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를 다큐로 배웠어요.

2016.05.31 19:25

underground 조회 수:1816

요즘 EBS 다큐프라임 <민주주의> 5부작을 재밌게 보고 있는데 지난 주에 방송한 1~3부도 재밌었고 (특히 2, 3부) 


어제 방송한 4부 "기업과 민주주의"도 아주 재밌어서 유튜브에 동영상이 올라왔으면 듀게에 올려보려고 찾다가 


엉뚱하게 예전에 EBS 다큐프라임에서 방송한 <자본주의> 5부작 동영상을 찾았어요. 


1부 "금융 자본주의"만 봤는데도 뭔가 경제에 대해 좀 알 것 같고 갑자기 똑똑해진 느낌이에요. ^O^ 


혹시 듀게에 저 같은 경제맹이 계시다면 이 동영상으로 자본주의 경제에 대해 한번 공부해 보세요. 


1부는 아주 쉽고 재밌으면서도 금융 경제에 대해 배울 건 다 배운 느낌이에요. v^^v 


2부는 금융 경제보다는 소비 심리에 대해 대한 것 같아서 건너 뛰었다가 나중에 볼 생각이고요. 


3부는 20분~40분 정도까지 펀드, 보험, 파생상품 등에 대해 조금씩 알려주는 부분 말고는 별로 인상 깊은


내용은 없었어요. 40분 정도부터는 자식한테 금융에 대한 교육을 어떻게 시킬 것인가 뭐 이런 내용이라 


건너 뛰었고요. ^^  4부는 아담 스미스와 칼 마르크스에 대한 간략한 소개 정도예요. 그럭저럭 볼 만하지만 


특별히 새로운 경제 내용은 별로 없었어요. (아직까진 1부가 최고인 듯 ^^)


5부는 재밌어요. 제가 케인스와 하이에크에 대해 아는 게 별로 없어서 그런지 ^^ 복지와 창의력의 관계도 흥미롭고. 


1부와 5부만 봐도 괜찮겠어요. 이 다큐 만들 2012년만 해도 EBS는 케인스와 하이에크 반반이었던 것 같은데 


이번에 방송한 <민주주의>를 보니 완전히 케인스 쪽으로 기울어진 듯 ^^


(프로그램 소개 사이트 => http://home.ebs.co.kr/docuprime/newReleaseView/59?c.page=1 )



1부: 금융 자본주의, 돈은 빚이다.                                                          https://youtu.be/0LYMTsj_eqc


2부: 소비 자본주의, 소비는 감정이다.                                                    https://youtu.be/JswklI5vrBk


3부: 금융 교육의 시대, 금융지능은 있는가?                                             https://youtu.be/Iu-w6STAz64


4부: 세상을 바꾼 위대한 생각들 [아담 스미스와 칼 마르크스]                       https://youtu.be/LaGYPiGXynU


5부: 국가는 무엇을 해야 하는가? [케인스 vs 하이에크 그리고 복지 자본주의]   https://youtu.be/-E9nCQbHRPM



오늘 EBS 다큐프라임에서 <민주주의> 마지막 5부 "민주주의의 미래"를 저녁 9시 50분에 방송하니 


유종의 미를 거두며 볼 생각이고요.   http://home.ebs.co.kr/docuprime/newReleaseView/311?c.page=1#none


저에겐 4부가 상당히 인상적이었고 2부, 3부도 재밌었어요. 



내일은 다큐프라임에서 "당신의 ㄷ ㅐ ㅂ ㅕ ㄴ 은 안녕하십니까"를 방송하는데 이와 관련해 말 못할 고민을 갖고 계신


듀게분들은 한번 시청해 보세요. ^^    http://home.ebs.co.kr/docuprime/newReleaseView/312?c.page=1



혹시 재미있는 경제 다큐를 알고 계시면 소개해 주세요. 책으로는 생전 경제 공부 안 하는데 다큐니까 좀 보게 되네요.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6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55
48723 오늘 하이킥... [20] DJUNA 2012.01.13 1815
48722 그냥 둘이 걷는 데이트 [6] 가끔영화 2012.01.13 1815
48721 나는 가수냐 [1] 메피스토 2011.03.21 1815
48720 취미가 다른 것도 좋지 않을까요? [6] 늦달 2011.05.20 1815
48719 무한걸스3 괜찮네요 [2] 감동 2010.12.17 1815
48718 어제 트와일라잇 두편을 연달아 봤네요. [2] 무비스타 2010.12.06 1815
48717 최근 본 dvd잡담 [4] 감자쥬스 2010.09.10 1815
48716 오늘 저녁 명동 CGV에서 골드 디거(Gold diggers, 1933) 보고 싶으신 분? 익ㅋ명ㅋ 2010.09.05 1815
48715 핑계가 필요합니다!! [2] 녹색귤 2011.02.22 1815
48714 인문사회과학 책, 소설 판매 범벅 2010.07.18 1815
48713 호주국자가 정말 무죄라고 생각하시나요? [16] 하하하 2017.11.27 1814
48712 부고)배우 김지영 별세 [8] 가끔영화 2017.02.19 1814
48711 공소장에 대통령 이름 넣을까 [6] Bigcat 2016.11.18 1814
48710 정우성 아수라 [2] 가끔영화 2016.10.02 1814
48709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들... [2] 조성용 2015.09.01 1814
48708 흡연구역에서 쉽게 이루어진 양성평등이 직장에선 왜 힘들까? [29] soboo 2016.08.02 1814
48707 메이즈 러너 (스포일러 많음) [4] 스위트블랙 2014.09.25 1814
48706 저 잔인한 동시집이 성인용으로 출판 됐으면 어땠을까요? [9] 쥬디 2015.05.06 1814
48705 한국영화 역대 BEST 10을 뽑아보세요 [4] nixon 2014.02.10 1814
48704 듀나인) 호텔에서 쥐가 나오면 [2] 칼리토 2013.10.26 181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