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페인팅 2.5

2020.10.07 23:21

샌드맨 조회 수:284

액정태블릿을 장만한 후 디지털 드로잉 삼매경입니다. 2.5인 이유는 아직 완성을 못해서 >_<;; 


이제 색연필에서 벗어났으니 물감 치덕대는 느낌으로 좀 거칠게 그려보자! ...라고 계획은 세웠지만, ...역시 오밀조밀하게 그리는게 성격에 맞아요. 


인물화 & 동물화를 동시에 진행중입니다. 다음주에 완성할 수 있으면 좋겠군요. 


img.png

첫번째는 웰시 코기... 분명 처음 스케치할 때 계획은 일러스트 느낌으로 좀 심플하게 그려보자였는데, 어느새 무수한 털을 한올한올 그리고 있더군요... =_=;; 그래도 진행상황이 괜찮으니 계속 그려서 마무리해야겠어요. 


img.png


두번째 그림은 윌렘 데포. 아직 입과 턱, 목은 거의 손대지 않아 60% 쯤 완성입니다. 느낌이 꽤 좋아요 +_+ 개인적으론 윌렘 데포와 꽤 닮은 것 같아 뿌듯해요. 피부 질감 & 명암 표현도 좀 자연스러워졌고요... 

한글날 집에서 쉬면서 좀 그리고 다음주까지 완성을 목표로 해야겠어요. 글 읽어주셔서 감사 & 좋은 밤 되세요 '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63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515
114726 [웨이브바낭] 검색하기 참 어려운 제목의 영화, 귀신이야기(2017)를 봤습니다 [3] 로이배티 2020.11.19 237
114725 예상수님, 내 글 읽지 말아요 [3] 산호초2010 2020.11.19 554
114724 일기같은 낙서 [10] 발목에인어 2020.11.19 306
114723 이런저런 잡담...(방정식, 연말모임) [4] 여은성 2020.11.19 365
114722 시간낭비 [21] 예상수 2020.11.19 839
114721 예상수님, 제 글에 댓글 달지 마세요. 부탁입니다. [3] 산호초2010 2020.11.19 630
114720 어그로 종자는 많아도 저는 안부딪힐거라 믿은게 오만이군요 [13] 산호초2010 2020.11.19 574
114719 독설가라서 죄송하군요 [24] 예상수 2020.11.19 911
114718 걱정된다면서 상처주고 주눅들게 하고 [9] forritz 2020.11.18 558
114717 더 크라운 다이애나 (스포) [7] ewf 2020.11.18 257
114716 요트자격증을 따고 바다로 나가고 싶어요. 평생의 로망! [21] 산호초2010 2020.11.18 765
114715 조두순 관련 [3] 쑥뜸 2020.11.18 313
114714 맹크 [1] daviddain 2020.11.18 171
114713 혜민 사태를 보며 [9] 메피스토 2020.11.18 772
114712 한국 드라마의 러닝타임이 너무 길어요 [13] tomof 2020.11.18 485
114711 마고 로비 영화 드림랜드를 보았습니다 [2] 가끔영화 2020.11.18 255
114710 [게임바낭] 이제는 현세대가 되어 버린 차세대 런칭 풍경 잡담 [5] 로이배티 2020.11.18 354
114709 노래에 취해 가을에 취해 춤추다 꽈당!!!!!(다들 꼬리뼈 조심!) [7] 산호초2010 2020.11.18 421
114708 [웨이브바낭] 탑골 추억의 영화 '폭력교실1999'를 봤습니다 [8] 로이배티 2020.11.18 354
114707 사유리의 비혼출산을 보고 [8] Sonny 2020.11.18 119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