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을 "검찰발 사람낚는 어부가 되게 하리라"라고 했는데,

조국 청문회 당시의 인상적인 장면들을 비아냥 되는 제목입니다.


검찰발 기소정보를 자한당 의원들이 알고 있었고,

청문회중에 만약(if) 기소되면 사퇴하라고 여러번 염려와 당부의 조언을 하기도 하고,

기소하면 사퇴할것이냐, 그래야 하는 것 아니냐의 압박을 하기도 했죠,

기소되면 사퇴한다는 멘트를 끌어내기 위한 강태공의 떡밥이었는데요,

특히, 여상규 자한당 위원장은 민주당 의원들의 발언과 조국의 해명은 못하게 했던것과,

조국에게 '가족을 돌봐야하지 않느냐'는 따뜻한 조언(?)을 했던 장면들이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런데 역시나, 그 찜찜함은 바로 조국을 낚기 위한 낚시였다는 것과 

이게 다 검찰과 자한당의 티키타카였다는 것이 확실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PD수첩이 그러한 과정을 취해했고,

어제 뉴스공장의 인터뷰에서도 그러한 내용을 확인해줬죠.


조국은 낚이지 않았지만,

지금도 여론과 국민들을 낚기위한 검찰발 흘린 정보로 지속적으로 뉴스들이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PD수첩의 PD도 이런 뉴스들을 무시하기도 어려워서 실수할까봐 조심하기도 하고 무섭기 까지 했다는데,

어쩌다보니 쉴더의 위치에 서게 되어서, 그 심정이 많이 공감 되더군요.



아래는 뉴스공장의 PD수첩 김재영 PD의 인터뷰 내용입니다.(어제 뉴스)

내용에는 '정교수는 아래한글이 아닌 ms워드를 사용한다', '포토샵이 설치되어있지 않다', '정교수는 컴맹'등등이 함께 언급됩니다.


http://tbs.seoul.kr/cont/FM/NewsFactory/interview/interview.do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34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932
112980 [넷플릭스바낭] 본격 육아 호러 '바바둑'을 봤습니다 [14] 로이배티 2020.05.11 908
112979 프로 야구 치어리더는 진짜 [3] 가끔영화 2020.05.11 837
112978 이런저런 일기...(월요일과 버거킹카톡, 눈치) [2] 안유미 2020.05.11 606
112977 퇴사 후기 [2] 메피스토 2020.05.10 878
112976 후속작으로 어떤 영화를 선호하시나요? [10] 부기우기 2020.05.10 518
112975 찬실이는 복도 많지, 나이브스 아웃 [2] 칼리토 2020.05.10 943
112974 이런저런 잡담...(이런저런 몰아가기에 대해) [26] 안유미 2020.05.10 1444
112973 [초단문바낭] 오랜만에 올레tv vod 목록 업데이트를 살펴보다가... [18] 로이배티 2020.05.10 527
112972 편의점에서 담배 살 때 [23] 노리 2020.05.10 1392
112971 더 킹 PPL [7] 스위트블랙 2020.05.09 1229
112970 한국인의 외모강박 [5] 가을+방학 2020.05.09 1444
112969 품절주의) 일회용 마스크 구매 후기 (사진 有) [6] jamy 2020.05.09 1047
112968 [EBS1 영화] 어바웃 슈미트 [8] underground 2020.05.09 452
112967 안유미 [101] 계란과자 2020.05.09 2815
112966 이태원 클럽 사건으로 동성애자 이미지가 실추되겠군요. [6] 모스리 2020.05.09 1476
112965 이런저런 일기...(경기와 축배) 안유미 2020.05.09 393
112964 결투자들을 봤는데 [3] mindystclaire 2020.05.09 189
112963 가정 폭력의 과거가 다시 현실의 악몽이 되는군요 [15] 산호초2010 2020.05.09 926
112962 [천기누설] 2화 - 文대통령 지지율의 비밀은 쑈 그리고 이것! 왜냐하면 2020.05.09 503
112961 아래 2011년 글 옛날 햄버거 크라제가 전라도말 그라제에서 따왔다는 [1] 가끔영화 2020.05.09 46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