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반이 넘는 정권교체 여론과 윤석열 지지층 사이에 충분히 생존할 틈이 있었을 텐데
헛발질만 하다 이 꼴이 됐군요


http://www.polinews.co.kr/mobile/article.html?no=503771
[2022 대선 빅데이터 판세 분석] 구글트렌드가 보여주는 ‘이재명 표의 응집력’ …마지막 대역전 가능할까?


■ 정의당은 어쩌다 이 지경이 됐을까?

이론적으로만 놓고 보면, 현재 출마한 대선 후보 그 누구라도 안철수 후보 지지층을 흡수할 수 있다. 제3의 길에 대한 뚜렷한 비전만 제시한다면 말이다.

그리고 그 가능성이 가장 큰 후보는 심상정 후보이다. 양당 기득권 상태의 정치 구조를 깨트려야 한다는 논리가 안철수 후보의 논리와 가장 비슷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현실은 정반대로 흘러가고 있다. ‘황당후보’ 허경영에게까지 밀리는 황당한 상황을 연출하고 있는 것이 정의당과 심상정 후보의 현실이다.

왜 이런 상황이 벌어질까? 심상정 후보와 정의당이 이 지경까지 이르게 된 데에는 크게 두 가지 키워드가 작동하고 있다고 본다. 하나는 불편부당(不偏不黨)이고, 다른 하나는 학철부어(涸轍鮒魚)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28344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88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57040
119308 [영화바낭] 탑골 컨셉 호러 무비 '모추어리 컬렉션'을 봤습니다 [8] 로이배티 2022.03.24 387
119307 코로나 양성 후 일주일 쉬고 출근 [2] 적당히살자 2022.03.24 502
119306 윤석열 후보가 되면 왜 안 된다고 생각하세요 [12] 도야지 2022.03.24 1370
119305 코로나 괴담 [4] 메피스토 2022.03.24 750
119304 디오라마 님 댓글에 [6] daviddain 2022.03.23 639
119303 과학맨 안철수씨의 과학방역 [9] 타락씨 2022.03.23 1063
119302 조성용의 94회 아카데미 시상식 예상 [3] 조성용 2022.03.23 628
119301 (청와대 뒷산) 북악산에 올라가보니 [5] soboo 2022.03.23 834
119300 새 한국은행 총재의 생각을 알 수 있는 예전 기사 [2] 예상수 2022.03.23 632
119299 안철수 단일화 효과 [5] 왜냐하면 2022.03.23 725
119298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4] 조성용 2022.03.23 613
119297 이상한 부녀 대화 [5] 어디로갈까 2022.03.23 676
119296 윤씨가 청와대 발조차 들이기 싫어하는 이유를 적극적으로 이해해보고자 하였으나.. [27] 으랏차 2022.03.23 1620
119295 다운톤 애어른 [1] 예상수 2022.03.23 204
119294 [디즈니플러스] 웨스 앤더슨의 프랑스 덕질, '프렌치 디스패치'를 봤습니다 [8] 로이배티 2022.03.23 751
119293 이러면 '석열이 하고싶은거 다 해'로 갈 수 밖에 없지 않나 [18] 타락씨 2022.03.22 1899
119292 요한계시록을 듣고 [8] catgotmy 2022.03.22 440
119291 점심 시간에 있었던 대화 [8] 어디로갈까 2022.03.22 896
119290 요즘 소환되는 봄노래는 벚꽃엔딩이 아니라 [2] 예상수 2022.03.22 588
119289 [디즈니플러스] 기예르모 델 토로의 변태 동화, '셰이프 오브 워터'를 봤습니다 [25] 로이배티 2022.03.21 116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