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은 없어졌지만요.


인조이재팬 사이트를 어떻게 알게됐는지는 기억안나는데, 아마 우연히 검색하다 걸렸거나 잘 모르는 사람한테 듣거나 했을거에요.


아마 토요일에 처음 시작했는데 너무 재밌고 좋아서 밤을 새면서 했어요.


밤새고 교회가서도 계속 그생각만 하다가, 교회 갔다와서 또하고 오후 늦게 잤던것 같아요.



역사 얘기로 서로 헐뜯는 경우도 많았지만


정말 그렇게 피드백을 주고 받는게 재밌는 공간은 지금까지 본 적이 없습니다.


2ch에서 온것같은 혐한들을 빼면 좋은 사람이 많았어요.


패시브 어그레시브한게 기본적으로 약간씩 있는거 아닌가 싶긴 했지만요.



평상시엔 별로 신경 안쓰지만


거기선 번역이 잘 되도록 띄어쓰기나 문장에 신경을 썼습니다.


가급적 간단한 구조를 만들려고 했어요.


그게 지금까지 제가 좋아하는, 쓰고싶은 문장에 남아있을것 같습니다.



그 후로도 번역채팅이나 커뮤니티를 찾아봤지만 없더라구요.


1대1 보다는 여럿이 있는 채팅이 좋고 (1대1도 찾기 어렵지만)


번역 커뮤니티도 있기야 하지만 거의 죽은 상태에요.



가끔 그때가 그립습니다.


좀 막노는 한국채팅에서 사는 얘기도 좋긴 하지만 기본적으로 거친데


그것도 재밌게 놀긴 하지만 그때처럼 치유되는 기분을 받은 적은 별로 없어요.


가서 살고 싶은 나라는 아니지만요. 그럴수도 없지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80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97
48835 강남쪽 한식집 추천 부탁드려요 [3] 잠깐만익명입니다 2010.11.07 1819
48834 너무 심심해요. 놀아주세요~ (문장발췌 퀴즈) [27] 아.도.나이 2010.08.20 1819
48833 날씨가 이러니 저러니 해도 [4] 해삼너구리 2010.08.24 1819
48832 [듀9] 11.11 옵션테러 [3] 1분에 14타 2010.11.20 1819
48831 손에 아무것도 안 잡히네요. 창원성산. [6] MELM 2019.04.03 1818
48830 성전환 남성 임신에 성공 [3] 가끔영화 2018.04.09 1818
48829 조언을 구합니다.(육아,종교,정치+시어머니) [18] sublime 2017.11.15 1818
48828 얼마전 노회찬의원으로부터 온 사과문자 [3] soboo 2017.04.16 1818
48827 저들은 자신이 하는 일을 알지 못하나이다. 박근혜와 최순실, 그리고 김기춘. [6] MELM 2016.11.23 1818
48826 드라마 W 콘 사토시 작품 비슷해요 [5] 파에 2016.07.21 1818
48825 추석 연휴, 심심한 당신과 함께할 팟케스트 추천해 봅시다. [5] 왜냐하면 2015.09.26 1818
48824 사는 게 뭐라고 [5] 마르타. 2015.09.06 1818
48823 개, 동성애, 노인 그리고 감성 (完) [7] 고구미 2015.09.04 1818
48822 나의 군생활은 정당했을까 [5] 부활 2014.08.01 1818
48821 회사 대장이 회사를 엉망으로 만들어요. [1] 가방 속 연필깎이 2014.02.21 1818
48820 '몽타주'를 본 소감... [3] 예언사냥꾼 2013.05.23 1818
48819 지난 3월 20일 발생한 방송사 해킹은 '역시' 북한 소행 [2] chobo 2013.04.10 1818
48818 새누리당 웜통들의 애잔한 쉴드... turtlebig 2012.12.16 1818
48817 투표연장 2시간 113억 vs 36억 [6] ELMAC 2012.10.31 1818
48816 [듀나인] 메뉴추천 부탁드려요~ [18] chloe.. 2012.10.05 181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