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 삭센다 2주차

2022.02.14 16:10

가라 조회 수:577


삭센다를 1월 중순에 처방 받았습니다.

그런데 처방 받은날 저녁에 장염 걸림... ㅠ.ㅠ

삭센다 부작용중 하나가 위장관 기능 저하라서 장염 나을때까지 뜯지도 못함..

1월말에 0.6mg 씩 2일 맞고 그날 저녁에 다시 장염이 도져서 또 병원 다녀왔습니다.

너무 급했나봐요.


또 쉬다가 2월 1일부터 0.6은 무섭고 0.3mg(?) 을 일주일 맞았습니다. 0 - 0.6 - 1.2 - 1.8 ... 식으로 0.6씩 올라가는데, 그 중간에 톱니가 10번 클릭되더군요. 그래서 처음 일주일 5칸만 돌려서 맞고 지금은 아마도 0.9mg 을 맞고 있는 것 같습니다. (0.6 에서 5칸 더 감)


효과는.. 음..

이 약의 효과가 포만감이 오래 간다.. 그리고 식욕이 억제된다고 하는데..

포만감은 오래 갑니다.

처음에 아침 7시반에 맞고 출근하는데, 약 효과가 12~13시간 간대요. 집에 오면 효과가 떨어지니 야식, 간식이 땡기더군요

그래서 지금은 회사 챙겨가서 10~11시쯤 맞고 있습니다.


오늘 점심 1시에 먹었는데, 아직도 배가 부릅니다. 보통 회사에서 12시에 밥 먹으면 4시쯤 되면 출출했는데..


하지만 식욕억제는... 저의 식욕이 내추럴본이라 그런지..

배가 부른대도 아이가 간식 먹고 있으면 땡김...


아내왈, 그거 맞아도 먹으면 어쩌냐고 합니다.


그래도 배가 부르니 밥도 조금 덜 먹게 되고, 간식도 양이 조금 줄고, 현장 다니느라 이동량은 많아 져서..

1.2kg 정도 빠졌습니다. 2주간...


계속 쓰게 될까? 으음... 모르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907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91
119466 인생은 토니 스타크처럼.. [9] 노리 2022.03.18 607
119465 요즘 들은 노래(솔루션스, 막걸리나) [2] 예상수 2022.03.18 197
119464 코로나 확진 5일차! [10] Sonny 2022.03.18 860
119463 오늘자 중대본 코로나 브리핑은 좀 실망이네요.. [2] 으랏차 2022.03.18 694
119462 스캔들이란? [13] 어디로갈까 2022.03.18 609
119461 꿀 발라 놓은 말 [1] 사팍 2022.03.18 300
119460 [드라마바낭] 최고의 히어로물이기도 하고 아니기도 한, '둠 패트롤'을 봤습니다 [12] 로이배티 2022.03.18 450
119459 킬힐--진정한 악마는 프라다를 입는다의 적자! [2] 라인하르트012 2022.03.17 500
119458 #스펜서 를 보고(스포유) [10] 라인하르트012 2022.03.17 499
119457 인턴이 퇴근을 안하네요 [8] 가라 2022.03.17 938
119456 외로움 지수 검사 [3] 왜냐하면 2022.03.17 446
119455 잡다한 것 [3] daviddain 2022.03.17 224
119454 홍콩의 심각하게 높은 사망률 (코로나19) [2] soboo 2022.03.17 729
119453 쿼드와 나토 [6] 사팍 2022.03.17 358
119452 확진자 수치 60만명에 대한 정재훈 교수의 설명 [6] 으랏차 2022.03.17 951
119451 윤씨가 청와대로 안들어가려고 버티는 이유? 그리고 용산부지에 대하여 [15] soboo 2022.03.17 1585
119450 코로나 후기 [8] 칼리토 2022.03.17 593
119449 부모님이 확진되었네요 [8] 예상수 2022.03.17 542
119448 펜데믹과 음모론 [2] soboo 2022.03.17 414
119447 GTA V (2013) [2] catgotmy 2022.03.17 18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