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하아...지겹네요. 빌어먹을 주말이예요. 하지만 인싸가 되는 것보단 낫겠죠. 인싸가 되면 주말에도 안 심심하겠지만 그래도 짜증나거든요. 사람들이 친한 척 하는게요.



 2.친구를 만났어요. 그가 말했어요. '자네의 기생충 리뷰를 봤어. 덕분에 기생충을 볼 필요 없게 됐네.'라고요. '대체 왜 스포가 가득한 글을 읽는 거야?'라고 묻자 그가 어깨를 으쓱했어요.



 3.식사를 하고 나오며 그가 중얼거렸어요. '후우. 내 신세를 보게. 나이만 먹고 업적이라곤 없어.'라고요. 그래서 대답해 줬어요.


 '그래? 그렇다면 넌 정말로 기생충을 봐야겠는걸. 왜냐면 나이를 먹으면 업적 따윈 아무런 쓸모도 없거든. 나이먹은 남자에게 필요한 건 돈뿐이야.' 



 4.휴.



 5.내일 모레 계획은 있지만 내일 계획은 없어요. 사실 내일 모레 계획과 내일 계획을 연동시킬 수도 있어요. 아무나 한 명 잡아서 내일 모레 네 가게에 가서 5배계왕권을 쓸테니 내일 나랑 놀자고 하면, 내일 계획도 메이드되는거죠. 하지만 뭐...그건 너무 인공적이잖아요? 심지어는 내 기준에서도 말이죠.


 누군가는 이럴지도 모르죠. '사람이랑 하루 놀자고 5배계왕권 쓰는 건 너무 오버하는 거 아니야?'라고요. 하지만 사실 아니예요. 약간의 착시 효과죠. 나는 다음주에 뭐가 어떻게 됐든 5배계왕권을 한번 쓸 마음을 먹었거든요. 그래야 마감의 스트레스가 풀릴 것 같아서요.


 문제는 그걸 어느 요일에 어디서 쓸지겠죠. 잘 아는 사람에게 써줄지 아니면 아직은 잘 모르는 사람에게 써줄지. 각각의 경우에 장단점이 있어요.



 6.심심하네요. 하지만 괜찮아요. 뭐...어떻게든 되는 법이니까요.



 7.심심...심심...심심심심심심심! 하단 말이죠. 아 그러고보니 6월1일이네요. 망고빙수가 나왔겠네요. 빌어먹을 망고빙수 좀 먹고싶네요. 말나온김에 내일 먹으러 가야겠어요. 지금 막...그러기로 마음을 먹었어요. 혼자서라도 가기로요. 올 사람 있을까요? 내일 일요일 낮은 여전히 활성화된 듀게모임들이 모이는 시간일텐데 말이죠. 경쟁자가 너무 많겠네요.


 저번에 마감을 성공시키면 망고빙수와 샴페인 번개를 쏘겠다...고 했었는데 아직 성공은 아니예요. 하지만 뭐 말꺼낸김에 미래의 성공을 기원하며 내가 쏘죠. 내일 2시~7시 사이에 갈거예요. 올 사람은 여기로. https://open.kakao.com/o/gJzfvBbb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42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813
112537 그레이 아나토미 16시즌 중 (스포유) [1] 라인하르트012 2020.03.11 307
112536 코로나19를 겪으며 들추어낸 한국사회의 슬픈 곳들 [14] Toro 2020.03.10 1548
112535 비례정당, 김어준의 다스뵈이더, 혹하다. [3] 왜냐하면 2020.03.10 710
112534 우리는 더 위태로워질 것이다 [2] 어제부터익명 2020.03.10 864
112533 해외 코로나 이모저모 (몽고, 몬테네그로, 터키, 산마리노, 일본) [4] tomof 2020.03.10 906
112532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5] 조성용 2020.03.10 641
112531 아동성착취 사이트를 다크웹에서 운영한 손정우 사건 어떻게 되고 있을까요 [7] 발목에인어 2020.03.10 1393
112530 어제 SBS의 한 기자 [14] 표정연습 2020.03.10 1189
112529 [총선] 민주당이 비례후보를 내지 않고 비례정당에도 참여하지 않는다면 [10] ssoboo 2020.03.10 653
112528 서울엔 비가 오는 군요 [4] 타락씨 2020.03.10 384
112527 나는 내가 소중하다 [2] 가끔영화 2020.03.10 299
112526 괜히 신경 쓰이는 부고 기사 - Troy Collings [2] 스누피커피 2020.03.10 348
112525 비례위성정당의 문제는 중도층 공략 전략의 문제. 가라 2020.03.10 298
112524 [총선] 유시민의 민주당 플랜 A,B,C,D [13] ssoboo 2020.03.10 898
112523 itzy 신곡 WANNABE MV [5] 메피스토 2020.03.09 645
112522 Max von Sydow 1929-2020 R.I.P. [8] 조성용 2020.03.09 287
112521 [코로나19] 서울지역 직장내 집단감염 발생 [13] ssoboo 2020.03.09 1329
112520 톰 행크스 영화들 "터미널( 2004)" 추천하고 싶네요. [6] 산호초2010 2020.03.09 753
112519 사촌동생이랑 놀이공원 후기 [5] Sonny 2020.03.09 621
112518 기생충 삭제된 장면들 [1] 왜냐하면 2020.03.09 80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