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록 직접 고용은 아니지만, 새 위탁업체가 들어오는대로 11명 전원 고용승계 하기로 했다고 합니다.

총선 이후 다들 멘붕 상태에 빠져있지만, 그 순간에도 현장에선 여전히 투쟁중이었죠.

서로 목에 빨랫줄을 감으면서 투쟁해야했던 한일 병원 식당 노동자 여러분의 빡센 108일의 농성이 있었기에 벅찬 승리 소식을 안을 수 있었습니다.

점거농성 중이라 선거도 못했던 조합원들, 지원나가느라 선거를 포기한 당원들 정말 모두 수고하셨어요!

투쟁에 승리하자마자 쌍차로 강정으로 연대 계획을 논하는 조합원들을 보면서,

비록 선거에 좋은 성과를 내진 못했지만 이처럼 투쟁이 지속되서 승리로 귀결되는 사례가 많아지면 선거 성과는 자연히 따라오겠죠.ㅎㅎ



자세한 소식은 링크 걸게요~

http://www.newjinbo.org/xe/index.php?mid=bd_member_gossip&document_srl=411998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949
48672 [듀나인] 오늘 여기저기서 본 동해 관련 글. [7] passion simple 2012.04.20 2006
48671 디아블로3 베타테스트 당첨이 안되셨나여? [3] 아카싱 2012.04.20 1101
48670 세상에나 이영화가 벌써 [12] 가끔영화 2012.04.20 3577
48669 블로그를 만들었어요. [6] Nanda 2012.04.20 1826
48668 시에나 밀러가 아모레퍼시픽 모델이네요. [32] 자두맛사탕 2012.04.20 4908
48667 [바낭] jTBC 아이돌 시사회 막 내렸네요 [1] espiritu 2012.04.20 1042
48666 [질문] 상암 cgv 아이맥스 어떤가요? [2] 순정마녀 2012.04.20 2226
48665 윤민석 역시 민중가요 작곡은 잘해요 [1] 가끔영화 2012.04.20 1207
48664 [자유의지 다이어트 모임]86일차 [8] friday night 2012.04.20 632
48663 '김일성 찬양가' 쓴 작곡자, 민주통합 당가 작곡 주장 제기 [9] amenic 2012.04.20 2574
48662 '어벤져스' 언론 시사회 이후 반응들 모음. [7] 자본주의의돼지 2012.04.20 3791
48661 (반항) 「나는 세계일주로 자본주의를 만났다」를 읽었어요. [4] 헬로시드니 2012.04.20 1790
48660 두산 시구걸들 [5] 가끔영화 2012.04.20 2138
48659 주말에 지상파 영화 라인업 좀 괜찮네요. [14] 자본주의의돼지 2012.04.20 3337
48658 문대성, 이제 더 이상은 없겠죠? [3] 고인돌 2012.04.20 2264
48657 어벤져스 아이맥스 열렸네요. [3] stardust 2012.04.20 1597
48656 로또 1등 혼자 되면 문대성 국회의원에게 [4] chobo 2012.04.20 1764
48655 혹시..쇼크업소버 입으시는 분 계세요? [12] 노루잠 2012.04.20 3255
48654 절대로 100%나올 수년 후 이명박 예상 드립 [5] 필런 2012.04.20 2977
48653 <하나와 앨리스>에 나온 히로스에 료코의 역할. [6] Nanda 2012.04.20 29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