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date=20120919&rankingSectionId=100&rankingType=popular_day&rankingSeq=1&oid=028&aid=0002157781

 

 

18일 <한겨레>가 입수한 두 사람의 대화가 담긴 녹취록을 보면, 송 전 의원은 지난달 중순 서울의 한 식당에서 사업가 ㄱ씨를 만나 “12월 대선 때 (지역구에서 박근혜 새누리당 대통령 후보 지지표) 6만표를 얻으려면 1억5000만원이 필요하다”며 “(나를 도와주면 당신이) 투자할 수 있는 게 (경기) 남양주 그린벨트가 있다”고 말했다. 지난 4·11 총선 때 경기도 남양주갑 지역구에 출마했다 낙선한 송 전 의원은 현재 새누리당 남양주갑 당원협의회 위원장이다. 또 송 전 의원은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앞둔 상황임을 전하며 “변호사비 3000만원이 제일 급하다. 그건 (변호사비를 지원하는 건) 기부”라며 별도의 변호사 비용도 요구했다. 이 재판에서 송 전 의원은 허위사실 공표 혐의가 인정돼 지난 7일 벌금 500만원을 선고받았다.

ㄱ씨가 확답을 하지 않자, 송 전 의원은 “(지역구 주민들에게) 대선 때 (박 후보를) 좀 찍어달라고 하려면 한달에 1500만~1800만원이 드는데, 그것까지 제가 손을 벌리면 (금액이) 너무 크고, 여의도 오피스텔 하나는 좀 도와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낙선했는데) 현실정치에서 떨어지면 끝나기 때문에 여의도에 거처가 필요하다. 7평 기준으로 관리비에 (일 도와줄) 아가씨까지 있으려면, 보증금 1000만원에 한달에 250만~300만원 정도는 주셔야 된다”며 요구 수준을 낮췄다. 그러면서 “(당신은 나한테) 한달에 200만~300만원 주는 그런 쩨쩨한 사람이 아니니까, 내 후원회장으로 만들어주겠다”는 말도 덧붙였다.

송 전 의원은 또 “내가 (박 후보의 핵심 측근인) ㄴ의원에게 2억~3억원만 갖다줬어도 (대구에서) 공천을 받았을 텐데, 돈을 안 줘서 남양주갑 공천을 받았다”는 말도 했다.

송 전 의원은 지난 4월 총선을 앞두고 대구 달서을 예비후보로 등록했으나, 연고가 없는 경기 남양주갑 공천을 받았다. <한겨레>는 송 전 의원과 연락을 취했으나 닿지 않았다.

 

 

 

 

 

이정도면 팀킬 갑.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6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6434
24 기특한 내 새끼 [20] ..... 2017.06.14 2739
23 (기사링크) 내곡동 예비군 총기사고 발생, 3명 숨진 듯 총기난사로 추정 [12] chobo 2015.05.13 2530
22 코바토인지 토바코인지... [6] 샌드맨 2014.04.03 2149
21 (D-3) 뉴데일리 소설사, 문재인 십알단 의혹 제기. [1] chobo 2012.12.16 1185
» 송영선, “박근혜 대통령 만들려면…” 강남사업가에 돈 요구 [15] chobo 2012.09.19 4121
19 [바낭] 제게 있어서 아이돌 취미란... [22] 로이배티 2012.07.09 3772
18 야구9단 질문 [9] 홍시 2012.06.22 1304
17 통진당 당권파의 가장 큰 문제는 도덕성이나 그런게 아니라.... [12] soboo 2012.05.08 2666
16 공씨 "선관위 공격 단독 범행" 자백 [22] 라곱순 2011.12.08 3675
15 나가수 7인 가수들의 지난 공연을 그지 같다고 했던거요. [61] soboo 2011.07.28 6444
14 화내는 지점 [3] 졸려 2011.04.07 1182
13 [기사] 매값 폭행’ 최철원 항소심 집행유예 석방. = 사회정의 실현! [5] 고인돌 2011.04.06 1790
12 교회 떠나는 '연봉 6억 목사'의 전별금 20억? [7] chobo 2011.04.01 2538
11 중국에 온지 어언 8년째, 오늘 처음으로 욕을 사전에서 찾아 습득하고 있.... [14] soboo 2011.03.24 3281
10 회장님이 인터넷과 대화하는 법을 아직 모르나봐요 [3] 가끔영화 2011.02.18 2197
9 [바낭] 마봉춘 뉴스데스크 보기가 불편해요. [8] 수지니야 2011.01.31 2939
8 남산에서 절 따라오던 토끼..; [19] mockingbird 2011.01.22 4257
7 내가 당신을 그만 잃기로 했을 때 [3] 이울진달 2011.01.03 2447
6 [기사] 주요 신문사들 정부에서 돈 받고 기사를 쓰다. 헐 ~~ [4] 고인돌 2010.12.14 1609
5 에이즈는 이성애자에게서 처음 발견되었어야 했어요. [18] 프레데릭 2010.10.29 6186
XE Login