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마모토 후미오의 <플라나리아>

2010.06.26 23:50

catgotmy 조회 수:2002

몇년전에 앞부분을 읽은 적이 있었는데, 언제 다 봐야지..했던 책이에요.

 

장편으로 알고 있었는데, 단편집이네요. 약간 황당했어요. 긴 이야기가 있겠지 했지만..

 

재미는 있네요. 약간 안맞는것 같지만 더 나이가 든 나나난 키리코 같은 기분도 들구요.

 

깔끔하게 끝나기도 하지만, 뭔가 어슷한 순간에 끝나기도 하고

 

그렇다고 어설프지는 않아서 나름대로 매력이 있네요.

 

캐릭터들이 마음에 들어요. 어디선가 본것 같지만 이런 캐릭터를 쓰는게 생각보다 쉬울것 같지 않은, 그런 캐릭터들이요.

 

그렇다고 제맘에 꼭 맞는..제 감정에 맞는 이야기는 아니지만..

 

아 이런 세계도 있구나 하고 보게 됐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5264
1875 4:44의 순간, 여러분들도 흔하게 겪으시죠? [11] mithrandir 2010.07.01 3513
1874 박용하에 대한 기억들은 [13] 산호초2010 2010.07.01 4946
1873 지옥에 가더라도 키스를 하고 싶은 사랑이 있나요? - 신의 손 <로댕展> - [8] 질문맨 2010.07.01 3742
1872 출퇴근용으로 가볍게 탈만한 자전거 뭐가 있을까요 [5] 사람 2010.07.01 2150
1871 우연히 발견한 :조폭이 되기위한 몸불리기 강좌 ;;; [10] 29일 2010.07.01 5936
1870 잘 들어봐, 어려운 이야기야. [18] art 2010.07.01 5728
1869 오늘 충격적인 소식을 듣고 [12] 사람 2010.07.01 4717
1868 이 가방 브랜드 아시는 분 [6] 트뤼프 2010.07.01 3965
1867 오랜만에 오뎅국수 [9] 푸른새벽 2010.07.01 3404
1866 국대와 관련된 월드컵 뒷 이야기에요. [13] soboo 2010.07.01 3642
1865 남성 특정 신체부위의 좌경(....) 성향에 대해... [13] nishi 2010.07.01 4896
1864 노라조 신곡 '카레' 뮤비 [10] 밀크 2010.06.30 3351
1863 주호민씨 실망이에요 [7] zivilrecht 2010.06.30 4653
1862 범죄영화 같은데서 경찰이 전화 추적할 때 [3] 도너기 2010.06.30 2365
1861 떡밥의 무한공급 : 이번엔 mc몽 [8] zivilrecht 2010.06.30 4047
1860 오늘 야구 살짝 포기했는데... [3] 달콤한후추 2010.06.30 2254
1859 (영화질문)듀게님들 중에 'splice ' 보신 분 계세요?... 왜 청소년 관람 불가일까요 [9] 연금술사 2010.06.30 2409
1858 [듀나인] 항공예약시 스탑오버? 스톱오버 라는 개념에 대해.. [5] 호롤롤롤 2010.06.30 3375
1857 <악마를 보았다> 티저포스터 [9] fan 2010.06.30 3707
1856 고양이 [7] 렌즈맨 2010.06.30 282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