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퀸스 갬빗

 아끼고 아끼다 몸과 마음의 여유가 충만해진 요즘 드디어....

 이미 본 분이 많을테니 자세한 설명이나 감상은 사족일거 같구요.


 마지막 장면 조금 오글거리긴 하지만 너무 좋았어요. 

 끔찍하게 불행했던 인생의 유일한 돌파구였던 체스, 그 체스에 열광하고 사랑하는 소련 사람들 사이에 둘러 싸여 머리칼 만큼 빨개진 주인공의 행복한 표정

 음악도 좋았고, 마지막 회 엔딩 크래딧은  (추억의) 러시아 구성주의 느낌이 나서 끝까지 다 볼 정도로 좋았습니다. 

 영화관에선 항상 다 보았으나 넷플릭스에서 엔딩 크래딧 다 본건 이번이 처음이에요.

 이 시리즈는 나중에 영화관이나 하다못해 대형 모니터로 다시 또 보고 싶습니다. 


 2. 진격의 거인

 진격의 거인 마지막 시즌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그 마저도 다 올라오는걸 기다릴까 하다 그냥 정주행을 시작해버렸어요.

 잘 아시겠지만 ‘진격의 거인’에는 인류 근현대사에 대한 수많은 메타포가 들어가 있습니다. 

 시즌1~3에 역사에 대한 망각과 감춰진 진실을 찾아나가는 과정이었다면 파이널 시즌에서는 강자에 의해 왜곡된 역사와 그에 따라 벌어지는

 비극과 부조리가 눈에 들어 옵니다. 

 원작 출판물로 시즌1정도까지는 봤었는데, 넷플릭스에 올라온 에니메이션버전은 원작이 생각나지 않을 정도로 정말 퀄러티가 높더군요.

 작화도 훌륭하고 연출도 좋고 음악도 좋습니다.  

 작가가 젊거나 어린 일본의 독자들에게 하고 싶은 말들이 참 많은거 같아요.  아마도 이번 시즌에서 그게 똥인지 된장인지  분명하게 드러날듯 


 3. 경이로운 소문

 망했어요.  원작을 본 분들 이야기로는 ‘원작’에 없던 내용들이 하나같이 뻘짓거리라고 합니다. 

 망한 가장 큰 이유는  요즘 세상에 대한 ‘분위기 파악’을 전혀 못했다는 거에요.

 안그래로 살기 팍팍한 세상인데 코로나19로 더더더 끔찍하게 힘든데.... 고난 포르노를 찍고 자빠졌으니 -_-;

 한주 쉬었다 새로 올라온 에피소드 혹시나 하고 보다가 5분만에 접었습니다. 즐~


4. 측근에게 ‘뤼팡’을 추천받았습니다.  신년 첫 넷플릭스 오리지널이라는데.... 흠....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75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3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112
115590 슬기로운 의사생활 아시는 분 있나요 ? [6] 미미마우스 2021.02.17 734
115589 소비와 물욕 [28] 여름 2021.02.17 1102
115588 아이즈원&소유, ZERO:ATTITUDE (Feat.pH-1) 메피스토 2021.02.16 232
115587 영화 두 편 [3] daviddain 2021.02.16 320
115586 거울은 먼저 웃지 않는다 [3] 가끔영화 2021.02.16 306
115585 [바낭] 정말 주변에서 다 욕하는데 혼자 재밌게 본 영화 [17] 로이배티 2021.02.16 1026
115584 중국의 한복공정에 대한 이런저런 잡설들 - 고려양과 명나라 한푸의 실체 [19] Bigcat 2021.02.16 1115
115583 게임 구경하기. [8] 잔인한오후 2021.02.16 348
115582 청와대 청원 - 얼마전 IFC몰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사람의 아내입니다 예상수 2021.02.16 839
115581 정바비 2 [8] 칼리토 2021.02.16 907
115580 승리호 호불호 갈리는 이유가 무엇인가요 ? [5] 미미마우스 2021.02.16 916
115579 안철수-금태섭 TV토론은 일단 금태섭이 포인트 땄군요. [2] 가라 2021.02.16 583
115578 [게임바낭] 욕 나오게 어려운 옛날(?) 게임, '닌자 가이덴2'를 끝냈습니다 [6] 로이배티 2021.02.16 285
115577 '승리호'가 너무나 명작이라고 생각되는 이유가.... [7] S.S.S. 2021.02.15 1268
115576 나와 봄날의 약속 가끔영화 2021.02.15 136
115575 스파이더맨(2002) [5] catgotmy 2021.02.15 308
115574 안부를 묻다 [1] 예상수 2021.02.15 177
115573 김훈을 기억함 [21] 어디로갈까 2021.02.15 998
115572 승리호를 봤습니다. (스포일러 잔뜩) [12] eltee 2021.02.15 826
115571 재닛 잭슨 뮤비 [5] daviddain 2021.02.15 31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