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이라 그런지..

2014.10.06 17:13

칼리토 조회 수:902

기분도 센치한데.. 오늘은 부고까지 있어서 장례식장에 갑니다. 봄가을에 많이들 가시더군요. 여름 겨울은 피하시는게 신기하기도 하고.. 그게 사람사는 이치인가 싶습니다.

 

최근에 사무실 이사를 했는데.. 가을이라 그런지.. 이 사무실이 특히 그런건지 건조해서 콧속이 매캐합니다. 가습기라도 가져다 놔야 할까봐요. 젊었을때는 신경 쓰이는게 없었는데 나이든 지금에는 책상위에 영양제만 세종류입니다.

 

나이가 들어가고 연식이 오래될수록 사는 의미를 어디에서 찾을까가 고민입니다. 가을이면 그 고민이 좀 심화되는 것 같기도 하구요. 답은 정해져있지만 자꾸 외면하려는 심정은 역시나 가을이 주는 감정 증폭기능 때문이겠지요. 햇볕에 눈이 부셔 살인을 했다는 주인공도 있지만.. 쨍한 가을 햇볕에 추수할 게 딱히 없는 도시인들은 마음만 헛헛해 지나 싶기도 해요.

 

아이들 사진이라도 보면서 마음을 달래보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5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9159
41 꼭 야구 못하는 것들이 남들 다 쉬는 가을에 야구 한다고 깝쳐요. [4] 룽게 2019.10.02 636
40 (바낭) 그들도 배가 부르길 [2] 푸른나무 2016.10.01 874
39 비가 오는군요 하늘에도 마음에도 [1] 연등 2016.08.29 652
38 듀게 SF 모임 10월 참관기 칼리토 2014.10.15 1184
» 가을이라 그런지.. [4] 칼리토 2014.10.06 902
36 [MV] 윤상 '날 위로하려거든' / 라이너스의 담요 'Love Me' (Feat. 김태춘) [7] walktall 2014.09.18 1670
35 다음달 10일(9/10) 쉽니다! [2] chobo 2014.08.25 847
34 급질문) 책 질문 드려요 <주도의 전기론> [2] 연금술사 2013.10.20 978
33 제가 만든 오즈 야스지로 추석 카드 12종 세트 [2] crumley 2013.09.21 2020
32 지난 주말 워크샵 후기 [10] chobo 2013.04.29 3047
31 KIA, 한대화 전 감독, 2군 감독으로 내정 [1] chobo 2012.10.25 1224
30 [잡담] 이번주의 한국사 강좌, 우리집 뒷뜰의 사과나무 (과일자랑), 멀쩡한걸 더 나쁘게 고치기 (iOS6 불평) [8] Q 2012.10.20 2513
29 ▶◀ 배리님(Barry Lee) 부고 [20] 에이왁스 2012.10.16 6652
28 가을 전어라 하는데 진짜 맛있는건가요? [18] zerokul 2012.10.10 3840
27 (바낭)야구 이야기 [11] 피로 2012.10.08 2173
26 자기 전에 듣는 노래 walktall 2012.10.07 1108
25 {바낭?} 내일은 처서라네요 [10] miho 2012.08.22 1901
24 (야구이야기) 무소식이 희소식(응?!) [11] chobo 2012.08.16 1681
23 간이역 [3] 가끔영화 2011.09.23 1013
22 하라는 야구는 안 하고 [6] 닥터슬럼프 2011.09.02 244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