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질문 글은 처음 올려보네요. 두근두근 :) 


한국에 있는 친구가 갑자기 낼모레 갈건데 괜찮지? 하네요;; 아무리 대만이 가까워도 그렇지 무슨 비행기표를 버스표 끊듯이 사다니.

뭐 재워주고 먹여주는 거야 어렵지 않은데 이참에 한국책이나 몇 권 부탁하려고 합니다. 세상에 공짜는 없어 


소설비소설 가리지 않고 닥치는대로 읽는 편이긴 한데 물건너 오는 귀한 책이니만큼; 그리고 아마 제가 귀국할때도 짊어지고 갈 책이니만큼

(뭐 여기에 두고 갈 수도 있지만요) 두고두고 읽을 만한 책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아, 그리고 번역본이 아니라 소설이든 비소설이든 한국인 필자였으면 하구요. 일단 제외할 것은,


1. 자기계발서..한번 보고 마는 이런 책은 싫어요

2. 시집..도 좀;;

3. 로맨스 소설...내용에 로맨스가 양념으로 들어간 책은 좋아라 하는데 본격; 로맨스 소설은 좀 취향이 아닌 것 같아욤

4. 자서전..을 가장한 자뻑 에세이 -_-;;

5. 여행기..인터넷에도 볼만한 여행블로그들이 넘치는지라..



그리고 이왕이면,


1. 읽고 우울하지 않은 책..아, 꼭 자기계발서처럼 지나치게 밝지 않아도 됩니다. 그냥 축축하게 늘어지는 글을 싫어해서요. 다들 컴컴하고 우울하다고 하는 기리노 나쓰오의 다크를 전 진짜 재미나게 봤어요;;;;


2. 장르소설 좋아합니다..미스터리 판타지 SF..아, 위에 썼듯이 본격로맨스는 제외;


3. 역사책, 역사소설도 좋아합니다~


아 그리고 무거운 하드커버보다 소프트커버였으면 좋겠네요. 책이 은근 무게가 많이 나가니까.

왠지 이것저것 조건은 까다로우면서 정작 취향에 대해선 모호하기 짝이 없군요. 죄송;


댓글 미리 감사드립니다 (__)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194
47571 황신혜보고 자꾸 동안이라는 거 정말 이해 못하겠어요.. [21] WILLIS 2012.04.07 5380
47570 헤르만 헤세의 책에 대해....... 음악이 흐릅니다. 조심조심... [4] 무비스타 2012.04.07 1110
47569 광주에서 새누리당 후보가 당선되는 기적이 벌어지겠네요 [7] 철과와인 2012.04.07 3048
47568 원래 스마트폰에 관심 없었는데 [6] 라라라 2012.04.07 2136
47567 80'의 역습 [3] 가끔영화 2012.04.07 1737
47566 조선족에 대한 생각.. [19] 도야지 2012.04.07 3641
47565 요즘 공짜폰으로는 뭐가 괜찮은가요? [5] 루아™ 2012.04.07 2057
47564 와우, 이번주 커뮤니티 에피소드 대박. [4] herbart 2012.04.07 1900
47563 바낭: 주말 계획 있으십니까들/ 마스크시트팩 [22] loving_rabbit 2012.04.07 2594
47562 헝거게임을 보고[약스프첨가!] [1] 라인하르트백작 2012.04.07 1221
47561 17세의 나레이션.jpg [4] 2012.04.07 4062
47560 파리 사진 몇 장. [5] mithrandir 2012.04.07 2227
47559 한국으로 취업차 간 가족을 둔 조선족 친구들이 있습니다. [3] soboo 2012.04.07 3154
47558 영어 잘하시는 분들 좀 도와주세요 ㅜㅜ [4] thugmong1 2012.04.07 1195
47557 어제 도쿄 벚꽃 사진 몇 장. [15] mithrandir 2012.04.07 3382
47556 꼭 투표하셔야 합니다~^^ [2] 그러므로 2012.04.07 861
47555 어머니와의 대화 속에서의 박근혜, 그녀의 손. [9] 오늘도안녕 2012.04.07 1971
47554 [듀나인] 워킹 홀리데이 비자, 아시는 분 있으세요. [8] LH 2012.04.07 1524
47553 나라의 미래가 걱정될 때는 고개를 들어 관악'을' 보라.... 농담이고 관악'갑' 이신분??? [12] 아힌 2012.04.07 2073
47552 다들 보이스 코리아는 안보시나요? [47] 주근깨 2012.04.06 224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