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낭) 이유없는 우울감

2020.11.24 12:45

forritz 조회 수:562

제가 겪는 우울감의 힘든 점은

제가 느끼는 우울감에 이유가 없다는 겁니다.

딱히 스스로를 불행히 여기는 것도 아니요

직장생활이 정말 힘든 것도 아니요

객관적으로 봤을 때 전 경제적 어려움이

좀 있는 것 빼곤 대체적으로 준수한 삶을

살고 있다 생각해요.

하지만 우울감은 시도때도 없이 엄습해요.

감정의 기복이 심해진 건지

희노락의 상태에서 애로 빠지는 속도와 빈도가

곤란할 정도에요. 안 들키고(?) 일하는 게

버겁고요...

바쁘게 달려나갈 때엔 그나마 이런 감정이

덜한데...잠시만 멈춰서면 "이 삶에 무슨 의미가

있지?"란 의문과 진한 허무감 패배감이

절 옥죄기 시작해요...미래에 대한 불안과

두려움도 스멀스멀 기어나오고요...

흠...참 마음을 다스리기 쉽지 않습니다.

약먹어도 힘든 건 어쩔 수 없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8] DJUNA 2020.12.13 1201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84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3674
115240 다들 (투자) 하고 있습니까 [1] 예상수 2021.01.08 471
115239 [OCN] 해치지 않아, 어스(Us) [13] underground 2021.01.08 486
115238 [영화바낭] 오늘도 두기봉 ㅋㅋㅋ '삼인행: 생존 게임'입니다 [4] 로이배티 2021.01.08 289
115237 [주간안철수] 안철수 대표는 3년주기로 폭탄주를 돌리는가..(+김종인) [6] 가라 2021.01.08 693
115236 트럼프는 의회 습격 사건을 중계로 보며 무슨 생각을 했을까요? [9] 가라 2021.01.08 852
115235 이런저런 잡담...(새해) [2] 여은성 2021.01.08 285
115234 [코로나19] 중국에서 일년만에 또 다시 도시 봉쇄 [9] ssoboo 2021.01.07 955
115233 불현듯 [3] 은밀한 생 2021.01.07 405
115232 이말에 대해서 어떤 느낌이신가요 [7] 가끔영화 2021.01.07 580
115231 BBC의 만리장성 슬로우 오딧세이를 보니 드론의 위력 [3] 가끔영화 2021.01.07 343
115230 박용택-김태균, KBSN스포츠 해설위원 합류 daviddain 2021.01.07 124
115229 출근길에 잔뜩 미끄러졌네요 ㅠ [3] 미미마우스 2021.01.07 482
115228 [바낭] 뒤늦게 깨달은 이베이옥션의 신비... [6] 로이배티 2021.01.07 556
115227 [주간안철수부록] 오세훈! '조건부 출마선언' [2] 가라 2021.01.07 488
115226 설민석 사태 [35] Bigcat 2021.01.07 1587
115225 1987(2017) [3] catgotmy 2021.01.07 427
115224 60년 전 찍힌 사진 [3] daviddain 2021.01.07 612
115223 안경 [19] 여름 2021.01.07 592
115222 [넷플릭스] 에밀리 파리에 가다. [7] S.S.S. 2021.01.06 658
115221 잡담 [15] 발목에인어 2021.01.06 54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