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적인 글을 별로 써본적도 없고 앞으로도 없겠지만, 이 글을 쓰지 않을수가 없어 씁니다.


일전에 제가 김어준 관한 글을 썼을때 많은 분들이 지적하셨던 부분이 있죠. 왜 개인 연애사로 사람을 판단하느냐, 그리고 진보 욕을 가져다 붙이냐.


세상을 살아가면서 때로는 책을 통해 때로는 사람을 겪으면서 많은 것을 알게 되고 변하게 됩니다. 사람이 이념만으로 살수 없고 이념 없이 살수도 없죠. 나름 젊어서 세상의 변화를 꿈꿀때 나와 같이, 약한 사람의 권리를 지켜주고 조금더 평등한 세상을 만들고자 하는 사람들을 많이 만났습니다.


그리고 친했던 선배가 정진후가 연루된것 같은 사건에 피해자가 되었죠.


정진후 사건이야  당시 논란이 되고 이를 비판하는 목소리도 꽤나 있었던 걸로 기억합니다만, 이런 사건 대부분은 그냥 조용히 덮여요. 너 마음 알겠지만, 그 사람을 용서해라...라고 말하고 그 선배는 조금 미안해 하다가 가해자와 다시 술도 먹고 토론도 하고 조직도 만들고 그렇게 아무일도 없었던듯 갈길을 가더군요. 그게 보수적인 회사 조직이라면 그냥 분노 하겠습니다. 그런데 이건 내가 가지고 있는 믿음을 송두리채 흔들어 버리는 배신감이더군요. 가해자요? 남편을 굉장히 존경하는 공장 노동자와 결혼해서 엄청난 존경을 받고 계급 투쟁, 노동자 해방에 정진하면서 지금까지 잘 사시죠. 피해자는...그 상처를 이겨내지 못했어요. 그때 등돌렸던 사람들, 침묵했던 사람들이 이 피해자가 가장 믿고 의지했던 동지였으니 이겨내기 힘들었겠죠. 


이런 신파 이야기, 가슴에 묻고 인간에 대한 희망을 잃지 않고 살려고 노력합니다. 한동안 그쪽은 쳐다보지도 않았어요. 그때의 마음이 자꾸 떠올라서 괴로우니까요. 그저, 너무 믿지 말자, 믿으면 상처받아...라고 중얼거릴뿐.


진보정당 하신분들, NL이 원래 그래, 하고 냉소 하시는분들도 계시겠죠. 걔들 막장이야라고. 막장이라도 하면 안되는건 막아야하지 않나요? 그 피해자는 자신을 조용히 시키던 가해자가 기세등등하게 국회의원 되는걸 두눈 뜨고 봐야 하나요? 어떤 사람은 그 당이 작은 당이니 너그러워야 한다고 하죠. 세를 키워야 하니까 이건 봐주자고. 근데 이게 봐줄수 있는 일일까요? 그냥 냉소 하지 마시고 제발 안된다고 말해주세요. 하다못해 트위터에 통합진보당에 말한마디라도 해주세요.


아, 이런 감상적인 질질짜는글을 제가 쓰게 될줄 몰랐습니다. 근데 정말 이건 아니예요. 이런일이 일어나면 안되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75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9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81
51069 [듀9] 엑스파일에서 조지 헤일 [3] 푸네스 2010.08.31 1840
51068 청문회에서 업무 능력 검증도 많이 했으면 좋겠어요 [11] DH 2010.08.24 1840
51067 Soundgarden - Black Rain [5] TKR 2010.08.20 1840
51066 Ólafur Arnalds 내한 [2] gourmet 2010.08.18 1840
51065 공든탑이 무너지고 있군요 [12] ssoboo 2020.02.19 1839
51064 문라이트를 봤어요 [4] 푸른나무 2017.03.04 1839
51063 16년이 지났는데 얘는 어떻게 얼굴이 그대로냐 가끔영화 2018.12.03 1839
51062 뉴비이지만 듀게를 평가하자면. [15] 노란네모 2015.11.29 1839
51061 캐롤에서 웃음이 나온 장면 [6] 파에 2016.02.10 1839
51060 좋은 개신교 교회가 있나 하고 찾아본 향린교회 [2] catgotmy 2014.11.03 1839
51059 트위터 할만하네요! [4] 시민1 2014.03.03 1839
51058 요즘 핸드폰 인터넷에서 싸게 사려면 어딜 보면 되나요? 에 대해 [2] 무비일색 2013.07.11 1839
51057 류뚱은 내일 또 한번 7승 도전에 실패합니다. [2] 달빛처럼 2013.06.24 1839
51056 피말리는 프로야구 순위 [9] 감동 2013.06.08 1839
51055 [듀나인]오키나와 여행 문의 드립니다. [4] 난쿠루나이사 2013.03.11 1839
51054 드라마 백년의 유산을 봤어요 [1] 런래빗런 2013.01.20 1839
51053 골때리는 영화, 수퍼, 왜 수입하지 않았던거죠 [4] 가끔영화 2012.12.05 1839
51052 박근혜가 대통령으로 당선된다면? [5] 호밀호두 2012.11.30 1839
51051 2D 미소녀 허벅지에서 꿀잠…VR 프로젝트에 日남성 열광 [5] 하하하 2016.09.26 1839
51050 투표연장 2시간 113억 vs 36억 [6] ELMAC 2012.10.31 183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