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YWuu0S.jpg?1



작년 화제작이었던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를 뒤늦게 영접했습니다. 이거 물건이더군요.ㅋㅋ  B급, 마이너 갬성 취향을 제대로 저격하는 강추작입니다.

초반 30분을 참고 견뎌야 나머지 1시간을 즐길 수 있다고 해서 각오했었는데, 저는 그 30분 마저도 넘나 재미났던 것.. 저예산 영화이기에 시도할 수 있는 참신함과 노력이 돋보였어요.

역시 뭔가 제한 상황이 있어야 긴박하니 쫓기는 재미가 있지요. <부산행>처럼 기차나 달리는 좀비떼는 없지만(좀비도 몇 마리 없음ㅋㅋ) 끝까지 나름의 긴장감과 병맛 웃음을 선사합니다. 풀밭 한 켠에 쪼그려 앉은 녹음기사가 울면서 메이크업 받는 장면에서 제일 빵 터졌네요.. 맘에 드는 캐릭터는 단연 감독님 딸!  

찾아보니 오는 11월 14일에 스핀오프 버전인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 헐리우드 대작전!'이  정식 개봉하는가봅니다. 속편도 부디 전작처럼 재미있기를..





yTZwJck.jpg?1



<경계선>. 이 영화가 꽤 기괴하게 받아들여지는 이유 중 하나는, '사람의 미적 기준'에서 한참 비켜나 있는 트롤들이 나오기 때문인 것 같아요. 이들의 외모나 생활 습관, 섭식 형태 등은 거의 야생동물의 그것에 가까운데, 개인적으로는 이 점이 제일 마음에 드는 부분이었습니다. 사람도 저들처럼만 산다면 지구에 무해한 존재가 될텐데.. 둘이 숲 속을 뛰어다니는 장면은 마치 시규어 로스의 뮤직비디오 한 장면을 보는 것 같았어요. 피곤해서 조는 바람에 '보레'가 바다에 빠지고 난 장면부터 끝날 때까지의 내용은 필름이 끊겨 버렸군요(...) 어쨌든 내용이 크게 신선한 느낌은 아니었지만, 그 나름대로 강렬하고 인상적인 작품이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1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024
113226 freaks 2018 재밌네요 가끔영화 2019.11.30 281
113225 [KBS1 한국영화100년 더클래식] 파업전야 [5] underground 2019.11.29 400
113224 [바낭] 문재인과 우주의 기운 [10] 로이배티 2019.11.29 3479
113223 [넷플릭스] 아드만 스튜디오 다큐 (A grand Night in) 추천드립니다. [2] Diotima 2019.11.29 471
113222 오늘의 화보 약간 [2] 스누피커피 2019.11.29 379
113221 정준영 6년 너무 형량이 작네요. [15] 얃옹이 2019.11.29 1706
113220 황교안씨 8일단식 종료 [11] 정우 2019.11.29 1039
113219 드러난 전쟁, 쿠데타 음모에 놀랍도록 조용한 머저리들 [6] 도야지 2019.11.29 822
113218 나경원씨는 원내대표 추대는 물건너 간 것 같습니다. [1] 가라 2019.11.29 728
113217 유재수와 친문들 이라는 영화가 곧 개봉이군요. [4] stardust 2019.11.29 781
113216 이런저런 일기...(불금, 피스트번개) [1] 안유미 2019.11.29 280
113215 시간에 대한 斷想... [1] 지나가다가 2019.11.29 317
113214 [채널CGV 영화] 다키스트 아워 [6] underground 2019.11.28 374
113213 미군 철수하면 큰일 나나? [7] 듀나회원 2019.11.28 717
113212 (질문) 지금은 책을 잘 안읽어요. [19] chu-um 2019.11.28 832
113211 넷플릭스 중국 드라마 싱글빌라 [4] 딸기와플 2019.11.28 592
113210 스포일러] 노팅힐 [19] 겨자 2019.11.28 818
113209 [벼룩] 돌아온 여성의류 벼룩+나눔글입니다 ^^;; [4] 강랑 2019.11.28 427
113208 한국인은 이제 쩝쩝거리는가 [14] Domingo 2019.11.28 1292
113207 [듀게 in] 누가 이 아이를 아시나요? [3] ssoboo 2019.11.28 61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