭력을 사용하는 조직적 행위

 

이 범주에 김구 선생, 아니 대부분의 독립운동가들이 포함이 돼요. 이 범주에는 포함이 되지만 그것이 정당한가의 여부는 또 다른 문제라고 보고요.

 

 

김구 선생과 관련된 문헌의 내용을 살펴보면..

 

Kim Ku’s reputation as a terrorist and assassin no doubt commended him for duty concerning domestic law and order

Bruce Cummings, 『The Origin of the Korean War. Vol 1 : Liberation and the Emergence of Separate Regimes 1945~1947』, 역사비평사, 1981, 2002, p.87

 

 

김구는 테러리스트와 암살문제에 정통한 사람으로 정평이 나 있었으므로 국내의 치안을 맡는 내무부장에 선임된 것도 논리적 타당성을 지닌다.

Bruce Cummings, 김주환 옮김, 『한국전쟁의 기원 上』, 靑史, 161쪽

 

(출처:http://panzerbear.blogspot.com/2008/04/2_25.html)

 

 

 

번역본은 원본에서의 테러리스트라는 말이 명사임에도 불구하고 직접적으로 지칭은 하지 않고 우회적으로 표현했는데,

사실 독립운동의 상징인 김구선생에게 부정적인 느낌의 단어를 쓰는 것은 어려운 일임은 분명한 듯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674
108172 [뻘바낭] 김남길의 얼굴. [27] 익 명 2010.08.07 7789
108171 SKY 베가는 아이폰을 잡겠다고 합니다만... [20] 루이와 오귀스트 2010.08.07 4484
108170 인스턴트 짜장면 2종 비교 [27] 푸른새벽 2010.08.07 5434
108169 [일상사진] 아날로그의 느낌 그대로.. [15] 서리* 2010.08.07 2745
108168 [MV] Jónsi - Animal Arithmetic [1] Jekyll 2010.08.07 1765
108167 열대야 장난아니네요 [11] 사람 2010.08.07 3213
108166 어릴때 생각했던 엄마 아빠가 이 직업이면 좋겠다 [15] 악명 2010.08.07 3110
108165 그림니르님께 - 부제 : 베가 무리수는 베가 무리수로 받아줘야 제 맛 [19] 루이와 오귀스트 2010.08.07 3457
108164 서양과 동양의 대표적인 괴물, 귀신, 공포 캐릭터는 성별이 다르네요 [7] Will 2010.08.07 3625
108163 [놀람 주의] 길예르모 델 토로 감독 신작 티져 - Don't be afraid of the Dark [6] 서리* 2010.08.07 2423
108162 두사람 자매같이 닮았죠 [8] 가끔영화 2010.08.07 3606
108161 보아 찬양 찬양 찬양 [7] 꼼데가르송 2010.08.07 3627
» 김구는 테러리스트라는 말 어떻게 생각하세요? [21] 모노 2010.08.07 4133
108159 스플라이스 아쉽습니다 [5] 가끔영화 2010.08.07 3105
108158 이 기사 보셨습니까? [4] 아.도.나이 2010.08.07 2432
108157 여러 가지... [7] DJUNA 2010.08.07 3285
108156 소녀시대가 보면 울겠네요. [4] fan 2010.08.07 4924
108155 이쯤에서 보는 적절한 보아노래~ [6] 지루박 2010.08.07 2442
108154 Come sail away + 점심바낭 [2] 01410 2010.08.07 1546
108153 듀나님 리뷰 리미츠오브컨트롤에 대한 약간의 이해를 드리려고 [1] 가끔영화 2010.08.07 197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