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상대로  닥터 스트레인지를 제치고 올해 글로벌 박스 오피스 1위를 차지했고 동시에
오늘 6월 26일 기준으로 전세계 개봉 31일만에 톰 크루즈의 최초 월드와이드 10억 달러 
박스 오피스 영화가 되었네요. 
팬데믹 이후 스파이더 맨: 노웨이 홈에 이은 2번째 10억 달러 박스 오피스 히트 영화라는군요. 
블럭버스터 영화는 대체로 개봉 2주차 티켓 판매 드롭율이 50-70 프로인데
매버릭의 경우는 29 프로로 시작해서 개봉 5주까지도 상대적 낮은 드롭율 보이는 
드문 케이스인데 재관람과 입소문의 의한 30대 이상의 관객을 끌어들인 결과라네요. 
특히 이번 주말은 미국내 아이맥스와 같은 프리미엄 상영관에서의 재개봉이 늘어난
영향도 있고 인터내셔셜 마켓에서는 한국이 예상보다 강한 개봉 세일즈를 보였다고..

현재 북미 흥행 5.2억 달러의 기록은  타이타닉의 박스 오피스 기록인 6.2억 달러에 
도달 가능성도 있다고 합니다. 
파라마운트의 매버릭 추정 손익분기점이 4억달러인걸 감안하면 상당한 순익 예상되며
이러한 성공은 1년도 전에 완성한 영화에 대한 톰 크루즈의 단호하고 끈기있는 개봉 타이밍 선택이 
결정적이었다는고 하네요.

근데 톰 크루즈는 파라마운트와의 계약에서 선급금을 제외하고도 박스 오피스 수익의 최소 10 프로를
가져 간다는데 정말 대단한 수퍼 스타임에는 틀림없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35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313
121029 모럴 컴뱃 - 의미 불명 책 소개? [6] DAIN 2022.08.30 306
121028 프레임드 #172 [7] Lunagazer 2022.08.30 144
121027 [시즌바낭] 인도네시아산 피칠갑 액션 호러(?), '마카브르'를 봤습니다 [6] 로이배티 2022.08.30 324
121026 신비로운 동물사전이 재미없을 것 같은 이유 [11] catgotmy 2022.08.30 627
121025 창작의 기쁨과 슬픔 [4] 예상수 2022.08.30 364
121024 (영화 바낭)벌새 [9] 왜냐하면 2022.08.30 533
121023 [시즌바낭] 탑골이면 어떻습니까! 스필버그의 '대결'을 봤습니다 [30] 로이배티 2022.08.30 660
121022 [넷플릭스] 클레오, 재밌네요. [6] S.S.S. 2022.08.29 748
121021 프레임드 #171 [4] Lunagazer 2022.08.29 148
121020 Everything Everywhere All At Once 개봉 날짜 잡혔다네요 [7] McGuffin 2022.08.29 423
121019 3대 jrpg [3] catgotmy 2022.08.29 488
121018 BTS 부산공연(장소) 논란에 대해 [15] soboo 2022.08.29 4731
121017 [핵바낭] 스포일러 없는 아주 짧은 '놉' 뻘글입니다 [17] 로이배티 2022.08.29 721
121016 정의당 비례의원 총사퇴에 대한 당원 투표를 보면서... [6] 분홍돼지 2022.08.29 720
121015 환혼 시즌1 [7] 라인하르트012 2022.08.28 641
121014 조국 잡담...그가 지녔던 스타성에 대해 [1] 안유미 2022.08.28 592
121013 [넷플릭스바낭] '베터 콜 사울' 3, 4시즌까지 봤습니다 [17] 로이배티 2022.08.28 367
121012 넷플릭스 파트너트랙 이틀만에 봐버렸네요 [8] dlraud 2022.08.28 613
121011 해리포터 죽음의 성물 파트 1 파트 2 [1] catgotmy 2022.08.28 211
121010 노무현의 죽음 catgotmy 2022.08.28 3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