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포드에 대해

2022.02.19 17:11

catgotmy 조회 수:288


이런저런 영화를 봤는데 언제부턴가 영화는 그냥 보는 거였거든요


타르코프스키도 봤고 고다르도 봤고 왕가위는 좋아하니까 많이 봤고 펠리니도 슬쩍 본 것 같고 그냥 한편 본 거지만요


근데 그냥 그랬거든요



하지만 존 포드의 역마차를 봤는데 띵 했습니다


이 사람의 영화는 번개 같아요


어디선가 번개처럼 내려온 영화 같습니다



역마차의 말 추격씬은 제가 본 영화중에서 액션씬이 가장 뛰어났고


존 웨인의 등장씬도 대단했구요


존 포드 영화 세편 정도 봤는데 이 사람은 대단해요



그동안 이런저런 영화를 봤는데


영화가 새롭게 보인 건 존 포드가 처음이었어요


존 포드 뽕이 차서 그 후엔 존 포드랑 비교하게 됐었는데 지금은 그러진 않지만요


하지만 사람들이 존 포드를  최고의 영화감독이라고 한다면 그럴만하다는 생각은 해요


어차피 본 영화가 많지는 않지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34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495
119489 인생은 토니 스타크처럼.. [9] 노리 2022.03.18 600
119488 요즘 들은 노래(솔루션스, 막걸리나) [2] 예상수 2022.03.18 190
119487 코로나 확진 5일차! [10] Sonny 2022.03.18 843
119486 오늘자 중대본 코로나 브리핑은 좀 실망이네요.. [2] 으랏차 2022.03.18 685
119485 스캔들이란? [13] 어디로갈까 2022.03.18 599
119484 꿀 발라 놓은 말 [1] 사팍 2022.03.18 290
119483 [드라마바낭] 최고의 히어로물이기도 하고 아니기도 한, '둠 패트롤'을 봤습니다 [12] 로이배티 2022.03.18 440
119482 킬힐--진정한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의 적자! [2] 라인하르트012 2022.03.17 494
119481 #스펜서 를 보고(스포유) [10] 라인하르트012 2022.03.17 491
119480 인턴이 퇴근을 안하네요 [8] 가라 2022.03.17 890
119479 외로움 지수 검사 [3] 왜냐하면 2022.03.17 436
119478 잡다한 것 [3] daviddain 2022.03.17 216
119477 홍콩의 심각하게 높은 사망률 (코로나19) [2] soboo 2022.03.17 721
119476 쿼드와 나토 [6] 사팍 2022.03.17 353
119475 확진자 수치 60만명에 대한 정재훈 교수의 설명 [6] 으랏차 2022.03.17 945
119474 윤씨가 청와대로 안들어가려고 버티는 이유? 그리고 용산부지에 대하여 [15] soboo 2022.03.17 1562
119473 코로나 후기 [8] 칼리토 2022.03.17 584
119472 부모님이 확진되었네요 [8] 예상수 2022.03.17 536
119471 펜데믹과 음모론 [2] soboo 2022.03.17 408
119470 GTA V (2013) [2] catgotmy 2022.03.17 1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