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와 얼굴들 TCP 인터뷰

2012.04.30 10:38

반솅 조회 수:1528

Screenshot_55.png


TCP 꾸준글 달리는 반셍입니다! 이번에는 장기하와 얼굴들 인터뷰 공유합니다.


동영상이 첨부가 안되는 형식이라 링크 공유합니다.

인터뷰 동영상 보시고 싶으신분은 링크 클릭!! : http://goo.gl/RixhL



크리에이터 프로젝트: 언제 밴드를 만드셨나요? 멤버들을 소개해 주세요. 
장기하:
 저희 밴드는 2008년도에 시작했어요. 그리고 지금까지 앨범을 하나 발표했지요. 6명의 멤버들이 있는데, 저는 보컬과 작사/작곡을 하고 있습니다. 어쩔때는 악기도 다루고요. 저희 베이스는 정중엽, 기타에는 이민기, 드럼은 김현호. 그리고 미미 시스터즈와 함께 팀으로 활동하지요. 그녀들은 코러스와 분위기 메니저 그리고 춤을 책임집니다.

밴드를 형성하기 전에 부터 음악을 하셨나요? 
전에는 많은 밴드들의 드럼머로 활동했는데 제가 직접 만든 곡들이 쌓이면서 그동안 일하면서 만난 사람들과 밴드를 만들기로 했지요.

현재 한국에서 볼 수 있는 무대보다 아주 색다른데, 어떻게 시작하셨나요? 
처음으로 밴드를 만들었을때 저희의 첫 목표는 좋은 곡들을 만드는 것이였어요. 하지만 관객의 관점에서 무명의 밴드 퍼포먼스를 처음 볼때는 재밌고 즐길 수 있는 것을 바라지요. 그래서 모든지 재밌게 하고 싶었어요. 시작할 때는 소규모 클럽에서 많은 활동을 했는데, 다른 인디 밴드들은 댄서들이 없었어요. 그래서 그것도 해보자고 생각했지요. 언제나 저희가 중요시 하는 것은 관객이 즐길 수 있는 것들을 만드는 것이에요.

현재 한국의 인디 록 문화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국 인디 문화는 다른 나라들과 같이 정말 많고 다양한 음악 장르를 선보이고 좋은 곡들이 많아요. 하지만 다른 곳들 처럼 저희는 많은 관심을 받지 못하지요. 저희 팬들 중에서는 저희 쇼에 자주 와주시는 분들이 많아요. 미디어 산업은 음악을 광고하는데 있어 큰 영향을 끼치는데, 지난 몇 년동안 발전했다고 봐요.

어디서 영감을 얻으시나요? 
기분이 좋을때 음악을 만들어 본 적이 없는 것 같아요. 사실은 기분 좋을 때는 음악을 쓰는 것이 아니라 인생을 즐겨야해요. 하지만 우울하거나, 슬프거나 외로울때 집중하고 혼자만의 생각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드는 거죠. 그때야말로 멜로디와 가사가 정말 제대로 나오는 것 같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89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603
49538 심신안정 방법... [6] ExtremE 2012.05.15 1642
49537 셜록 에피4에서 약간 공감이 안 갔던 부분. [13] 01410 2012.05.15 2807
49536 [급질!!!] 고스트이미지를 d드라이브에 설치할수 있는건가요?? [11] 디나 2012.05.15 1180
49535 디아블로 광풍 참 희한하네요.. [3] 도야지 2012.05.15 2679
49534 민주노총 통진당 지지 공식철회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5.15 1488
49533 악마를 퇴치하는 데에는 남녀노소가 따로없습니다. [2] 晃堂戰士욜라세다 2012.05.15 1832
49532 제주도의 어느 게스트하우스에서 [10] HardCore 2012.05.15 6116
49531 즐거운 연예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소리 있음) [4] 롸잇나우 2012.05.15 1624
49530 나는 불행한가 [16] 타락씨 2012.05.15 3086
49529 [바낭?] 나이키 센서는 나이키 운동화에만 장착해야겠죠? [12] miho 2012.05.15 2211
49528 빵이 살이 많이 찌긴 하나봐요. [15] 자본주의의돼지 2012.05.15 4679
49527 그러니까, 멋대로 추측하지 말란말이당 [4] 메피스토 2012.05.15 1828
49526 착각 시리즈 [7] Johndoe 2012.05.15 2219
49525 [디아3] 나의 울트라삽질 스토리 [5] soboo 2012.05.15 1734
49524 영국 최고의 자연미인 [5] 사과식초 2012.05.15 4853
49523 나의 멘탈 붕괴 스토리 [3] chobo 2012.05.15 2197
49522 디아블로 패키지 구매 실패했습니다 ㅜㅠ [1] 아카싱 2012.05.15 1181
49521 제가 아는!! 남자의 착각 [43] 오늘만 2012.05.15 6275
49520 질문들 [4] 사팍 2012.05.15 1195
49519 [한겨레 기사 펌] " 땅 짚고 전기 팔기? 전력난 속 민자 발전 ‘잇속’ " [5] Startingover 2012.05.15 15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