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이 민정수석과 법무부 장관 교체시기라는 공백기를 틈 타 인사권을 남용하여

검찰개혁에서 꼭 필요한 특수부 축소에 반하여 특수부를 강화시키고 특수부 출신을 대거 발탁하는 인사를 강행했던 것에 대해

임은정 검사가 검찰내에서 유일하게 공개적으로 비판을 했었죠.

(참고로 검찰 특수부는 공수처가 설치가 되면 거의 사라져야할 조직입니다)

그리고 검찰 내부에 나가야할 나쁜 검사가 아직도 널렸고 윤석렬의 휘하에 포진해 있다고 직격을 했었습니다.


임은정 검사는 지금 2년 후배가 자신의 상급자로 올수 있는 곳으로 좌천성 인사를 당한 상태입니다.


솔직히 전 문재인 대통령이 검찰에 대해 쥐뿔도 모르는게 아닌가 의심을 안할 수가 없어요,

다른 사람도 아닌 임은정 검사 같은 분이 좌천성 인사를 당하는 검찰이 윤석렬 검찰청장하의 검찰입니다.


아래 윤석렬에게서 주윤발이 느껴진다며 홀딱 반한 사람도 있던데 (문대통령이 임명할 때나 그 윤석렬이 박근혜와 최순실을 수사할 적에는 못 느꼈던 매력을

문재인 정권에 대드는 모습을 보이니 좋아라 하는 그 뻔하디 뻔한 뺀질거임은 그냥 웃고 넘어가죠)

사실  지금 검찰의 개망나니 같은 짓거리도 결국 현정권이 뿌린 업보일지도 모릅니다. 윤석렬을 무슨 정의의 사도인 것처럼 포장하고 현재의 지위에 오르도록 만들고

현재의 정치검찰의 형태를 보이도록 판을 깔아준게 자유한국당도 아니고 문재인 정권이 한일 맞자나요.


물론 검찰의 행태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에게 그 책임을 묻고 비판하는 것은 아직 이르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검찰의 저항이 당연히 있을 것이고 그게 언제냐만 궁금했는데 검찰-청와대민정수석-법무부 각각의 수뇌부 교체기라는 시기를 택할 것이라는건 

검찰 내부를 아는 사람이라면 예측을 해왔던 것이고 분명 나름의 대비와 대책이 있을 것이라 믿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 믿음이 배신 당한다면 당연히 현정권에 대해 큰 실망을 하게 될거에요.


그리고 시간이 얼마 없습니다. 이런 아사리 판, 지랄발광의 광기를 시민들이 언제까지 인내할 수 있을지?  

지금의 ‘조국’에 대한 동정과 ‘조까’들에 대한 분노로 버틸 수 있는 시간은 그리 길지 않을거에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984
112404 저는 조국장관의 장관직 수행을 지지합니다. [2] 라인하르트012 2019.09.25 711
112403 라스트오브어스2 출시일이 발표되었군요 [4] 룽게 2019.09.25 357
112402 귀가 안들리는 사람의 경우 [1] ally 2019.09.25 426
112401 심상정 “진중권 교수, 정의당을 탈당하지 않겠다는 입장 밝혀주셨다” [22] 왜냐하면 2019.09.25 1331
112400 "위기의 주부들"을 다시 보면서 [8] 산호초2010 2019.09.25 642
112399 좀 배운거 같아 마음이 좀 넉넉해지는 글 [2] 가끔영화 2019.09.25 452
112398 오늘의 잡지 화보와 북한 포스터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9.25 317
112397 도처에 암약하는 검찰 개혁에 반대하는 무리들. [7] stardust 2019.09.25 675
112396 가족들이 너무 교회에 빠져 있어요 [6] 산호초2010 2019.09.25 809
112395 어디로 갈지 모르는 어떤 분을 위하여.. [4] 무도 2019.09.25 633
112394 책임감을 느끼고.. [10] 칼리토 2019.09.24 1018
112393 (더)나쁜 녀석들 사팍 2019.09.24 326
112392 검사의 장난질 [9] 사팍 2019.09.24 859
112391 2019.09. 롯데월드 [8] 샌드맨 2019.09.24 481
112390 조국 지지하는 분들이 다 조국이 100프로 깨끗하다고 보진 않죠. [8] 얃옹이 2019.09.24 1030
112389 가로세로 연구소에서 조국 딸이 포르쉐 타고 다닌다고 떠들었을때 [11] 존재론 2019.09.24 1294
112388 스몰빌의 클락과 로이스 [4] mindystclaire 2019.09.24 426
112387 범죄여부가 확정되지 않은 공직자에 대해서 조국이 했던 말 [14] stardust 2019.09.24 1019
112386 뱀파이어와의 인터뷰 [14] mindystclaire 2019.09.24 642
112385 한인섭은 친구 조국 어쩌고 하더니 도움이 안되는군요. [16] stardust 2019.09.24 130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