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션을 보고...

2015.10.10 12:43

라인하르트백작 조회 수:1911

1. 역시 영화는 배우의 예술이라고 생각이 드는게.........맷데이먼은 참 흡인력있는 배우더라구요..거의 영화의 60프로에 나오는데, 지루하지가 않고, 캐릭터가 가진 긍정적 에너지를 잘 전해준 것 같아요..

제 생각은 아마도, 이 배우가 자기 연기의 가장 클라이막스를 상승선 타기 전 얼굴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생각했을 것 같아요..짧게 나왔지만..그의 표정 하나가 캐릭터가 느끼는 감정을 공감하게 해준 것 같아요..


2. 너무 리얼하고, 너무 미니멀해서..감독이 영화적인 장치라고 넣은 게 중국이랑 영국 뉴욕에서 중계하는 장면을 넣은 것 같아요..나사 상황실에서만 박수치는 걸로는 영화적 스펙터클이 너무 없으니까


3. 팀 멤버 하나 하나가 다 좋았지만..특히 마이클 페냐가 좋았어요..맷 데이먼이랑 서로 끊임없는 까대기를 즐기는 거..짧은 분량이지만 씬스틸러라고 생각이..


4. 제시카 차스테인은 살이 좀 오르니까 좋네여..인터스텔라에서는 너무 깡말라서..


5.굳이 3D로 볼 필요는 없는데..극장 가서 볼만한 영화네요..리들리 스코트 브랜드는 언제나 실망을 안주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74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922
96630 [뽐뿌] 편의점 한정 어벤져스 피규어 [7] 닥터슬럼프 2015.11.03 1600
96629 이 CM...좋습니까. (김수현, 쿠쿠) 장모종 2015.11.03 669
96628 기형도 "빈 집"에 대해서 (어떤 소문과 그에 대해) [5] 장모종 2015.11.03 3082
96627 히든싱어 이은미편 보신 분... [7] 라인하르트백작 2015.11.03 2291
96626 이런저런 잡담...(ㅁㄹ) 여은성 2015.11.03 600
96625 키리시마가 동아리 활동... 영화 참 좋네요. [14] gerry 2015.11.03 1982
96624 강아지 배변에 관해 [4] 나니아 2015.11.02 1072
96623 본인의 직업에 만족 하시나요? [17] 바다모래 2015.11.02 2781
96622 친구의 기일이네요. [2] 쏘딩 2015.11.02 1379
96621 100여건의 선거를 감시하는 카터센터 - 옮기는글 나니아 2015.11.02 502
96620 (바낭)아무도 내곁에없다면 [7] 봉쥬 2015.11.02 1308
96619 듀나인 - 보이스 피싱 (서울지검) [13] 나니아 2015.11.02 1462
96618 너무나 멀쩡한 친구가 정치관/역사관은 답답한 경우 [17] 표정연습 2015.11.02 2637
96617 송곳 [14] 달빛처럼 2015.11.02 2187
96616 [듀숲]긴급친구 서비스를 부르고 싶던 날 [13] 마녀 2015.11.02 1704
96615 Just stop........a moment [3] 라인하르트백작 2015.11.02 763
96614 조성진, 샤를 아믈랭, 케이트 류, 호로비츠 [8] 겨자 2015.11.02 2531
96613 이런저런 잡담...(일반인들과) [1] 여은성 2015.11.02 744
96612 Fred Thompson R.I.P. 1942-2015 [2] 조성용 2015.11.02 278
96611 당신은 50대 후반의 남성 아닌가요? [31] Bigcat 2015.11.02 291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