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rst of all, I live in Canada, and I have lived here for past 13 years, researched a lot of schools in Canada and US for graduate programs. I think it is just almost impossible to get BA and MA in 3.5 years, and I think some of things he says are just way off..


http://www.donga.com/fbin/output?n=200804300245


-타블로는 스탠포드 재학 시절 유명 인사들과 인연이 많은 것으로 안다. 이를테면 첼시 클린턴 같은 사람.

“첼시와는 같은 해 졸업했다. 덕분에 클린턴 전 대통령과 악수해봤다. 리즈 위더스푼과는 같은 과 친구였다. 시고니 위버는 선배고, 구글과 야후를 만든 분들도 선배들이다.”

http://en.wikipedia.org/wiki/Chelsea_Clinton

In 2001, she graduated from Stanford; her undergraduate thesis


http://www.imdb.com/name/nm0000702/bio

Reese Witherspoon

Following high school graduation in 1994 from Harpeth Hall, a Nashville all girls school, Reese decided to put her acting career on hold and attend Stanford University where she would major in English literature. However, her collegiate plans were shortly dashed when she accepted roles to star in two major motion pictures: Fear (1996) alongside Mark Wahlberg and Freeway (1996) with Kiefer Sutherland. Although neither film was a huge box-office success, they did help to establish Reese as a rising starlet in Hollywood and open the door for bigger and better film roles. Those bigger roles came in movies such as Pleasantville (1998), Election (1999) and Cruel Intentions (1999).






http://www.mlbpark.com/bbs/view.php?bbs=mpark_bbs_bullpen09&idx=474986&cpage=4&s_work=search&select=sct&keyword=%C5%B8%BA%ED%B7%CE


타블로 관련 의혹들 정리










http://www.mlbpark.com/bbs/view.php?bbs=mpark_bbs_bullpen09&idx=474872&cpage=6&s_work=search&select=sct&keyword=%C5%B8%BA%ED%B7%CE


2007년 왓비컴스라는 유저가 타블로 영어실력에 의문을 품고 개인적으로 조사를 시작함 
조사해보니 이게 맞는 게 하나도 없음 본격적으로 학력위조 홍보 시작함
2007년 인기검색어 1위에 타블로 학력위조뜨고 난리 남 
2007년 당시 왓비컴스는 지금의 카페도 없었고 결정적으로 증거자료를 네티즌들에게 제시해줄 수도 없었으므로 존나 개처럼 까이기만 함.
2007년-2010년 4년동안 타블로 뉴스마다 악플달면서 꾸준히 학력위조 주장함 
2010년 4월 말 그의 꾸준한 글에 그를 추종하는 추종자들이 모이기 시작함.
2010년 4월 말 타블로가 왓비컴스를 고소했다는 언플을 날림(실제론 안함ㅋ 아니 못하는거지 캐나다인이 한국에서 미국인을 고솤ㅋㅋ 게다가 지 고소하려면 학력 입증해야함ㅋㅋㅋㅋ)

2010년 4월 말 왓비컴스는 고소할테면 고소해봐라 라는 식으로 오히려 더 강하게 나옴-더 많은 추종자가 생겨남

2010년 5월 왓비컴스 드디어 추종자들을 이끌고 카페에 터를 잡고 4년 동안 모아뒀던 증거자료들을 정리함.
2010년 5월  타블로의 언플과 왓비컴스의 두둑한 배짱에 대한 추종자들의 찬양으로 왓비컴스는 순식간에 유명인이 됨. 수많은 사람들이 4년동안이나 악플 썻다는 미친 또라이에 대해 궁금증을 갖기 시작하고 그의 카페에 들어가 구경하기 시작함.
2010년 5월  왓비컴스가 정리해논 완벽한 논리에 하나 둘 타블로 까가 되기 시작함, 그의 주장들은 이들에 의해 여러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고 카페 회원수는 순식간에 수천명이 됨.
2010년 5월 말 계속해서 카페 회원수는 늘어가고 타블로의 주장들은 말이 안되는 것들이라는 게 여러 커뮤니티 사이트에 본격적으로 까발려지기 시작함.
2010년 5월 31일 타블로의 형 데이브가 카페에 닉네임 바꾸고 가입해서 욕했다가 들키고 탈퇴함-데이브가 지식인에서 본인 강의를 홍보한 것이 밝혀지면서 만인의 조롱거리가 됨.
2010 년 6월 1일 낮에 '한스모겐스'라는 쓰레기새-끼가 nsc문서 조작해서 타블로 스탠퍼드인증이라고 카페에 글을 싸고 탈퇴함-그의 거짓된 인증에 수백명의 사람들이 동요, 다른 커뮤니티에 스탠퍼드 졸업인증이라고 퍼짐-다시 타블로 전세 역전 들어감
2010 년 6월 1일 저녘 '밀짚'이라는 용자가 nsc문서 조작은 가능한 거라고 직접 조작까지 한 거 인증글을 올리고 또한 많은 사람들이 nsc는 공신력도 신빙성도 없는 사이트라는 걸 밝혀냄-카페회원들은 nsc인증이 무의미하다는 걸 알게되고 다시 평정을 되찾음. 그러나 이미 한스모겐스라는 놈에 의해 여러 커뮤니티에 "스탠퍼드 졸업인증"라는 식의 말도 안되는 글들이 이미 퍼지게 됨
2010년 6월 1일 카페 회원들 경찰청, 검찰청, 그것이 알고싶다, PD수첩, 마포경찰서에 까지 신고, 심지어는 국무총리한테까지 신고함

2010년 6월 2일 새벽 타블로의 가족들에 대한 스펙은 사실이 맞나 카페 회원들이 조사를 시작함.
타 블로 아버지 이광부의 이름이 서울대 토목공학과 1964학번으로 검색 됨-정확히 본인인지 다른 사람인지 타블로 아버지에 대한 정보 부족으로 판단 불가 타블로 어머니  김국애는 세계기능올림픽 1회 미용부문 금메달을 수상했다고 했지만 김국애의 스펙위조가 네이버 옛날신문 검색기능으로 드러남

2010년 6월 2일 데이브는 자신의 블로그에 카페 회원들을 비난하는 글을 적음.

