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른하늘에 날벼락은 아니고..^^;

 

 2주 정도 전부터 가끔 화면이 꺼지곤 했거든요.

 

간신히 시간을 내서 서비스 센터에 가보니 먼지 뭉치로 인해 발열이 심해져서

 

그래픽 카드 손상+ 메인보드? 를 교체해야 된대요.

 

제 노트북은 사용한 지 3년이 거의 다 되어가고 그 당시에도 거의 단종된 모델이었어요.

 

 

이런 경우에 37만원쯤 주고.. 교체하는 게 옳은지 잘 모르겠네요.

 

기사 말로는 메인보드 이번에 교체하면 1년 무상 A/S 해준대요.

 

메인보드도 희귀한 거라 구하기 어렵다며 수리하는데 하루 걸린다고 하더라고요.

 

음...  주로 문서작업 + 동영상 감상으로 살살 다뤄오던 거였고

 

처음 살 때는 가늘고 길게 쓰기를 바라고(6년 정도는..) 적지 않은 돈으로 국산 브랜드 노트북 산거였어요.

 

그다지 좋지 않은 사양으로.  근데 살 때부터 말썽이더니 결국 사고 치고 말았네요.

 

 

이런 경우 어떤 선택이 나은 건지 조언 좀 부탁 드려요.

 

노트북을 다시 산다면 지금 것과 똑같은 12인치에 가볍고 사양은 그저그런 녀석으로 살 거예요.

 

메인보드 교체하고 2, 3년 정도 더 쓸 수 있으면 지금 쓰던 걸 더 써도 괜찮은데

 

음... 다른 분 같으면 어떤 선택을 내리실지.. 의견을 듣고 싶어요~

 

 

근데 노트북 새로 알아보고 살 생각하니까 3년 전의 악몽이 떠오르네요ㅋㅋ

 

자동차나 집 같은 건 훨씬 더 어렵겠죠? 아닌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8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8552
1800 듀어든 칼럼 : 우리가 왜 일본의 선전을 기원해야 하나 [10] Aem 2010.06.29 3216
1799 지금 하고 있는 피디수첩.. [17] 혼자생각 2010.06.29 3746
1798 스키마 스위치 - 카나데 [1] whks 2010.06.29 2764
1797 '선생님'이라는 호칭에 대해 - Ostermeier님의 글에 덧붙여 [4] no way 2010.06.29 2873
1796 부천영화제 - 괜찮은 찜질방 좀 알려주세요. [6] 풀빛 2010.06.29 4634
1795 [불판] 파라과이 vs 일본 [186] snpo 2010.06.29 4592
1794 초저사양 골동품 컴퓨터를 위한 arora 브라우저 (정보+질문) [2] wadi 2010.06.29 3521
1793 무스비(주먹밥) - 밥으로 만든 먹을거리들 [15] 01410 2010.06.29 5161
1792 영화 [파괴된 사나이]의 제목 문제와 관련한 개인적 추측. [4] Mothman 2010.06.29 2671
1791 오늘 이끼 봤습니다.. [3] 키친 2010.06.29 4367
1790 스마트폰 때문에 고민이에요 [12] snpo 2010.06.29 4646
1789 오랜만에 재밌는 영화 봤어요 [2] 가끔영화 2010.06.29 4770
1788 바누스. 순수한 영혼 or 검은 악마 [3] 바오밥나무 2010.06.29 2334
1787 오늘 동이... [29] DJUNA 2010.06.29 1984
1786 쉽고 재미있는 플래시 게임 - Doodle God [13] 27hrs 2010.06.29 2640
1785 여러 가지... [7] DJUNA 2010.06.29 3381
1784 영화 퀴즈 쇼, 랄프 파인즈 [2] 수수께끼 2010.06.29 2477
1783 [DjunaiN] 영어 맞나 봐주세요 [8] Apfel 2010.06.29 1814
1782 주짓수 강좌 - 주먹 피하면서 클린치 후 테이크다운 이정훈 2010.06.29 5394
1781 지금 김비서 2TV에서 축구선수단 환영무대가 벌어지고 있는데... [14] Carb 2010.06.29 267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