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른하늘에 날벼락은 아니고..^^;

 

 2주 정도 전부터 가끔 화면이 꺼지곤 했거든요.

 

간신히 시간을 내서 서비스 센터에 가보니 먼지 뭉치로 인해 발열이 심해져서

 

그래픽 카드 손상+ 메인보드? 를 교체해야 된대요.

 

제 노트북은 사용한 지 3년이 거의 다 되어가고 그 당시에도 거의 단종된 모델이었어요.

 

 

이런 경우에 37만원쯤 주고.. 교체하는 게 옳은지 잘 모르겠네요.

 

기사 말로는 메인보드 이번에 교체하면 1년 무상 A/S 해준대요.

 

메인보드도 희귀한 거라 구하기 어렵다며 수리하는데 하루 걸린다고 하더라고요.

 

음...  주로 문서작업 + 동영상 감상으로 살살 다뤄오던 거였고

 

처음 살 때는 가늘고 길게 쓰기를 바라고(6년 정도는..) 적지 않은 돈으로 국산 브랜드 노트북 산거였어요.

 

그다지 좋지 않은 사양으로.  근데 살 때부터 말썽이더니 결국 사고 치고 말았네요.

 

 

이런 경우 어떤 선택이 나은 건지 조언 좀 부탁 드려요.

 

노트북을 다시 산다면 지금 것과 똑같은 12인치에 가볍고 사양은 그저그런 녀석으로 살 거예요.

 

메인보드 교체하고 2, 3년 정도 더 쓸 수 있으면 지금 쓰던 걸 더 써도 괜찮은데

 

음... 다른 분 같으면 어떤 선택을 내리실지.. 의견을 듣고 싶어요~

 

 

근데 노트북 새로 알아보고 살 생각하니까 3년 전의 악몽이 떠오르네요ㅋㅋ

 

자동차나 집 같은 건 훨씬 더 어렵겠죠? 아닌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226
1597 가나 : 미쿡 [6] Aem 2010.06.27 3071
1596 한국-우루과이 전 해외 사이트 평점 모음 [4] agota 2010.06.27 4758
1595 비쇼베츠? [5] nishi 2010.06.27 2861
1594 월드컵- 우리의 여름이 끝난 이후, 이제사 적는 단상들. [8] 01410 2010.06.27 2799
1593 비오고 잠 안오는 밤 무서운 이야기 해주실 분 있나요 [25] 크리스틴 2010.06.27 3370
1592 간만에 그림일기. [3] nishi 2010.06.27 3152
1591 이동국, "허무하다. 내가 상상했던 게 아니다" [30] magnolia 2010.06.27 6681
1590 100% 문외한의 경기감상. [8] nishi 2010.06.27 3154
1589 지금 심정. [8] 아비게일 2010.06.27 2425
1588 첫 원정 16강 우루과이전 총평... [31] Carb 2010.06.27 3823
1587 그런데 참... 정말 우직하게 걸어왔군요, 우리나라. [8] 01410 2010.06.27 4150
1586 메시 "월드컵 우승해 오아시스 재결합시킬 것" [12] 심환 2010.06.27 5018
1585 내일 토익은 대박이려나! [9] 29일 2010.06.27 3140
1584 불판 갑시다. 2010 남아공 월드컵 16강전 제1라운드 - 대한민국 vs 우루과이 (후반전) [69] 01410 2010.06.26 3744
1583 야마모토 후미오의 <플라나리아> [4] catgotmy 2010.06.26 2001
1582 1시까지는 꼼작마라군요.. [4] 메피스토 2010.06.26 2272
1581 불판 깝니다. 2010 남아공 월드컵 16강전 제1라운드 - 대한민국 vs 우루과이 (전반전) [67] 01410 2010.06.26 2628
1580 파라마운트가 샤말란의 신작인 [라스트 에어벤더]에 투자한 금액 [15] 보쿠리코 2010.06.26 3057
1579 우루과이전 출전 선수 명단 [16] zivilrecht 2010.06.26 2653
1578 월드컵 응원 방송은 KBS가 더 재미있네요. [3] 허기 2010.06.26 222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