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비티를 알게되자마자 권교정님의 <제멋대로 함선 디오티마>를 먼저 떠올렸어요. 영화를 보고 와서 만화책을 꺼내들고 침대에 기어들어왔습니다. 오늘은 우주 생각에 잠 못 이루겠네요.





덧. (혹시나 모르니 약스포표시)

낙하산 줄 보고 자꾸 (에바의) 사도가 생각난 사람은 저 뿐인가요? ㅠ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20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5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93
50701 [듀나인] 이와중에 죄송스런 면접의상 질문 [21] Francisco 2014.04.15 1835
50700 스카이폴 아이맥스, 불가리스 유감, 듀게 모바일에 바라는 점 [6] 푸른새벽 2012.10.26 1835
50699 매스커레이드 호텔을 읽고 어처구니 없었어요. [2] 스위트블랙 2012.10.22 1835
50698 [바낭 겸 듀나인] 매일 매일 가려워~~ [9] 여름숲 2014.02.27 1835
50697 '도주왕'이란 영화가 폭풍처럼 보고싶은데요 볼 수 있는 노하우가 있을까요? [3] 변태충 2012.07.31 1835
50696 오늘 옥탑방 왕세자 [53] 루이스 2012.05.03 1835
50695 32억 체납하고 총선후보 등록 [3] 쥬디 2012.03.23 1835
50694 나의 진보 트로마, 그리고 통합진보당 (정치글 죄송, 하지만 쓰지 않을수 없어서 씁니다) [11] Hollow 2012.03.06 1835
50693 범죄와의 전쟁 조금 다른 이야기(스포 주의) [2] 루아™ 2012.02.20 1835
50692 펭귄, 맑스.엥겔스의 공산당 선언을 읽고는 있지만... [9] 무비스타 2012.01.26 1835
50691 소셜 네트워크 dvd(부가영상) 감상후기 [2] 감자쥬스 2012.01.23 1835
50690 지현우 오늘 입대했네요 [2] 가끔영화 2012.08.07 1835
50689 LG 2차 드래프트 신의 한수. [11] 달빛처럼 2011.11.22 1835
50688 세상에 대한 기대를 버려? [8] 수컷 2011.10.10 1835
50687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간단 뒷북 잡담 (스포일러 다수) [1] 룽게 2011.08.11 1835
50686 요상한 질문입니다 [6] 찻잔속의태풍 2011.06.30 1835
50685 [근황] 그냥 저냥 바냥, 본격 직장생활 열어가는 잡담 한덩이 [6] 이인 2013.01.22 1835
50684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1] 레이바크 2011.05.07 1835
50683 옥션에 물건 팔아본 적 있으신가요? [5] 샤넬 2011.05.04 1835
50682 분노의 망치질로 옴니아2 박살내는 동영상 [15] chobo 2011.04.19 183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