2010년 6월 2일 데이브는 반-타블로에게 진실을 요구합니다라는 카페를 만들고 8인의 의적단(근데 두개가 데이브 아이디ㅋ)을 이끌고 회원수 5천의 카페에 대항하여 똥글들을 싸대며 저항하기 시작함. 

2010년 6월 2일 카페 회원들의 거침없는 공세에 수세가 밀린 타블로는 트위터에 faq(빠 큐)드립을 침

2010년 6월 2일 카페 회원들을 자신의 개보다 못난 인간들이라고 매도하며 심각한 글만 적혀 있던 타블로의 트위터에 똥줄이 탔는지 갑자기 가상의 스탠퍼드대 출신 친구가 등장함.

2010년 6월 3일 데이브가 또 하나의 반-타블로에게 진실을 요구합니다라는 카페를 만듬.

2010년 6월 3일 데이브가 자신의 카페에 타블로가 이름이 여러개라는 것에 대한 해명을 하지만 오히려 그게 팀킬이 됨

2010년 6월 3일 데이브가 중고나라에 쇼파 두개랑 형광등 급매물 올린거 걸림ㅋㅋ

'2010년 6월 3일 타블로가 트위터로 너무 힘드니 잠시 쉴꺼라는 말을 남김

2010년 6월 3일 mbc홈페이지 타블로 학력위조 실시간 검색어순위 1위 차지

2010년 6월 4일 데이브 블로그 폭파 
2010년 6월 4일 타블로 트위터로 동정심을 호소, 다음, 네이트 등의 언론들 타블로 트위터만 인용해서 보도 날림-네이버 실시간 검색어에 드디어 타블로 등장








타블로 학위 검증을 가장 쉽고도 정확하게 하는 방법이 있는데도 엄하게 NSC니 하는
쓸데없는 일을 왜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1. 스탠포드 대학교 홈페이지 registar 코너에 가서 Official Transcript를 신청하는
    PDF 양식을 다운받아서 프린트합니다.
 
2. 프린트된 양식에 필요한 내용은 기재합니다. Student  ID, Address 등등
 
3. 양식에 기재되어 있는 FAX번호로 작성된 양식을 FAX로 보냅니다.

위에 3단계면 끝입니다.

위에 3단계를 하는데 시간이 드는 일도 아니고, 돈도 안듭니다.

위에 일을 하고 잊어버리고 그냥 평소대로 하던일을 하면 해외메일로 스탠포드
대학교에서 위조방지가 되어있는 Official Transcript를 seal된 봉투안에 넣어서 보내줍니다.

10일정도 걸릴까요?

뭐가 어려워서 안하는지 모르겠네요.
미국에 가야한다느니 비싸다느니하는 허풍이나 떨고 ...

추신: 위의 방법을 통한 학위검증은 미국대학에서 학위(학사,석사,박사)를
받은 학위 소지자들이 회사, 연구소, 대학교등에 입사 지원을 할때에 시행하는
보편적인 방법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852
1848 [벼룩] 맨프로토 조이 포토 킷 팝니다. [1] Jade 2010.06.30 1868
1847 링크) 경총의 계산법 밥 한끼에 820원? [3] 스위트블랙 2010.06.30 2263
1846 저 좀 대단한 듯(잡담). [4] nishi 2010.06.30 2565
1845 하기가 싫어요 [3] none 2010.06.30 2236
1844 [회의중에바낭] A 특공대 TV 시리즈가 Btv에.. [1] 가라 2010.06.30 2005
1843 듀게 RSS [2] gourmet 2010.06.30 2019
1842 Ray Harryhausen turns 90 [1] 날다람쥐 2010.06.30 1856
1841 평온히 쉬길 바래요 [1] 가끔영화 2010.06.30 2107
1840 PIFAN 예매 잘 하셨나요? [8] inmymusic 2010.06.30 1804
1839 염장에 절여지는 기분이란.. [4] 장외인간 2010.06.30 2432
1838 [듀IN]귓구멍이 작은 사람에게 맞는 귀마개는 없는 건가요. [8] 맥씨 2010.06.30 2360
1837 golden slumber/carry that weight/the end [2] jyhreal21 2010.06.30 1696
1836 (질문) 사무실에서 음악듣기 [4] 12월 2010.06.30 2508
1835 일본의 '분하다' [16] 알리바이 2010.06.30 5119
1834 신정아 이야기가 나와서 말인데요. [23] 호레이쇼 2010.06.30 5529
1833 참석 여부 회신 요청 (R.S.V.P) 가 있는 초대장 받아보신 적 있으세요? [16] 레옴 2010.06.30 3400
1832 [질문] '섹스 앤 더 시티' 에서 '빅' 이란 별명의 유래(?) [13] 제인의추억 2010.06.30 4093
1831 미국에서 아이폰4로 찍은 단편영화 화질 대박! [5] scorsese 2010.06.30 2797
1830 요즘 고무장화가 유행인가 봐요? [26] 차가운 달 2010.06.30 6213
1829 신정아가 삼풍백화점 붕괴 사고에서 살아남았었군요. [10] chobo 2010.06.30 938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