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이즈 본을 보고..

2018.10.10 20:35

라인하르트012 조회 수:1052

1. 저는 회사를 째고 가가 여신이 서울에 왔을때 콘서트를 갔던 사람입니다..그래서 이번 영화가 엄청 기대가 되고 궁금했어요..음악영화라면 또 사족을 못 쓰는 편이라..궁금하고 기대가 되었는데요..




2. 아쉽지만..좀 애매했다고 느꼈어요..일단 가가 여신을 아예 모르고 봤다면 달랐을 수도 있겠는데..딱 봐도 그녀는 아무리 뭔칠을 해도 아우라가 뿜어져나오는 그녀 자체였거든요..아무리 평범한 척을 해도 평범해지기 어려운..내추럴 본 스타..



3. 그래서..남여주의 케미가 안 맞았다고 생각해요..브래들리 쿠퍼도 한 카리스마하고 노래도 좋았지만..앨리가 뜨자마자 너무 와장창 무너져서 진짜 왜저러지 하는 생각만..(술퍼마시는 이유도 딱히 안나오고)



4.수록곡도..팝쪽으로 더 갔으면 했는데..팝 넘버보다는 중간에 댄싱곡만 생각나네요



5. 그래서 마지막 장면이 딱히 가슴에 들어오진 않았어요..



6. 저는 lost star 들으려고 6번이나 극장에서 봤던 사람인데...제 기준에는 아쉬웠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1413
110735 2019 Critics’ Choice Award Winners [2] 조성용 2019.01.14 621
110734 음악웹진들의 2018년 올해의 트랙, 싱글 또는 음반 (국내) [1] 프랜시스 2019.01.14 988
110733 뺑덕어멈은 과연 박색이었을까 [8] 흙파먹어요 2019.01.14 1654
110732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2] 조성용 2019.01.14 936
110731 중국 북경은 미세먼지가 확실히 줄었다고 하는군요 [5] 모스리 2019.01.14 1468
110730 이런저런 일기...(로데오거리) [1] 안유미 2019.01.14 480
110729 아짜 [2] 가끔영화 2019.01.13 296
110728 리액션 예능의 탄생, 더 팬 보십니까? [1] 칼리토 2019.01.13 787
110727 스카이캐슬 - 스포 피하기 [5] Bigcat 2019.01.13 1582
110726 잡담 - 이불밖은 피곤해, 30대 중반과 활동력 감소 [3] 연등 2019.01.13 1082
110725 이런저런 일기...(이채연) [4] 안유미 2019.01.13 697
110724 고다르는 왜!? [1] 어디로갈까 2019.01.13 632
110723 [늦은 근조] 그림책 작가 존 버닝햄... [4] 영화처럼 2019.01.13 580
110722 내 안의 그놈 - 학교 셔틀, 왕따, 조폭 아재 Bigcat 2019.01.12 791
110721 사진가의 시대는 계속 될 것인가 [3] 흙파먹어요 2019.01.12 758
110720 아주 사소한 우울 [8] 칼리토 2019.01.12 1112
110719 돈, 생각의 스케일 [4] 어제부터익명 2019.01.12 1024
110718 이해할 수 없는 일들 3 [7] 어디로갈까 2019.01.12 1065
110717 이런저런 대화...(성폭력, 조증, 오버홀) [3] 안유미 2019.01.12 1004
110716 [KBS1 독립영화관] 초행 [7] underground 2019.01.11 45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